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이후…'AI비서 전쟁' 승자는

 

지난 10년은 애플의 시대였다. 2007년 내놓은 아이폰을 앞세워 ‘모바일 시대’를 지배했다.

애플 파워의 핵심은 ‘생태계’였다. 생물학에서나 쓰였던 이 단어는 애플 이후 비즈니스 상용어로 바뀌었다.

생태계와 함께 애플의 또 다른 무기는 ‘디자인’과 ‘인터페이스’였다. 특히 물리적 키보드를 깔끔하게 치워버린 터치스크린 UI는 아이폰 파워를 극대화한 ‘회심의 한 수’였다.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한 생태계 안에선 애플을 당할 자가 없다. 그런데 이젠 조금씩 경기 규칙이 바뀌려 하고 있다. 그럴 경우엔 얘기가 달라진다.


굳이 비유하자면, 프로복싱의 시대가 가고 종합격투기 시대가 열리려는 조짐이 보이고 있단 얘기다.

그 상징적인 무대가 올 초 열린 CES 2017이었다.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등이 중심이 된 4차산업혁명 시대는 애플이 아닌 다른 기업이 주도할 수도 있다는 단초를 보인 행사였다.

그리고 ‘애플 아닌 다른 기업’으로 유력하게 떠오른 업체가 바로 아마존이었다. 알렉사란 뛰어난 음성인식 플랫폼을 갖고 있는 아마존은 행사 기간 내내 화제가 됐다.

외신들에 따르면 LG, GE, 포드 등이 알렉사를 탑재한 기기를 선보였다. 알렉사는 스마트폰 시대의 상징인 ’터치스크린 UI’ 대신 ‘제로 UI’란 새로운 시대 흐름을 선도하고 있다.

제로 UI란 스크린이 없는 UI를 의미한다. 손 대신 말로 각종 기기를 작동시키는 상황을 묘사한 말이다. IoT와 인공지능이 결합된 시대를 대표하는 키워드다.


가장 요란하게 음성인식 비서를 채용한 건 애플이었다. 지난 2011년 아이폰4S에 시리를 탑재하면서 시장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실속 면에선 다소 아쉬운 편이다. 아마존을 비롯한 경쟁자들이 이 부문에서 한 발 한 발 전진해갈 때 애플은 제자리에서 크게 벗어나지 못했다.

애플뮤직, 비츠, 시리 같은 다양한 소품들을 갖고 있긴 하지만 ‘꿰어야 보배’다. 아마존 알렉사 같은 것들이 시장을 지배하고 있는 상황에서 애플이 뛰어들 여지는 갈수록 좁아지고 있다.

애플의 거실점령 야심작 중 하나인 홈키트(HomeKit)는 여전히 만족스런 수준에 이르지 못했다. ‘터치스크린’과 ‘앱스토어 생태계’로 지난 10년을 지배한 애플 입장에선 고민스러운 상황이 아닐 수 없다.



원문보기: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70117095755#csidx170b5d05017d76abcdd90e3dcec4ee0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ID-K100 Plus

 

듀얼모드 조이스틱을 장착한 블루투스 미니 쿼티 키보드         
iontics ID-K100 Plus

Use with
1) Laptop 2) Tablet PC 3) Smart phone 
4) Smart TV 5) Projector

Function
1) Qwerty Keyboard
2) Keyboard & Mouse for the other Devices

Features
1) 휴대가능한 작고 가벼운 미니 키보드
        - 110x59.4x10.3mm, 50g 
2) Joystick 방식의 마우스 장착
3) 마우스 커서 제어 지원
4) 8방향의 D-pad 모드 지원
5) 오타를 줄여주는 곡면 형상의 키패드
6) 블루투스 HID를 지원하는 다양한 기기, OS 와 호환
        – Windows, Macintosh, Symbian, Android
7) 안전하고 오래가는 리튬이온폴리머 전지 내장
8) 인체공학적인 버튼 배치와 디자인 
9) 각종 기기의 원격 제어
10) 특수키를 돋보이게 하는 컬러풀 키패드 'Shift' ,'Fn' ,'Ctrl' ,'Alt'
11) 빠른 연결과 절전 기능을 강화한 
Bluetooth 3.0 HID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자동차와 스마트폰의 통합이 가속화 되고 있다.

전화기능을 넘어서 시동걸기, 문열기, 어플리케이션으로 차량관리까지. 

벤츠 쉬보레 등등 많이 나오고 있다. 

BMW에선 USIM슬롯을 제공해 하나의 차량이 하나의 LTE모뎀으로 인식되도록 내년까지 할 계획이란다.

2016년 정도에는 9,000만대정도이 자동차가 스마트폰과 통합되어 활성화될 전망이다.

여기에 웹으로 할 수 있는건 뭐가 있을까?

차계부정도? 모바일웹으로 자동차 제어가 가능할까? ㅎㅎㅎ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