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9건

  1. 2018.02.13 기억의 뒷마당
  2. 2017.12.02 당신이 그립습니다
  3. 2017.11.15 이야기 창조자
  4. 2017.04.17 아이의 마음을 여는 마법
  5. 2017.02.07 기억과 기록
  6. 2016.12.15 끌리는 이야기
  7. 2016.12.05 알맹이
  8. 2016.03.17 '오래도록 머물러 있겠지...'
  9. 2016.03.09 이야기 들려주기
이야기의 
가장 본질적인 속성은, 
그것이 인간과 인간 사이에 다리가 
되어준다는 것입니다. 이야기를 찾을 수 있는 
첫 장소는 바로 여러분의 기억 뒷마당입니다. 
각자 살아온 인생 말입니다. 나는 이것을 
'과거에서 금광을 발견하는 방법'이라고 
부릅니다. 


- 더그 스티븐슨의《명강의 무작정 따라하기》중에서 - 


* 인간에게는, 특별하게도 
'기억'이라는 뒷마당이 있습니다.
무궁무진한 이야기의 금광입니다.
내가 살아온 삶의 기억이 반짝이는 이야기를 만들고
그 이야기가 더러는 전설이 되고 신화가 됩니다.
때로는 불멸의 역사가 됩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을 먹고 자란 아이  (0) 2018.02.14
기억의 뒷마당  (0) 2018.02.13
무자비한 태도와 행동  (0) 2018.02.12
스미다  (0) 2018.02.10
새로운 꿈과 도전  (0) 2018.02.09
명상의 습관화  (0) 2018.02.08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편안한 사람이 그립습니다. 

정다운 목소리로 오랫동안 즐겁게

이야기할 수 있는 사람.


서로의 생각을 존중하며 

유쾌하게 나의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사람. 

기다림이 설레고 만나면 유쾌한 사람. 


유유히 흘러가는 강물처럼

변하지 않는 자연스러움을 지닌

그 사람이 그립습니다. 



- 전승환의《나에게 고맙다》중에서 - 



* 바람이 차가워지는 초겨울입니다. 

차가운 바람을 맞으며, 초겨울의 기운을 느끼다 보면 

따뜻하고 정다운 목소리가 그리워집니다. 추운 줄 모르고

오랫동안 이야기 나누다 보면 어느새 훈훈해져 있던

아름다운 기억, 지나간 겨울을 따뜻하게 해 주었던  

당신이 더욱 그리워집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숨통이 탁 트였다'  (0) 2017.12.05
운동과 절식  (0) 2017.12.04
당신이 그립습니다  (0) 2017.12.02
한 심리학자가 명상 치유에 큰 기대를 가진 이유  (0) 2017.12.01
용서와 자기 해방  (0) 2017.11.30
'자연'과 '인간'을 되찾는 교육  (0) 2017.11.29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우리는 본래적으로 

이야기를 좋아하는 존재다. 

이야기를 짓고, 이야기를 듣고, 이야기 속에서 

의미를 찾아내고, 이야기의 재미를 함께 나누며,

들었던 이야기를 다시 상기한다. 이야기를 

즐기는 일은 시대를 초월해 이어온 

인간의 문화적 '향유방식'이다.



- 김연금의《우연한 풍경은 없다》중에서 -



* 이야기도 창조됩니다.

새로운 이야기가 만들어지고 그 이야기가 

다시 새로운 세상을 열어갑니다. 새로운 문화, 

새로운 역사, 새로운 신화를 만들어 갑니다. 어떤 사람의 삶은

삶 자체가 이야기입니다. 어떤 사람의 작은 몸짓 하나가

거대한 이야기의 시작이 됩니다. 우리 모두는

이야기 창조자들입니다. 그 이야기 속에

놀랍고도 경이로운 세상이

새롭게 펼쳐집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늘 안전한 길은 없다  (0) 2017.11.15
왕자나 공주와 결혼하기  (0) 2017.11.15
이야기 창조자  (0) 2017.11.15
나의 나무를 찾자  (0) 2017.11.15
바로 당신!  (0) 2017.11.15
이웃, 슬픔의 동지  (0) 2017.11.1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아이에게 강요해서 

얻을 수 없는 게 두 가지가 있습니다. 

