답답한 마음에 조천으로.

'여행_사진_영상 > 여행? 제주살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8-05-19 제주 사라봉,별도봉  (0) 2018.05.20
2018-05-19 황칠주 담그기.  (0) 2018.05.19
2018-05-17 제주 조천  (0) 2018.05.18
2018-05-18 제주 산지등대  (0) 2018.05.18
2018-05-16 제주 산지등대  (0) 2018.05.16
2018-05-15 제주 산지등대  (0) 2018.05.1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제주, 조천
반려묘 루시 고양이, 제주에서 장례 치르기
갑자기 무지개다리를 건너서 정신이 없었다.
5월 16일 저녁 9시경 잠깐 나갔다오니 이미 떠나버린 후였다. 정신을 차리고 여러 동물병원을 알아보다가 '24시 똑똑똑 동물메디컬 센터'에 연락해서 냉동보관을 하러 갔다. 제주에는 장례시설이 없어서 육지로 가야한다. 동물병원에서 잘 염해주셔서 고마웠다.

'펫포레스트' 라는 업체를 통해 항공화물로 보내서 장례를 치르기로 했다. 아이스박스로 포장해서 화물청사로 가서 보내야한다. 제주공항 화물청사는 5시 30분부터 오픈인것같다.
서부두 수산시장에서 아이스박스 5키로 하나를 샀다. 포장하는 비닐도 한장 받았다. 화물포장시 아이스박스를 비닐로 한번 싸야한다. 박스테입,냉매 챙겨서 동물병원으로 이동.
동물병원에서 폐사진단서,질병 없다는 확인서 받아서 아시아나 화물에 전화 후
루시를 아이스박스에 잘 담아서 화물청사에 가서 포장을 했다.
아시아나 카고에서 발송.

발송 후 운송장을 사진찍어서 펫포레스트 담당자에게 문자로 보냈다.

오는 길에 날씨는 왜이리 좋은지.
한참 있다가 잘 도착했다는 문자를 받았다.
사진으로 장례절차를 확인시켜주셨다.

그렇게 멀리서 장례를 치른고, 유골은 다시 배송 받는걸로 진행했다.

----------------
5월 19일. 우체국 택배로 도착.
루시의 여정은 이렇게 마무리 되고 우리는 추억으로 다시 만나겠지.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연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제주 산지등대. 안개 가득.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건입동
도움말 Daum 지도

'여행_사진_영상 > 여행? 제주살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8-05-19 황칠주 담그기.  (0) 2018.05.19
2018-05-17 제주 조천  (0) 2018.05.18
2018-05-18 제주 산지등대  (0) 2018.05.18
2018-05-16 제주 산지등대  (0) 2018.05.16
2018-05-15 제주 산지등대  (0) 2018.05.16
2018-05-11 제주 함덕  (0) 2018.05.1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예부터 일본 상인들은 장사를 할 때 산포요시(三方よし,
고객도 종업원도 거래처도 모두 좋은 회사) 정신을 가졌다.
‘파는 사람도 좋고, 사는 사람에게도 좋고, 세상에도 좋은
즉, 버는 것만 생각하지 않고, 고객만족을 실현하고,
장사를 통해 사회에 공헌해 나가야 한다’는 말이다.
이런 정신이 일본 경영자들에게 자연스럽게 침투하면서
일본 기업의 DNA가 됐다.
- 오카다 고이치 교수

일본 3대 상인중 하나인 오미 상인의 철학입니다.
이익은 중요합니다. 그러나 이익은
이해관계자 모두의 행복을 추구하는 경영의 부산물일 뿐입니다.
우리 기업도 이제 직원, 고객, 사회, 주주를 포함한 이해관계자 모두의
행복을 추구하는 행복경영 DNA로 무장할 때가 되었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우울증에 시달렸던 베토벤은
심지어 비가 억수같이 쏟아지는 날에도
우산이나 모자도 쓰지 않은 채 성곽의 큰 공원을 
산책했다. 산책하지 않으면 새로운 아이디어가 
떠오르지 않았기 때문이다. 루소와 에머슨,
키르케고르는 산책할 때 반드시 작은
노트를 챙겼다. 걷다가 생각이
떠오르면 기록하기 위해서였다.


- 김상운의《왓칭》중에서 -


* 생각이 막히고 
영감이 말라 바닥이 났을 때
산책은 좋은 윤활유 역할을 합니다.
아무리 몸이 지쳐 있어도 생기를 줍니다.
아무리 마음의 풍랑이 거세도 고요하게 만듭니다.
몸과 마음을 다스리는 최고의 선물입니다.
저도 매일매일 산책과 걷기명상을 하며 
아침편지를 쓰고 있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개꽃  (0) 2018.05.19
베토벤의 산책  (0) 2018.05.18
눈을 감고 본다  (0) 2018.05.17
내 인생의 '가장 젊은 날'  (0) 2018.05.16
내가 행복하려면  (0) 2018.05.15
쪽빛  (0) 2018.05.1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