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을 깊이 들이마시고,
공기 중에 있는 모든 축복이
당신의 몸속으로 들어와 세포 하나하나에
퍼지기를 기원하세요. 그리고 천천히 숨을
내쉬면서, 당신 주위로 많은 기쁨과 많은 평화를 
뿌려요. 이렇게 열 번을 반복합니다. 그러면 
당신 자신을 치유하고, 동시에 세상을
치유하는 데 일조할 겁니다.


- 파울로 코엘료의《알레프》중에서 -


* 축복은 씨앗과 같습니다.
기쁨과 평화도 씨앗이 될 수 있습니다.
뿌린대로 거두고 많이 뿌릴수록 많이 거둡니다.
뿌리는 자의 행복과 기쁨이 큽니다.
뿌리는 일이 거듭 반복될수록 
치유의 힘이 커집니다.
세상도 좋아집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나고 보면 아름다웠다 싶은 것 두 가지  (0) 2018.10.05
우정이란  (0) 2018.10.02
축복을 뿌려요  (0) 2018.10.01
얼마나 많이 실패하느냐에 달려 있다  (0) 2018.09.29
달콤한 흥분  (0) 2018.09.28
응어리를 푸는 방법  (0) 2018.09.2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마음이 평화롭다면 마치 
고요한, 그러나 흐르는 물과 같다. 
고요하지만 흐르는 물을 본 적 있는가? 
바로 그것이다. 마음은 흐르면서도 고요하고, 
고요하면서도 흐른다. 지혜는 바로 
그곳에서 일어난다. 


- 아잔차의《마음》중에서 - 


* 지혜는 머리가 아니라
고요하게 흐르는 마음에서 나옵니다.
마음이 엉켜있고 복잡하면 안나옵니다.
돌처럼 웅덩이처럼 고여있어도 안나옵니다.
좋은 마음, 좋은 관계, 좋은 소통 속에 
고요하게 잘 흘러야 올바른 지혜가
퐁퐁퐁 솟아나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좋은 습관  (0) 2018.08.11
음치 새  (0) 2018.08.10
고요하게 흐르는 지혜  (0) 2018.08.09
내 옆에 있다  (0) 2018.08.08
마법의 한 순간  (0) 2018.08.07
터닝 포인트  (0) 2018.08.0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내가 원하는 
우리 민족의 사업은 
결코 세계를 무력으로 정복하거나 
경제력으로 지배하려는 것이 아니다. 
오직 사랑의 문화, 평화의 문화로 우리 스스로 
잘 살고 인류 전체가 의좋게 즐겁게 살도록 하는 
일을 하자는 것이다. 어느 민족도 일찍이 그런 일을 
한 이가 없었으니 우리가 하자는 것이다. 이 큰 일은 
하늘이 우리를 위하여 남겨 놓으신 것임을 
깨달을 때에 우리 민족은 비로소 
제 길을 찾고 제 일을 
알아본 것이다. 


- 김삼웅의《백범 김구 평전》중에서 -


* 우리 역사 속에 백범 같은 인물이 
존재했다는 사실이 더없이 자랑스럽습니다.
그가 꿈꿨던 문화 국가는 가장 수준 높은 사회의
모형입니다. 그것도 사랑의 문화, 평화의 문화를
설파하고, 그 어떤 민족도 못하는 것이기에
우리가 하자는 외침은, 오늘의 우리에게
새로운 생기로 되살아납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마음을 훈련시키면 

여러분은 어려운 일이 일어난다 해도 

평화로운 마음으로 그 어려움을 받아들일 수 있습니다. 

그 마음 자세가 몸으로 느끼는 고통을 덜어 줄 수는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고통에 대항해 싸우느라 

불필요하게 더 많은 심적 고통을 느끼는 것은 

막아 줄 것입니다. 


- 달라이 라마의《선한 마음》중에서 - 



* 변덕스런 날씨처럼

사람의 마음도 변덕을 부립니다.

파도에 올라탄 나룻배처럼 늘 출렁입니다.

외부 조건에 흔들리지 않고 평화로운 마음을

유지하는 것, 쉽지 않지만 도전할 만한 일입니다.

명상이 그 방법이 될 수 있고, 아침편지의 작은 글귀

하나가 뜻밖의 도움을 줄 수도 있습니다.

'평화로운 마음'이 모든 관계,

모든 치유의 시작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울 만트라(Soul Mantra)  (0) 2018.01.17
침묵 공감  (0) 2018.01.16
평화로운 마음  (0) 2018.01.15
달라도 괜찮아!  (0) 2018.01.13
최상의 컨디션 '자기 관리'  (0) 2018.01.12
위대한 리더일수록...  (0) 2018.01.1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구제프의 수도원에는 

다음과 같은 글이 걸려 있었다고 한다. 

"아버지와 불편한 관계가 남아 있다면 돌아가라." 

구제프는 서양인으로는 처음으로 동양의 종교와 

신비에 관심을 가지고 동양을 순례한 20세기의 

대표적인 영적 스승이다. 모든 것은 거기에서 

시작된다. 전인류를 사랑할 수는 있어도 

자신의 부모와 평화롭게 지내는 데는 

서투를 수 있는 게 사람이다.  



- 정희재의《어쩌면 내가 가장 듣고 싶었던 말》중에서 - 



* 그렇습니다.

