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천후나 폭풍을 겪지 않고는 큰 나무로 자랄 수 없다.
온갖 불행과 역경은 나약한 인간에게는 독이지만
강인한 사람에게는 위대한 인간으로 성장할 수 있는 자양분이다.
- 니체

삶의 갈림길에서 대부분은 불확실성이 적고
편안한 길을 택하기 마련입니다.
그러나 그런 삶에서는 삶의 의미도 비례해서 작아지고
발전과 성취의 가능성도 그만큼 작아집니다.
과제가 어려울수록 도전할 가치가 있고,
과제를 해결했을 때의 희열도 비례해서 커지게 됩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지금 당신이 겪는 시련을 통해

자신의 진정한 모습을 발견하기를.

지금 당신이 지나고 있는 깜깜한 고통의

터널 끝에서 눈부신 깨달음의 빛을 만나기를.

그 여정 끝에 희망을 만나기를. 그리고 

괴로움의 폭풍이 지나가고 난 후에

더 없는 평온과 기쁨을 누리기를.


- 대프니 로즈 킹마의《인생이 우리를 위해 준비해 놓은 것들》중에서 -


* 세상의 모든 것이 

눈부신 깨달음의 재료입니다.

시련, 고통, 괴로움의 폭풍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때는 견딜 수 없는 시련이었고 고통이었으나 

한 순간 깨닫고 나면 빛으로 변합니다.

깨달아야만 비로소 빛이 됩니다.

희망이 되고 기쁨이 됩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깜빡 졸다가...  (0) 2017.06.22
얼음 없는 세상  (0) 2017.06.21
눈부신 깨달음의 빛  (0) 2017.06.20
꿈이 있는 아내는...  (0) 2017.06.19
영혼의 성장, 영혼의 여행  (0) 2017.06.16
창조 작업  (0) 2017.06.1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내가 올라가야 할 모든 산과
내 발에 멍이 들게 했던 모든 바위와
내가 흘려야 했던 모든 피와 땀과 때와
앞이 안 보이는 폭풍들과 살이 타는 것 같은 더위에 대해
내 마음은 감사에 찬 노래를 부르나니
이들이 날 강하게 만들어 줬으니까.
- 제임스 케이시의 시, ‘가파른 경사지를 오르며’

 

“고난에 처한 사람은 환호하라.
그는 이제 그간의 무관심이나 어리석은 행동에 종지부를 찍고,
과거를 벗어나 더 나은 길을 찾기 위해,
그리고 내면에 있는 힘이 더 큰 자유를 찾아
더 큰 세상에서 발휘될 수 있도록 모든 힘과 지능을 써야하고,
더 나은 길을 찾아야 하니깐.”
제임스 앨런의 글 함께 보내드립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폭풍이 왔다 간 자리에
어여쁜 꽃 한 송이

아련하고
애틋하게 핀 한 송이
폭풍이 뿌리고 간 씨앗이
피워낸 꽃

하늘 아래
딱 한 송이


- 노영민의 시집《하늘 아래 딱 한 송이》에 실린
                 시〈하늘 아래 딱 한 송이〉중에서 -


* 폭풍이 지나가면 다 쓸려갑니다.
그러나 꽃씨가 흘러들어 한 송이 꽃을
피울 수 있습니다. 태풍이 주는 선물입니다.
태풍으로 잃는 것도 있지만 얻는 것도
있습니다. 하늘 아래 딱 한 송이.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리석지 마라  (0) 2016.03.02
꼭 새겨야 할 인생의 필수 덕목  (0) 2016.03.01
하늘 아래 딱 한 송이  (0) 2016.02.29
창의적 생각, 틀에 갇힌 생각  (0) 2016.02.27
산과 신  (0) 2016.02.26
이타심의 수혜자  (0) 2016.02.2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 폭풍

사진 작가 카밀 시먼은 5년동안 폭풍을 따라다녔습니다. 그녀는 너무나 아름다워 비현실적이기까지 한 폭풍속의 하늘을 보여줍니다.

 

http://www.seri.org/kz/kzLecV.html?pgno=1&no=3528&gbn=8&ucgb=KZLECT&kw=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