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죽어가고 있었지만 
온전히 자유롭고, 온전히 살아있다고 느꼈다. 
그건 병에 걸렸느냐 아니냐 와는 무관했다. 
어느 순간에든, 어느 때에든, 
삶은 달라질 수 있다.


- 리 립센설의《인생이라는 샌드위치를 맛있게 먹는 법》중에서 - 


* 몸은 비록 죽음을 향해 가고 있더라도 
마음과 의식은 온전한 '삶'을 향할 수 있습니다. 
반대로 몸은 살아있지만(혹은 살아있는 듯 보이지만) 
마음과 의식이 '죽음'을 향해 가고 있을 수도 있지요. 
온전한 자유와 온전한 살아있음을 한순간이라도 
진하게 맛보기 위해 오늘도, 몸과 마음의 
생명력에 밥 주고 물주는 연습부터 
열심히 해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삶은 달라질 수 있다  (0) 2019.01.19
약(藥)과 독(毒) 사이  (0) 2019.01.18
내 기분 때문에...  (0) 2019.01.17
일단 시작하라  (0) 2019.01.16
시간관리  (0) 2019.01.15
잠깐 쉬라  (0) 2019.01.1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 순간
일본어 히라가나

'생활의 발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본어 히라가나  (0) 2019.01.19
사스가, 야하리, 나루호도  (0) 2017.09.14
큐레이터와의 대화 2014.03.05  (0) 2014.03.0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나는 36번의 거절과 36번의 수정을 거친 끝에 37번째 출판사에서
승낙을 얻었고, 책은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출판사들의 거절 앞에서 좌절하고 포기했다면
지금의 자리에 오르지 못했을 것이다.
거절은 기회다.
내가 무슨 문제가 있는지, 무엇을 고쳐야 하는지,
방법을 찾게 해주는 독특한 기회다.
- 허핑턴 포스트 발행인, 마리아나 허핑턴

기아자동차 4년 연속 판매왕을 차지한 서정규씨는
“나는 판매왕이 아니라 거절왕이었다.
거절이 상처를 주는 것은 당연하다. 하지만
이것은 자신을 바로 보고 성장할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하다.”고
거절이 자신을 키웠음을 고백합니다. 
거절을 당하는 것은 두려움을 동반하기 마련입니다.
거절을 디딤돌 삼아 끊임없이 자기 자신을 발전시켜야 합니다.
(한국경제 이학용 칼럼에서 인용)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거절, 기회
우리가 
다양한 항생제를 복용할 때마다 
장에 있는 미생물이 대부분 죽는다. 
상황을 되돌리려면 2년이라는 시간이 필요하며, 
많은 미생물이 영원히 사라져버린다. 어린이가 항생제를 
먹는 경우 크론병, 당뇨, 비만, 천식에 걸릴 가능성이 
높아진다. 목숨을 위협하는 감염이 아닌 상황에서 
항생제를 복용하는 일은 
매우 신중해야 한다. 


- 스티븐 R. 건드리의 《플랜트 패러독스》 중에서 -


* 항생제가 끼친 영향은 지대합니다.
죽을 뻔한 사람을 살리고 인류의 수명을 연장시켰습니다. 
그러나 부작용도 만만치 않습니다. 우리 몸, 특히 장 안에 사는 
미생물에게는 독입니다. 때문에 한창 자라는 어린이들에게
항생제 복용은 최대한 조심해야 합니다. 웬만하면
아예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약(藥)과 독(毒) 사이, 그것이 
항생제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삶은 달라질 수 있다  (0) 2019.01.19
약(藥)과 독(毒) 사이  (0) 2019.01.18
내 기분 때문에...  (0) 2019.01.17
일단 시작하라  (0) 2019.01.16
시간관리  (0) 2019.01.15
잠깐 쉬라  (0) 2019.01.1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연필은 쓰던 걸 멈추고 몸을 깍아야 할 때도 있다.
당장은 좀 아파도 심을 더 예리하게 쓸 수 있지.
너도 그렇게 고통과 슬픔을 견뎌내는 법을 배워야해.
그래야 더 나은 사람이 될 수 있는 거야.”
- 파울로 코엘료, ‘흐르는 강물처럼‘에서

‘발전하고 싶다면 문제가 있는 곳과
고통이 있는 곳으로 가라’는 말이 있습니다.
고통과 도전이 클수록 그만큼 도움이 됩니다.
고통에 자기성찰이 더해지면 발전이 따라옵니다.
고통과 슬픔이 더 나은 사람을 만들어줍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나는 
나의 기분에 지지 않는다. 
나의 기분을 컨트롤할 수 있다는 믿음, 
나의 기분으로 인해 누군가를 힘들지 않게 
하겠다는 다짐. 걷기는 내가 나 자신과 
타인에게 하는 약속이다. 