첫째는 사랑이고, 둘째는 존경입니다. 

그런데 그 두 가지를 한꺼번에

할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바로 아이의 눈을 마주보며

이야기를 나누는 것입니다. 



- 김지영의《엄마 아빠는 이야기꾼 날마다 세계명작》 중에서 - 



* 아이와 가까워지고 싶으면

잔소리를 섞지 말고 이야기를 나누세요. 

아이와 친해지고 싶으면 가르치려는 생각을 접고 

그냥 이야기를 해주세요. 오랜만에 만나 서먹서먹하던

아이도 조곤조곤 이야기를 나누면 금방 친해집니다. 

낯을 가려 엄마 치마만 붙잡던 아이도 이야기를 

해주면 슬금슬금 다가옵니다. 이야기는 

아이를 끌어당기는 신기한 마법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환희와 행복  (0) 2017.04.20
신화의 탄생  (0) 2017.04.18
아이의 마음을 여는 마법  (0) 2017.04.17
나를 위해 '누릴 시간'을 가져라  (0) 2017.04.17
꽃은 다시 핀다  (0) 2017.04.14
늘 친절을 베푸세요  (0) 2017.04.13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전 생애에 걸쳐 축적한
기억과 경험이 다음 세대에게 전승된다.
개별적인 인간은 소멸하되 기록하는 인류는
미래를 꿈꾼다. 인류가 수만 년 동안 단 한 번의
쉼 없이 기록하는 이유다. 기록은 목소리를
가져야 하고 그 소리에는 '언제, 어디서,
누가, 무엇을, 왜, 어떻게' 했는가에
대한 이야기가 담겨야 한다.


- 안정희의《기록이 상처를 위로한다》중에서 -


* 한 사람의 작은 기억,
작은 경험도 기록하면 역사가 됩니다.
이야기가 되고 전설이 됩니다. 그러나
그 기록도 틀과 기술과 훈련이 필요합니다.
'누가 언제 어디서 무엇을 어떻게 왜'라고 하는
'6하원칙'의 틀이 필요하고, 그 틀 속에 자신의
기억과 경험을 넣는 기술이 필요합니다.
그래야 비로소 전승할 수 있는
이야기가 완성됩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버지의 변화  (0) 2017.02.09
혼자서 외로이 조용한 시간  (0) 2017.02.09
기억과 기록  (0) 2017.02.07
첫 친구에게  (0) 2017.02.06
과거는 바꿀 수 없다  (0) 2017.02.06
천재와 '나무 타기'  (0) 2017.02.03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우리는
'이야기'로 사고한다.
뇌가 그렇게 설계되어 있다.
이야기는 경험의 언어다. 내 경험이든,
타인의 것이든, 허구의 주인공들 것이든
다른 사람들의 이야기는 우리 자신의 이야기
만큼이나 중요하다. 스스로의 경험에만
의존해야 했다면 아마 우린 아직
아기옷을 벗지 못했을 것이다.


- 리사 크론의《끌리는 이야기는 어떻게 쓰는가》중에서


* 스토리텔링, 곧
'이야기'의 시대입니다.
이야기는 재미가 있어야 끌립니다.
그러려면 굴곡이 있어야 합니다. 고점과 저점.
즐겁고 행복했던 고점들도 있어야 하지만
슬프고 아프고 실패했던 저점들이 섞여야
사람의 마음을 움직입니다.  
전설이 됩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혜를 얻는 방법  (0) 2016.12.19
나는 사랑받아 마땅하다  (0) 2016.12.19
끌리는 이야기  (0) 2016.12.15
잘 활용하라!  (0) 2016.12.14
단잠, 꿀잠  (0) 2016.12.13
새로 시작하기  (0) 2016.12.12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알맹이가 있는
좋은 글은 우리 마음을 뭉클하게 하고,
오래오래 우리 삶을 참되고 바르게 이끌어 줍니다.
어떤 글이든지 그 속에 이야기가 들어 있어야
합니다. 그게 알맹이입니다. 그게 빠진 글은
쭉정이 글이고 읽어도 아무 맛을 느낄 수
없게 되지요. 혼자 중얼거리는 말은
이야기로는 가치가 없고, 남이
들어 주어야 이야기가 됩니다.


