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걷는'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8.08.18 걷는 것이 시작이다
  2. 2017.07.21 뒤처지는 사람
  3. 2017.05.11 가장 멀고, 가장 빛나는 길
젊을 때는 길은 몰라도 괜찮았다.
시간이 많이 남아 있으니까. 알아도 
일부러 안 걷는 거라며 객기를 부릴 수도 있었다.
의지만 있으면 걷는 건 언제든 가능할 테니까.
하지만 걷지 않으면 결국엔 걷지 못하게 
되는 법이다. 의지와는 상관없이 점점 
능력 부족, 경험 부족으로 접어든다.
그걸 깨달은 순간, 이미 청춘은 
저만치 달아나 버렸다.


- 이영미의《마녀체력》중에서 - 


* 아무리 아는 게 많아 '100'이라 해도
실천이 따르지 않으면 '0'에 불과합니다.
'100×0=0 결국 제로'라는 말이 새삼 떠오르네요.
아는 것을 실천하여 습관이 되도록, 그러려면
몸으로 해 보는 것이 중요합니다.
지금부터라도 열심히 
걸어야겠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맨발로 숲길 걷기  (0) 2018.08.21
인간 경영, 경영자의 자격  (0) 2018.08.20
걷는 것이 시작이다  (0) 2018.08.18
고통과 기쁨  (0) 2018.08.17
'한 번 제대로 깨닫는 것'  (0) 2018.08.16
올바른 질문  (0) 2018.08.1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걷는

우리는 모두 

같은 길을 걸으며 앞으로 나아가고 있지만

걷는 속도는 개인마다 다르기에 뒤처지는 사람도 있다.

앞서 나간 사람이 해야 할 일은 사랑과 연민으로 

뒤처진 사람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미는 것이다.

아무런 보상도, 심지어 감사의 표시조차도 

바라지 말고 도와야 한다. 그것이 바로 

영적 존재가 해야 할 일이기 때문이다.


- 브라이언 와이스의《파워 오브 러브》중에서 -


* 걷는 속도만 다른 게 아닙니다.

일, 공부, 훈련, 사랑의 경험에서도 저마다 

속도가 다릅니다. 뒤처지는 사람이 반드시 

생기게 됩니다. 이때 손잡아 주는 사람이 필요합니다. 

앞서가려고만 하지 말고 뒤를 돌아 보세요. 그리고

뒤처진 사람이 보이거든 손을 잡아 주세요.

그런 당신이 바로 진정한 친구, 

진정한 힐러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온수기도 가끔 고장이 난다  (0) 2017.07.24
거울을 보라  (0) 2017.07.24
뒤처지는 사람  (0) 2017.07.21
자기 뜻대로 굴러갑니까?  (0) 2017.07.20
지혜는 물과 같다  (0) 2017.07.19
노년기와 여행  (0) 2017.07.18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가장 멀고, 

가장 빛나는 길은 

내가 나를 찾아 떠나는 길입니다. 

빛과 어둠은 내 마음속의 길에도 있습니다. 

내 안의 빛이 어둠에 눌려 가려져 있다가 

먼 길을 걷는 순간, 그 어둠을 뚫고 올라와 

가장 눈부신 빛으로 나를 비춰줍니다. 

그래서 그 먼 길을 또다시 

용기내어 떠납니다. 


- 고도원의《절대고독》중에서 -  


* 나는 누구인가.

나는 지금 어디로 가고 있는가.

내가 나를 잘 모릅니다. 방향을 잃을 때도 

많습니다. 빛과 어둠이 수시로 교차합니다.

빛일 때는 빛을 따라서, 어둠일 때는 그 어둠을 

뚫고 나와, '나를 만나는 길'을 찾아 떠나야 

합니다. 매우 먼 길이지만, 사실은

가장 빛나는 길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가슴이 시키는 길  (0) 2017.05.15
난생 처음 먹어 보는 맛  (0) 2017.05.12
가장 멀고, 가장 빛나는 길  (0) 2017.05.11
진정한 리더십  (0) 2017.05.10
갈림길에서  (0) 2017.05.10
사랑 노래, 왜 부르는가  (0) 2017.05.08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걷는, , 어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