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는 지난주 혼자 

일본으로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나는 작년 연말 2주간 휴가를 혼자 갔습니다. 

신기할 정도로 부부싸움의 횟수가 줄었습니다. 

가고 싶으면 같이 가고 싫으면 혼자 갔습니다. 

어색한 부분이 있었지만 시간이 지나자 장점도 

많았습니다. 나이가 들면 혼자가 될 확률도 

높아집니다. 미리 혼자 놀고, 시간 보내는 

연습을 하고 있습니다. 



- 임재양의《의사의 말 한 마디》중에서 - 



* 부부를 '일심동체'라고 하지요.

그렇다고 늘 붙어 있으라는 뜻은 아닙니다.

붙어 있는 것이 화근이 되는 경우도 많습니다. 

때때로 혼자 있는 기회를 만들어 서로에게

숨통을 터주는 것도 삶의 지혜입니다.

그것도 연습이 필요합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항 대합실에 서서  (0) 2018.07.26
인생이 우울하기 때문에  (0) 2018.07.25
부부가 혼자 시간 보내는 연습  (0) 2018.07.24
다른 사람을 뜨겁게  (0) 2018.07.23
천국 귀  (0) 2018.07.21
'청년장사꾼'  (0) 2018.07.20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천주교 기도문 중에
 부부를 위한 기도가 있다.
기도문에는 "즐거울 때나 괴로울 때나
 못 살 때나 잘 살 때나 아플 때나 성할 때나
 서로 사랑하고 존경하며 신의를 지키게 하라"는
 간절한 청이 담겨 있다. 이 얼마나 숭고한 소망인가.
그러나 이 얼마나 지키기 힘든 언약인가. 세상과
 주변 사람들에 휘둘리며 사는 동안 부부의 사랑이
 그저 한결같을 수 없음을, 행복만큼 고통도
 비례함을, 단 한 번이라도 느껴보지 않은
 부부가 어디 있을까?


- 조양희의《부부 일기》중에서 -


* 그렇습니다. 
행복과 고통이 공존함을 느껴보지 않은
 부부는 없습니다. 부부는 서로의 버팀목입니다. 
그것도 이 세상에 오직 하나뿐인, 마지막 버팀목입니다.
서로 그 버팀목이 되는 한 하늘이 무너져도 끄떡 없습니다.
결코 쓰러지지 않습니다. 즐거울 때나 괴로울 때나
 맨먼저 손을 잡아주는 사람이 부부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토닥토닥  (0) 2016.10.13
큰일을 낸다  (0) 2016.10.12
즐거울 때나 괴로울 때나  (0) 2016.10.11
타박타박 걷고 또 걷는 길  (0) 2016.09.30
입술의 언어, 마음의 언어  (0) 2016.09.29
누가 가장 부유한 사람인가  (0) 2016.09.28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우리 부부는
두 개였다가 이제는
하나가 된 구름입니다.
우리는 햇살에 녹은 두 개의
얼음 덩어리였다가 이제는
하나가 되어 흐르는
물이지요.


- 파울로 코엘료의《알레프》중에서 -


* 하나가 된 구름.
하나가 되어 흐르는 물.
'부부'가 가야 할 길입니다.
흐르다가 바위나 돌부리를 만나면
속절없이 부서지지만 곧 다시 하나로 뭉칩니다.
가파른 절벽을 만나면 폭포가 되어 쏟아지고
호수를 만나면 고요하게 흐릅니다.
변화무쌍한 인생의 강물에
하나가 되어 흐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름은 너무 덥다  (0) 2014.07.17
영혼으로 듣는 생명의 음악  (0) 2014.07.16
부부, 하나가 되어 흐르는 물  (0) 2014.07.15
할매의 봄날  (0) 2014.07.14
동굴과 터널  (0) 2014.07.12
'지금, 여기'  (0) 2014.07.1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부부, 인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