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크는 일을 하는데 필요한 연료와도 같아서

연료를 집어넣어야 원하는 곳으로 갈 수 있다.

만일 내가 리스크를 감수하면서 무언가를 하지 않는다면

나에겐 발전이 없을 것이다.

리스크를 싫어하면 성취의 크기는 제한될 수밖에 없다.

리스크를 감수할 때 예상치 않은 성장이 일어난다.

- 밥 보먼, ‘골든 룰’에서


꿈의 크기에 비례해서 장벽이 높아집니다.

리스크 없는 성장은 없습니다.

리스크를 감내하고 도전하다 보면 당장의 성취가 아니더라도

부쩍 성장해 있는 자신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리스크가 커야 더 크게 성장할 수 있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나는 소설이란 

땅 속의 화석처럼 발굴되는 것이라고 

믿는다. 소설은 이미 존재하고 있으나 

아직 발견되지 않은 어떤 세계의 유물이다. 

작가가 해야 할 일은 자기 연장통 속의 

연장들을 사용하여 각각의 유물을 

최대한 온전하게 발굴하는 

것이다. 



- 스티븐 킹의《유혹하는 글쓰기》중에서 -



* 화석. 

땅속에 묻혀 있으면

한낱 돌조각에 불과합니다.

그러나 누군가에 의해 발굴되면

지구 역사를 밝히는 값진 보물이 됩니다.

누구에게나 무궁한 이야기가 삶 속에 있습니다.

글이라는 연장으로 쪼아낸 것이 소설입니다.

당신도 보물을 캘 수 있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돈은 왜 벌까?  (0) 2017.07.14
'늙은 피부'는 존재하지 않는다  (0) 2017.07.13
땅속의 보물  (0) 2017.07.12
열렬한 사랑  (0) 2017.07.11
아름다움을 아름답게 가꾸려면  (0) 2017.07.10
야금야금  (0) 2017.07.10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어떤 꽃은 4월에 피고, 

어떤 꽃은 9월에 피어난다. 

잎이 피고 꽃이 피는 철쭉도 있고, 

꽃이 먼저 피고 잎이 피는 진달래도 있다. 

심지어 비슷해 보이는 철쭉과 진달래조차 

그것이 피고 지는 순서가 다른 것이다. 



- 백영옥의《빨강머리 앤이 하는 말》중에서 - 



* 남들보다 늦다고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아직 때가 아닌 것뿐입니다.

내가 어떤 꽃인지를 알면 피어나는 때를 알게 되고,

그 때에 맞춰 피어나기 위한 노력을 하다 보면

어느덧 활짝 핀 나를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하고 존경한다'  (0) 2017.03.21
소화기관의 완전한 휴식  (0) 2017.03.20
활짝 피어나는 때  (0) 2017.03.20
의사와 철학자, 그리고 힐러  (0) 2017.03.17
새소리가 들리시나요?  (0) 2017.03.16
대답은 빨리  (0) 2017.03.1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모든 것은 마음이 앞서가고 마음이 이끌어가고
마음으로 이루어진다.
나쁜 마음으로 말하거나 행동하면 괴로움이 저절로 따라온다.
수레바퀴가 황소 발굽을 뒤따르듯이.
- 법구경


 

윌리엄 제임스는 ‘인간이 마음의 자세를 바꿈으로써
삶을 변화시킬 수 있다는 사실을 밝혀낸 것,
이는 우리 세대의 가장 위대한 발견이다.’고 말했습니다.
그렇습니다. 우리 모두는
우리가 생각하는 대로 만들어집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획기적인 발견은
그것이 온 과거와 그것이 시작되는
미래의 일부라고 말한다. 마치 길의 커브가
어느 한 방향의 끝이자 다른 방향의
시작인 것과 같은 원리다.

- 윌리엄 더건의《전략적 직관》중에서 -



* 숲길을 걸을 때도
늘 새로운 것들이 발견됩니다.
갑자기 새로운 것이 튕겨 나온 것이 아닙니다.
이미 존재했던 것을 처음으로 보았을 뿐입니다.
삶의 커브를 긍정의 방향으로 틀면
모든 것이 새롭게 보입니다.
획기적인 발견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균형  (0) 2016.04.21
과일 가게 아저씨가 의사보다 낫다  (0) 2016.04.20
획기적인 발견  (0) 2016.04.19
눈이 흐려지면...  (0) 2016.04.18
엎질러진 물  (0) 2016.04.16
'3필(必) 원칙'  (0) 2016.04.1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