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난'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7.08.24 한정된 자원이 우리를 천재로 만든다
  2. 2017.07.31 가난과 문학
  3. 2017.06.11 고통의 짐
  4. 2013.04.04 가난한 사람보다 더 가난한 사람

가난은 스타트업의 경쟁력이다.

자본이 없다는 것은 스타트업의 가장 큰 축복이다.

한정된 자원은 창업가를 천재로 만든다.

시장상황이 어려워서 모두가 떠났을 때,

그때야말로 세상을 바꿀 수 있는 기회다.

- 임정민, ‘창업가의 일’에서 


환경 탓을 하고, 조건만 갖춰지면

금방 모든 걸 이룰 것처럼 생각하기 쉽습니다.

그러나 실제는 반대인 경우가 많습니다.

결핍은 창의를 부르고, 풍요는 태만을 불러옵니다.

초기 단계에선 풍족함을 바라는 대신 결핍에 감사해야 합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나는 가난과 문학 때문에 망했고

나는 가난과 문학 때문에 성공했다.

내 인생 헛되게 살지 않은 것은

가난과 문학 때문이었다.



- 방우달의《쬐끔만 더 우아하게》중에서 - 



* 대단한 역설입니다. 

문학을 하는 사람에게는 '가난과 문학'은 

영원한 화두입니다. 문학을 업으로 하여 일생 잘 먹고 

잘 사는 사람도 있지만 그렇지 않은 사람도 많습니다.

속세의 기준으로 보면 '망'한 인생이고 '실패'한 

인생이지만 '가난과 문학'을 잡았기에 보람이 

있었고, 건강하고 건강한 삶을 살 수도 

있었습니다. 삶은 선택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천히 글 쓰고, 천천히 커피 마시고...  (0) 2017.08.02
희망이란  (0) 2017.08.01
가난과 문학  (0) 2017.07.31
눈에 보이지 않는 것  (0) 2017.07.28
단지 20초만 만져봐도...  (0) 2017.07.27
'산소가 씹힌다'  (0) 2017.07.2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인생길에서는 

한 치 앞의 장애물도 알아차리기가 어렵다. 

곳곳을 가로막는 거대한 벽 앞에서 수없이 당황하고 

혹은 좌절하며, 또 멈칫거리게 된다. 가난으로 겪는 

어려움이나 재해에 의한 사건, 그리고 시시로

찾아오는 질병 등 그 수는 이루 

헤아리기도 어렵다.


- 김선화의《포옹》중에서 - 


* 사람이 살다보면 

뜻하지 않는 일들이 앞길을 가로막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그것은 인간이 살아가는 한 겪어야 하는 

하나의 과정이기도 합니다. 삶을 괴롭히는 수많은 사건과 

고통, 역경을 이겨내는 방법은 강인한 정신과 인내,

믿음과 용기, 그리고 자신의 의지에 달렸습니다.

모든 힘은 자신으로부터 나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몸을 알자  (0) 2017.06.13
'어떻게'가 더 중요하다  (0) 2017.06.12
고통의 짐  (0) 2017.06.11
수행자의 네 가지 단계  (0) 2017.06.09
'예술의 어머니'  (0) 2017.06.08
산삼을 대하는 태도  (0) 2017.06.0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가난함을 다시 들춰서,
윤택해진 우리가 어째서 여전히 가난하고,
가난한 사람보다 더 가난한지를 생각해보게 한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에게 빚진 채 이 윤택함을
누리고 있는지, 그 미안함을 들춰보게 한다.
가난함은 홀로 가난하지 않으며, 윤택함도
홀로 윤택할 리 없다는 우리의
연결들을 보게 한다.


- 김소연의《시옷의 세계》중에서 -


* 아무리 윤택해도
늘 가난하게 살아가는 사람이 있습니다.
아무리 가난해도 부자로 사는 사람이 있습니다.
가난한 사람보다 더 가난하게 사는 것은 아닌지
돌아보게 됩니다. 혼자 움켜쥐면 아무리 많아도
가난하고, 함께 나누면 아무리 작아도
늘 넉넉한 부자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첼로를 연주할 때 . 몰입  (0) 2013.04.06
'산길의 마법'  (0) 2013.04.05
가난한 사람보다 더 가난한 사람  (0) 2013.04.04
"당신이 필요해요"  (0) 2013.04.03
한계점  (0) 2013.04.02
숨겨진 공간  (0) 2013.04.0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가난, 윤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