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호박 속에 보존된 채 발견된 곤충의 수 백만년 전 조상과

오늘날의 그것을 비교해 보면 한 가지가 다르다.

현생 곤충은 살충제가 다리에 묻으면

그 다리를 허물 벗듯 버리고 새 다리가 나온다.

놀랍게도 살충제가 사용되기 시작한

2차 대전 당시부터 그런 능력이 생겼다.

우리에게 주는 교훈은 스트레스 없이는 진화가 없으며,

그 진화는 급격히 이루어질 수 있다는 사실이다.

- 조나단 와이너

 

스트레스가 발전을 가져옵니다.

스트레스가 변화의 위협으로 다가올 때 

이를 활용해 제대로 변화하면 경쟁력이 생겨납니다.

위협과 스트레스는 개인과 조직을 발전시킬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됩니다.

위협을 기회로 환영할 수 있어야 합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자신의 장점은 되도록 과시하자 마라.
그러면 속이 깊은 인간이 될 수 있다.
타인의 허물은 되도록 들추지 마라.
그러면 그릇이 큰 인물이 될 수 있으리라.
- 여곤, ‘신음어(呻吟語)’에서

 

다른 사람의 호감을 사는 방법에는 두 가지가 있습니다.
하나는 자신의 단점을 드러내는 것이고,
또 하나는 타인의 장점에 주목하여
그것을 끌어내는 것입니다. 이렇게 하면
백에 백명 모두 당신에게 호감을 느낄 것입니다.
(‘리더의 그릇’, 나카지마 다카시 지음)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허물


어려운 가운데
가장 어려운 것은
알고도 모르는 척 하는 일이다.
용맹 가운데 가장 큰 용맹은
옳고도 지는 것이다.
공부 가운데 가장 큰 공부는
남의 허물을 뒤집어쓰는 것이다.


- 해암의《깨어있는 하루》중에서 -


* 남의 허물을 뒤집어쓴다...
누구든 결코 쉬운 일이 아닙니다.
알고도 모른 척, 옳고도 지는 것...
이 또한 보통 쉬운 일이 아닙니다.
그래서 공부가 필요합니다.
나와 싸워 이기는 공부.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백발백중  (0) 2013.11.07
혼자서 앓는 병  (0) 2013.11.06
허물  (0) 2013.11.05
낙천성  (0) 2013.11.04
뿌듯한 자랑  (0) 2013.11.02
놓아버림  (0) 2013.11.0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허물

경영은 의사결정의 종합예술이다.
의사결정의 첫 번째 규칙은
반대의견 없이 결정을 내려서는 안된다는 것이다.
경영자는 칭찬받으면 좋은 결정을 내리지 못한다.
어떤 결정이든 악마의 옹호자(Devil's advocate)같은
반대논리를 펴는 존재가 없어지기 시작한다는 것은 대단히 위험한 상황이다.
- 피터 드러커

 

맹자에 문과즉희(聞過則喜), 즉 ‘다른 사람이 자신의 허물을
지적하는 소리를 들으면 오히려 기뻐한다’라는 내용이 있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칭찬을 좋아하지만
칭찬은 듣기에만 좋을 뿐 별로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비판은 귀에는 거슬리지만
자신의 부족한 점을 깨닫고 단점을 고쳐 주고,
올바른 의사결정을 하는데 큰 역할을 하게 됩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