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인은 

시인이나 초인에 비유된다. 

새벽을 알리고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사람이기 때문이다. 



- 조기숙의《왕따의 정치학》중에서 -



* 시인은 언어로 

새로운 시대를 열어갑니다.

초인은 생각과 이상으로 새 시대를 엽니다.

지식인은 언어와 생각과 이상과 행동으로 

새 시대의 새벽을 여는 사람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똥차 가고 벤츠 온다'  (0) 2017.06.01
인생의 첫 번째 축  (0) 2017.05.31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사람  (0) 2017.05.30
'날마다 새롭게 변했을 뿐이다'  (0) 2017.05.29
몸이 아플 때  (0) 2017.05.29
좀 늦어도 괜찮고 돌아가도 괜찮다  (0) 2017.05.2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우리는 자명종 소리에 의해서가 아니라 새벽에의 무한한 기대감으로 깨어나는 법을 익혀야 하고, 또한 스스로 늘 깨어 있어야만 한다. - 헨리 데이비드 도로 -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새벽

목표에 다가갈수록 고난은 더욱 커진다.
처음에는 깨닫지 못했던
여러 문제가 선명하게 보이는 때,
이때가 바로 목표가 현실로 다가오는 시기이다.
성취라는 것은 우리 곁으로 가까이 올수록
더 큰 고난을 숨기고 있다.
-괴테

 

새벽이 가까울수록 더 어둡습니다.
인생은 시련과 함께 한다는 사실을 받아들이는 것,
더나가서는 그 시련이
인생을 더욱 값어치 있게 만든다는 사실을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는 것만으로
훨씬 더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을 것입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