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학교 저 학교로 
강연을 자주 다니다 보니 
강연장 분위기만으로도 그 학교의 
상태를 대충 파악할 수 있게 되었다. 
강연장에 모인 이들의 표정이 많은 것을 
말해주기 때문이다. 어떤 학교에서는 
생기 있는 청중을 보며 강사가 힘을 받는다. 
'이야, 우리나라 학교도 이 정도로 바뀌고 있구나!'
그런데 어떤 학교에서는 강사가 갖고 있던 
기까지 다 빼앗기고 온다. 
'참 갈 길이 멀구나!'


- 오연호의《우리도 사랑할 수 있을까》중에서 -  


* 공감합니다.
저도 강연 때마다 느끼는 대목입니다.
엊그제(4월1일) 우주인 이소연 박사 특강이
옹달샘에서 있었습니다. 5백 명이 넘는 청중들이 
전국에서 오셨는데, 나이 어린 친구들도 많았습니다.
그 어린 친구들의 반응이 가장 뜨거웠습니다.
박수쳐야 할 때 힘껏 박수치고, 까르르 웃고,
온갖 질문도 많았습니다. 이소연님이 
"기를 받았다"며 행복해했습니다.
저도 희망의 기를 받았습니다. 


. .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주적 감정  (0) 2018.04.05
당신 하나 주려고 두 개 샀다  (0) 2018.04.04
학생들의 표정만 보아도 안다  (0) 2018.04.03
그리운 사람의 냄새  (0) 2018.04.02
같은 팀끼리 왜 그래?  (0) 2018.03.31
'생각의 틀'의 크기와 깊이  (0) 2018.03.30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그는 자기가 하는 
일에 대해 이야기했다. 
학생이 가르쳐 준 대로 이해할 때, 
그의 얼굴에 처음으로 이해하는 표정이 떠오를 때 
소름 끼치게 아름다워요, 그가 내게 말했다. 
나는 고개를 끄덕였고, 감동했다. 


- 제니 오필의《사색의 부서》중에서 -


* 배우는 재미, 쏠쏠합니다.
가르치는 재미, 더 쏠쏠합니다.
내가 가르치는 학생이 제대로 이해하는 
모습을 바라보는 것은, 아름답기까지 합니다.
가르침과 배움은 소름 끼치게 아름다운 것을
함께 공유하는 것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 밖에서 일 속으로  (0) 2018.02.28
사랑의 자양분  (0) 2018.02.27
소름 끼치게 아름다워요!  (0) 2018.02.26
오늘 키우기  (0) 2018.02.24
열등함  (0) 2018.02.23
생태 화장실  (0) 2018.02.22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나는 이 회사를 25년 동안 경영하고 있는 것이 아니다.
나는 아직도 하루 한 시간 동안
세계와 시장에 대해 공부하고 있다.
나는 배우지 않거나 학생이 아닌 사람은
매순간 퇴보한다고 생각한다.
- 블랙 록 (Black Rock) 래리 핑크(Larry Pink) 회장

급격한 변화의 시대에 새로운 관점을 받아들이고,
과거의 사고방식을 매일 매일 깨뜨리지 못하는 사람은
매순간 퇴보하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리더가 끝없이 공부하지 않는 조직 역시
퇴보하고 있는 조직입니다.
변화무쌍한 세상을 살아가는 우리 모두는 평생 학생이 되어야 합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성공을 준비하는 사람은 늘 도서관을 끼고 다닌다.

성공하는 사람은 다른 사람에게서 배운다.

직업을 갖고 일을 시작하면

책은 더욱 중요하게 다뤄져야 한다.

- 존 템플턴


직업을 갖게 되면 이제 공부는 안해도 된다고 생각하고

책에서 손을 떼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직업을 갖고 일을 시작하면 진짜 공부가 시작됩니다.

책에서 손을 떼는 순간 퇴보가 시작됩니다.

평생 도서관을 끼고 사는 사람만이 성공하는

그야말로 평생학습 시대가 열렸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나는 이 회사를 25년 동안 경영하고 있는 것이 아니다.

나는 아직도 하루 한 시간 동안

세계와 시장에 대해 공부하고 있다.

나는 배우지 않거나 학생이 아닌 사람은

매순간 퇴보한다고 생각한다.

- 블랙 록 (Black Rock) 래리 핑크(Larry Pink) 회장


급격한 변화의 시대에 새로운 관점을 받아들이고,

과거의 사고방식을 매일 매일 깨뜨리지 못하는 사람은

매순간 퇴보하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리더가 끝없이 공부하지 않는 조직 역시

퇴보하고 있는 조직입니다.

변화무쌍한 세상을 살아가는 우리 모두는 평생 학생이 되어야 합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지금의 교육은
학생들이 자율적으로 생각하는 것을
극히 어렵게 만들고 남들과 똑같이 순응하며
살게 만듭니다. 그 과정에서 불만은 억누르게 되고,
자발성은 사라지고, 두려움이 자리잡기 시작합니다.
그 두려움이 삶에 대한 진정한 이해를 가로막습니다.
그리고 나이 들어 가면서 그들의 마음과
가슴은 무디어집니다.


- J.크리슈나무르티의《교육을 말하다》중에서 -


* "내 아이를 어떻게 키울 것인가!"
부모의 가장 큰 관심은 내 아이의 교육입니다.
그러나 지금의 교육 현실은 걱정이 태산입니다.
타고난 끼와 꿈과 재능을 살려 주기는 커녕
균등화된 '성적 기계'로 키우고 있습니다.
바다보다 더 넓고 푸르러야 할 가슴을
타다만 숯덩이로 만들고 있습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지한 사람  (0) 2016.12.08
습관의 노예, 습관의 주인  (0) 2016.12.07
내 아이의 교육을 말한다  (0) 2016.12.06
알맹이  (0) 2016.12.05
'골목길 학교'  (0) 2016.12.02
'오리지널' 아이디어  (0) 2016.12.0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