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군가로부터 비난 받는 것이 두렵다면

그저 아무것도 하지 않으면 된다.

비판받는 것이 죽도록 싫다면

그저 새로운 일은 아무것도 하지 않으면 된다.

사람들은 실패한 행동을 해서 후회하는 것이 아니라,

행동하기를 실패해서 후회한다. 

- 제프 베조스, 아마존 회장


비판받지 않고, 실패하지 않기 위해 이것저것 재다 보면

아무 일도 시도할 수 없습니다.

시도 없이 이뤄지는 일은 없습니다.

과감한 도전만이 큰 성공을 부릅니다.

인생을 마무리 할 때 하지 않아서 가장 후회할 것 같은 일을

적어보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저는 분노에 대하여 오랫동안 연구했습니다.

사람들은 화가 날 때 그 원인을 남 탓으로 돌리고

상대방을 비난합니다. 그런데 제가 연구한 결과

90% 정도는 상대방이 아니라 전적으로 그의 마음이 만들어낸 것이고,

상대방은 어떠한 영향도 미치지 않았습니다.

- ‘한국인을 위한 달라이 라마의 인생론’에서 


아흔 살쯤 되는 정신과 전문의가 달라이 라마에게

해준 말이라 합니다.

화를 내는 것도 가라앉히는 것도 남이나 외부 상황이 아닌,

내 마음에 달려있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지적이란 이타적인 행위이다.

누군가의 책임을 지적하는 것은 그 지적에 대해 비난과

원망을 들을 위험을 감수할 만큼 누군가를 진정으로 위하는 행동이다.

지적은 사랑의 기초가 된다. 

- 패트릭 렌치오니, ‘무엇이 조직을 움직이는가’에서 


많은 리더들은 책임을 지적하는 것을 어려워합니다.

임원들에게 책임을 묻는 것을 편하게 생각하는 CEO일수록

책임을 물어야 하는 상황이 오히려 더 적다고 합니다.

잘못에 대한 지적은 조직뿐만 아니라

그 구성원을 위해서도 절대 필요합니다.

잘못에 대한 지적을 회피하면 무능한 리더로 전락하게 됩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아름다움을 추구하고 싶다면 

자신의 삶부터 아름답게 가꿔야 하고, 

지혜를 구한다면 자신의 삶부터 지혜롭게 살아야 

한다. 검과 불화로 평화를 정착시킬 수 없고, 

가십과 비난으로 화합을 이룰 수 없다. 


- 맨리 P. 홀의《별자리 심리학》중에서 - 


* 아름다움도 자라납니다.

잘 가꾸어야 더 아름답게 자라납니다.

외면의 아름다움도 중요하지만 '내면의 아름다움'이 

더 중요합니다. 그래야 삶의 지혜도 자라고

마음의 평화도 얻을 수 있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땅속의 보물  (0) 2017.07.12
열렬한 사랑  (0) 2017.07.11
아름다움을 아름답게 가꾸려면  (0) 2017.07.10
야금야금  (0) 2017.07.10
'나도 어른이 되었구나'  (0) 2017.07.07
독소 배출과 황금변  (0) 2017.07.0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타인을 공격할 때 마다 우리는 한 명 한 명

내 목숨을 구해줄 수도 있는 귀한 사람들을 잃는다.

세상에 그것보다 더 큰 상처나 실패는 없다.

낯선 사람을 따뜻하게 맞이하라.

그는 변장을 한 채 당신을 찾아온

천사일지도 모르니까 말이다.

- 제인 맥고니걸 박사


타인을 비난하는 것은

중독되기 쉬운 가장 나쁜 습관 중 하나입니다.

내가 내뱉은 말은 타인에게 상처를 주는데서 그치지 않고

상대를 비난하는 순간, 내 마음에도 큰 상처를 남깁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무언가를 발명하고 싶다면 아주 오랫동안
사람들에게 이해받지 못할 것도 감수해야 한다.
기존과 다르고 새로운 것들은 처음에는 항상 오해를 받는다.
이런 종류의 오해와 비난을 감당할 자신이 없다면
뭐가 되었든 새로운 일을 시도해선 안된다.
- 제프 베조스, 아마존 회장

 

 

놀라운 아이디어일수록 실현되기 전날까지는
미친 아이디어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해하고, 많은 사람들이 원하는 것만 해서는
세상을 바꿀만한 탁월한 성취를 이룰 수는 없습니다.
시류에 역행할 수 있는 용기가 필요합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적 덕분에 잘 지내고, 친구들 덕분에 못 지내고 있지.
왜냐하면 친구들은 나를 열렬히 칭찬하면서 무시하지만,
적은 솔직히 바보라고 해주기 때문이며,
다시 말해 적에 의해 자신을 알고
친구들에 의해 자신을 속이는 거지.”
- 셰익스피어, ‘십이야’에서

 

일리리아 공작 오르시노가 어떻게 지내냐고 묻자,
광대가 한 대답입니다. 관련 경구 함께 보내드립니다.

“모든 언행을 칭찬해주는 자보다
결점을 친절하게 말해주는 친구를 가까이 하라.” (소크라테스)


“나쁜 피드백에 신경을 쓰고, 그와 같은 피드백을
친구들로부터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라.”
(일론 머스크)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내게 친절을 베푼 사람에 대해
내가 다른 사람에게 칭찬하는 숫자는 얼마나 될까?
반대로 내게 해를 끼친 사람에 대해
몇 사람에게 이 사람의 나쁜 점을 이야기 할까?
대체로 3대 33이라고 한다.
흔히 사람들은 칭찬은 3명에게 소극적으로 하지만
비난은 33명에게 찾아다니면서 적극적으로 하게 된다.
이것을 33대 3으로 바꾸면 누구나 인간관계의 달인이 될 수 있다.
- 이재만, ‘진심은 길을 잃지 않는다’에서

 

 

사람은 누구나 칭찬받기를 원하고 비난받기를 두려워합니다.
러시아 속담에 ‘칭찬할 때는 큰 소리로,
비난은 작은 소리로 하라’는 말이 있습니다.
칭찬은 수다쟁이가 되어 의식적으로 많이 하고,
반대로 비난은 내 선에서 그냥 꿀꺽 삼켜 버리는 연습이 필요합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비난, 칭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