부모와 자식 사이는 많이들 서툽니다.

그렇다고 서툰 것에 머물러도 된다는 뜻은 아닙니다.

'아버지와 불편하면 돌아가라'. 무섭고 놀라운 말입니다.

모든 평화의 시작은 가정에 있고, 가정의 평화는

자식들이 부모를 어떻게 대하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부모를 잘 섬기십시오.

그것이 복의 근원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용서와 자기 해방  (0) 2017.11.30
'자연'과 '인간'을 되찾는 교육  (0) 2017.11.29
'아버지와 불편하면 돌아가라'  (0) 2017.11.28
휘게(Hygge)  (0) 2017.11.27
서로 대화하며...  (0) 2017.11.25
책들이 말을 걸기 시작했다  (0) 2017.11.2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정면으로 부딪쳐서, 삶의 고통과

어둠과 추위를 단번에, 기꺼이 지불하면,

용감한 자에게는 최악이 홀연 최상의 것으로 바뀌고,

어둠의 시간은 끝이 나고,

삼라만상의 고함소리와 날뛰던 악마들의 목소리는

잦아들리라, 뒤섞이리라,

달라지리라, 고통에서 평화가 태어나리라.

- 로버트 브라우닝, ‘프로스파이스(prospice)’에서 


어니스트 새클턴이 평소 좋아했다는

로버트 브라우닝의 시 프로스파이스(prospice)의 일부입니다.


‘나는 평생 투사였다. 한번 만 더 해보자.

최후의 것이 최상의 것이다.(...) 용감한 자는

최후의 한 순간에 최악을 최상으로 바꾸어 놓는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초(超)지혜

분류없음 2017.09.15 10:04

지혜는 

머리가 아니라 마음에서 나옵니다.

고요하고 평화로운 마음에서 나옵니다.

마음이 엉켜 있고 복잡하면 안 나옵니다.

좋은 마음, 좋은 관계, 좋은 소통 속에 고요하게 잘 흘러야 

올바른 지혜가 퐁퐁퐁 솟아나옵니다. 고요함도 훈련이 

필요합니다. '절대고독'은 지혜를 선물하는 

시간입니다. 고요한 시간을 즐기십시오.


- 고도원의《절대고독》중에서 -



* 지혜는

머리를 쥐어짜서 나오는 것이 아닙니다.

미세한 소리와 같아서 고요할 때 들립니다.

마음의 소음이 완전히 사라졌을 때 솟구칩니다.

번쩍이는 생각, 지혜를 넘어서는 초지혜, 영감, 

직관... 이 모두 고요할 때 찾아오는 

뜻밖의 선물입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아름다움을 추구하고 싶다면 

자신의 삶부터 아름답게 가꿔야 하고, 

지혜를 구한다면 자신의 삶부터 지혜롭게 살아야 

한다. 검과 불화로 평화를 정착시킬 수 없고, 

가십과 비난으로 화합을 이룰 수 없다. 


- 맨리 P. 홀의《별자리 심리학》중에서 - 


* 아름다움도 자라납니다.

잘 가꾸어야 더 아름답게 자라납니다.

외면의 아름다움도 중요하지만 '내면의 아름다움'이 

더 중요합니다. 그래야 삶의 지혜도 자라고

마음의 평화도 얻을 수 있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땅속의 보물  (0) 2017.07.12
열렬한 사랑  (0) 2017.07.11
아름다움을 아름답게 가꾸려면  (0) 2017.07.10
야금야금  (0) 2017.07.10
'나도 어른이 되었구나'  (0) 2017.07.07
독소 배출과 황금변  (0) 2017.07.0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경영자가 긴박한 상황에 내몰리지 않고,

매년 쉬운 결정만 내린다면 저주 받은 것이나 다름없다.

항상 평화로운 세상이라면 혁신이 일어나지 않는다.

- 이나모리 가즈오, 교세라 회장 


보통 사람은 평화와 안정을 희구합니다.

평화와 안정 속에선 혁신은 없습니다.

혁신 부재는 곧 쇠퇴와 소멸을 의미합니다.

위대한 리더는 평안과 안정을 두려워합니다.

그들은 스스로 역경과 고난, 불안을 선택합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그들의 분노는 

바로 자기 자신의 분노라고 그는 말했다. 

비록 그 분노에서 영원히 벗어날 수는 없지만, 

기도를 통해서 분노를 억제하는 법을 배웠다고 했다. 

그리고 그 분노를 자기 아이들에게는 물려주지 

않으려고 애써왔다고 했다.


- 버락 오바마의《내 아버지로부터의 꿈》중에서 -


* 사람은 분노 속에 살아갑니다.

스파크처럼 일어나는 작은 분노, 큰 분노...

그 크고 작은 분노를 어떻게 다스리냐가 관건입니다.

자칫 들불로 번져 산야를 태우고 검은 잿더미를

대물림하게 됩니다. 기도와 명상은 

분노를 다스리는 명약입니다.

평화로 가는 길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지막 노래를 언제 불렀나요?  (0) 2017.04.03
노 프라블럼(No problem)  (0) 2017.04.02
분노를 억제하는 법  (0) 2017.03.31
'스트레스 어벤저스'  (0) 2017.03.30
내 젊은 날을 반성한다  (0) 2017.03.29
몸으로 익히자  (0) 2017.03.28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