- 주중식의《잘 배우는 길》중에서 -


* 알맹이가 없으면
빈 껍데기와 쭉정이만 남습니다.
알맹이 없는 글, 알맹이 없는 말, 알맹이 없는 삶...
그 모두 허망한 쭉정이일 뿐입니다. '알맹이'가
있어야 합니다. 그 알맹이가 곧 '진실'입니다.
진실이 담기지 않은 말, 진실이 빠져버린 글...
그런 이야기는 아무리 혼자 중얼거려도
들어주는 사람이 없습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습관의 노예, 습관의 주인  (0) 2016.12.07
내 아이의 교육을 말한다  (0) 2016.12.06
알맹이  (0) 2016.12.05
'골목길 학교'  (0) 2016.12.02
'오리지널' 아이디어  (0) 2016.12.01
숨쉬기를 배우다  (0) 2016.11.30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나의 꿈은
'좋은 소설'을 쓰는 것.
그 소설 속엔 나와 당신, 우리가 아는
모든 사람들의 이야기가 담겨 있었으면 좋겠어.
별거 아닌 얘기라도 어느 부분에선 한동안,
읽던 사람을 그대로 멈추게 할 거야.
무엇보다 좋은 소설은 우리들 손에
오래도록 머물러 있겠지.


- 꿈꾸는 100인의《이런 내가, 참 좋다》중에서 -


* 저의 꿈은
'좋은 글'을 쓰는 것.
그 글 속에는 나와 당신, 우리의 이야기가
가득 담겨 있었으면 좋겠다, 그런 마음으로 쓰기
시작한 아침편지가 어느덧 16년째 이어지고 있습니다.
매일매일 안겨오는 무거움 때문에 고통도 크지만,
그를 뛰어넘는 보람과 기쁨은 더 크기 때문에
오늘도 다시 펜을 들어 '좋은 글'을 또 씁니다.
'당신의 가슴에 오래 머물러 있겠지...'라
생각하고 미소 지으며...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메모도 쌓이면 노하우가 된다  (0) 2016.03.19
힘내요! 나도, 당신도.  (0) 2016.03.18
'오래도록 머물러 있겠지...'  (0) 2016.03.17
'독소 배출'이 먼저다  (0) 2016.03.16
인공지능이 시는 쓸 수 없다  (0) 2016.03.15
돌아와 보는 방  (0) 2016.03.1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아이들에게
이야기를 들려주려면
먼저 이야기를 알아야 한다.
이야기를 통해서 기죽은 아이에게는 용기를 불어넣고,
슬픔에 빠진 아이에게는 꿈을 심어 줄 수 있다.
이래서 이야기는 약도 되고 매도 된다.
힘과 용기를 불어넣어 주는 이야기가 약이라면
잘못을 깨닫게 하는 이야기는 매가 된다.
그저 한바탕 웃고 즐기는 이야기는
군것질거리쯤 되겠지.


- 서정오의《옛이야기 들려주기》중에서 -


* 이야기가 곧 삶입니다.
역사이자 꿈이고 예술입니다.
모든 지혜가 이야기 속에 담겨 있습니다.
이야기가 풍성한 사람이 인생도 풍요롭습니다.
재미있는 이야기를 아이들에게 들려주는 것은
먼저 산 사람, 나이든 사람들이 해야 할
중요한 사명이기도 합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와 나의 인연  (0) 2016.03.11
가까이 있는 것들  (0) 2016.03.10
이야기 들려주기  (0) 2016.03.09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0) 2016.03.08
곰취, 참취, 단풍취, 벌개미취  (0) 2016.03.07
그대 이제 말하려는가  (0) 2016.03.0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