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순히 비전을 세우는 것만으로도 당신은 고무될 수 있다.

비전은 흥미롭고 감성을 자극하는 것이어야 한다.

머리뿐 아니라 가슴에게도 들려야 하는 말이다.

당신이 비전을 달성했을 때를 상상하면 소름이 돋는 그런 비전을 세우라.

좀 아득하고 불분명한 비전도 좋다.

그러나 지루하거나 평범하거나 낡아빠진 비전은 안 된다.

- 밥 보먼, ‘골든 룰’에서


달성 가능성이 높은 겸손한(?) 비전이 좋을까요?

달성 불가능해 보이더라도

달성했을 경우를 생각하면 가슴이 떨리는 원대한 비전이 좋을까요?

비전을 생각하면 가슴이 뛰어 자다가도 벌떡 일어날 수 있어야 합니다.

달성이 불가능해 보일수록 제대로 된 비전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기업가 정신의 본질인 창의력은 흔히 궁핍의 자극을 받는다.

돈이 없고 배가 고프면 창의력이 생긴다.

돈이 많거나 중류층이거나 노력하지 않아도

모든 것을 가질 수 있는 사람은 기업가에게 추진력을 주는

궁핍을 모른다.

- 아니타 로딕 (바디샵 창업회장)

 

아니타 로딕 회장은 말합니다.

“아이디어를 내고 뭔가를 발생시키고,

자신의 비전을 실현하려면 배가 고파야 한다.

우리 성공의 모든 요인은 내게 돈이 없었다는 사실에 기인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의심은 새로운 아이디어들이 가득 찬 상자를 여는 열쇠다.
의심은 개인이 성장하는데
절대적으로 필요한 자극이다.
알지 못하기 때문에 질문을 던지고
실수와 실패를 거듭하는 것이다.
또 그것만이 배우며 성장하고, 발전하면서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최선의 길이자 유일한 방법이다.
- 로드 주드킨스, ‘대체 불가능한 존재가 돼라’에서

 

볼테르는 말했습니다.
“의심하는 것은 유쾌한 일이 아니다.
하지만 확신하는 것은 어리석은 일이다.”
인류가 이룩한 모든 성과는
의심에서 비롯되었습니다.
의심함으로써 우리는 연구하게 되고,
끈질긴 연구를 통해
새로운 이론을 정립할 수 있습니다.
학문과 예술의 원동력은 의심하는 것입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우리 뇌는 새로운 행동을 하는데 강력히 반발하는 성향이 있다.
이를 ‘통일-일관성 본능’이라 한다. 하지만 똑같은 것만 반복하면
매너리즘에 빠져서 활력을 잃고 무기력해진다.
이걸 극복하려고 뇌는 새로운 자극을 필요로 한다.
뇌의 이런 특징을 이용해서 작은 계획을 점진적으로 늘린다는
원칙을 세우고 습관을 바꾸면 된다.
- 이시형 박사


 

우리 뇌는 갑자기 닥치는 큰 변화에는 거부반응을 일으키지만
일관성이 흔들리지 않는 범위내의
작은 변화는 좋아합니다. 따라서 습관을 바꿀 때
무리한 계획하의 급격한 변화보다는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한다든지 하는)
작은 것부터 천천히 즐기면서 바꿔가는 것이 좋습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