- 하정우의《걷는 사람, 하정우》중에서 - 


* 기분은 바람처럼 늘 출렁입니다.
그 기분 따라 자신도 함께 출렁이면 곤란합니다.
더구나 자신의 기분 때문에 주변을 힘들게 하면 
더욱 곤란합니다. 자기 기분을 잘 관리할 수
있는 사람이 중심 잡힌 사람입니다.
걷기만 잘해도 도움이 됩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삶은 달라질 수 있다  (0) 2019.01.19
약(藥)과 독(毒) 사이  (0) 2019.01.18
내 기분 때문에...  (0) 2019.01.17
일단 시작하라  (0) 2019.01.16
시간관리  (0) 2019.01.15
잠깐 쉬라  (0) 2019.01.1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기분
목표를 달성하는 것이 쉬울 거라고 기대한다면
당신이 세운 목표는 썩 바람직한 것이 아니다.
- 에릭 라르센, ‘최고가 되라’에서

목표가 커야 비로소 잠재된 힘을 끌어낼 수 있습니다.
큰 목표가 활력을 가져옵니다. 
목표가 크고 비현실적일수록 처음엔 힘이 들지만,
결과적으로 더 큰 성취와 성장을 가져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목표
"일단 
해보고 나서
생각해도 늦지 않아요." 


- 곰돌이 푸의《서두르지 않아도 괜찮아 》중에서 - 


* 생각을 하지 말라는 뜻이 아닙니다.
생각만 하느라, 또는 생각이 너무 많아서
새로운 도전의 때를 놓치지 말라는 뜻입니다.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약(藥)과 독(毒) 사이  (0) 2019.01.18
내 기분 때문에...  (0) 2019.01.17
일단 시작하라  (0) 2019.01.16
시간관리  (0) 2019.01.15
잠깐 쉬라  (0) 2019.01.14
사람이 온다는 건  (0) 2019.01.12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죽음에 대해 많이 생각하는 사람일수록 헌혈 같은
이타적 활동에 참여할 가능성이 더 크다.
죽음에 대해 생각하는 사람들일수록
자선단체에 기부하고 감사하는 마음을 지닐 가능성이 더 크다.
짐작과는 반대로 죽음을 상기하면 오히려 스트레스가 줄어들고
스트레스가 적을수록 더 건강하게 오래 산다.
- 하이더 와라이치, ‘죽는 게 두렵지 않다면 거짓말이겠지만’에서

대문호 톨스토이의 죽음에 관한 이야기 함께 보내드립니다.
“죽음을 망각한 생활과 죽음이 시시각각으로 다가옴을 의식한 생활은
두 개가 서로 완전히 다른 상태이다.
전자는 동물의 상태에 가깝고, 후자는 신의 상태에 가깝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생각, 죽음
"과거는 
아무리 후회해도
바꿀 수 없지만 미래는 바꿀 수 있어.
미래를 바꾸는 열쇠는 현재야, 그리고 
현재를 잘 살기 위한 방법 가운데 
가장 중요한 게 바로 
시간관리야."


- 고봉익, 박수현의《계획, 대한민국 상위 1%의 공부 습관》중에서 -


* 과거, 현재, 미래.
우리는 그 시간의 흐름 속에 살고 있습니다.
과거 어떤 시간을 보냈느냐가 '오늘의 나'를 만들고
오늘 어떤 시간을 보냈느냐에 따라 '내일의 나'가
결정됩니다. 내일의 계획을 미리미리 잘 세워야
오늘의 시간을 잘 관리할 수 있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기분 때문에...  (0) 2019.01.17
일단 시작하라  (0) 2019.01.16
시간관리  (0) 2019.01.15
잠깐 쉬라  (0) 2019.01.14
사람이 온다는 건  (0) 2019.01.12
끼니  (0) 2019.01.1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