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을 표현하는 방식과

매너가 중요합니다. 화났다고 해서 

가서 부르르 떨며 화났다고 따지고 

몇 날 며칠 삐지고 투덜투덜 거려서는 

안됩니다. 화를 내되 순화된 방법으로 

표현하라는 뜻입니다.



- 수선재의《내가 고치는 자가치유 건강법》중에서 - 



* 저를 비롯한 많은 사람들이 

자기 감정 표현에 많이 서투릅니다. 

무조건 마음속으로 삭힐 때도 많습니다. 

그 나쁜 감정이 병을 만들거나 자제를 못하여 

큰 사고로 이어집니다. 안 좋은 감정은 쌓아두지 말고 

순화된 방법으로 바로바로 표현하면서 

살아가야겠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누가 함께 해주느냐에 따라...  (0) 2018.06.26
순리(順理)  (0) 2018.06.25
감정 표현  (0) 2018.06.23
버스 운전사의 글 쓰는 재미  (0) 2018.06.22
너무 많이 먹어서...  (0) 2018.06.21
인내와 희망  (0) 2018.06.20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저는 분노에 대하여 오랫동안 연구했습니다.

사람들은 화가 날 때 그 원인을 남 탓으로 돌리고

상대방을 비난합니다. 그런데 제가 연구한 결과

90% 정도는 상대방이 아니라 전적으로 그의 마음이 만들어낸 것이고,

상대방은 어떠한 영향도 미치지 않았습니다.

- ‘한국인을 위한 달라이 라마의 인생론’에서 


아흔 살쯤 되는 정신과 전문의가 달라이 라마에게

해준 말이라 합니다.

화를 내는 것도 가라앉히는 것도 남이나 외부 상황이 아닌,

내 마음에 달려있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자주 화가 난다면 

그건 삶의 방향을 바꾸라는 신호입니다. 

우리 뇌가 "너는 너무 지쳐 있어. 좀 쉬어"라고 

메시지를 보내고 있는 겁니다. 분노 자체가 

나쁜 게 아닙니다. 감정에 좋고 나쁜 것은 

없습니다. 모든 감정에는 고유한 

기능이 있기 때문입니다.


- 김병수의《감정의 온도》중에서 -


* 화.

불과 같습니다.

얼른 끄라는 신호입니다.

얼른 바꾸라는 신호입니다.

화를 화로 풀면 큰불로 번집니다.

화가 불러들이는 부정적 감정의 에너지를

긍정의 에너지로 바꾸면, 화가 도리어

삶에 활력을 주는 '힘'이 됩니다.

화낼 일도 적어집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치유의 열쇠  (0) 2017.03.06
마음 샤워  (0) 2017.03.03
자주 화가 난다면  (0) 2017.03.02
전쟁터와 감옥에서 글쓰기  (0) 2017.03.02
보이는 사랑, 보이지 않는 사랑  (0) 2017.02.28
자연의 친절한 속임수  (0) 2017.02.2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일 년 내내 화를 내는
소리나 공격적인 소리를 듣는 것은
결코 좋은 일이 아니다. 공격적인 말들은
늘 사람의 마음 깊은 곳을 쿡쿡 자극하는 잡음이 되어,
텔레비전 화면에 자막이 흐르듯이 마음 위를 달려
지나간다. 그것의 미미한 영향들이 쌓여
언젠가는 마음 깊이 새겨진다. 그리고
어느 순간 그 사람에게서도
공격적인 말들이 쏟아져 나온다.


- 코이케 류노스케의《생각 버리기 연습》중에서 -


* 화를 내거나
공격적인 소리를 멀리하는 것도 필요합니다.
그러나 살면서 만나는 크고 작은 소리들을 어떻게
녹이고 바라보는지에 따라 나의 목소리, 내 영혼의
소리가 달라질 수 있다고 생각하니 뜨끔해집니다.
나의 마음과 영혼에 불평과 화의 소음이 아닌
사랑과 감사의 음악이 흐르기를, 그 음악이
클래식이 되어 터지는 순간을 그려봅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불길이 무섭게 타올라도 끄는 방법이 있고,
물길이 하늘을 뒤덮어도 막는 방법이 있으니
 화는 위험한 때 있는 것이 아니고 편안할 때 있으며
 복은 경사가 있을 때 있는 것이 아니라
 근심할 때 있는 것이다.
- 매월당 김시습

 


 

어둠이 더할수록 새벽은 가까이 다가옵니다.
만개한 꽃은 질 일만 남게 됩니다.
좋은 일이 있다고 쉽게 들뜨지 않고,
아무리 어려운 일이 있더라도 낙담하지 않고
 평정심을 유지하는 것, 그것이
 인생이라는 마라톤을 달려가는 최상의 방법입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근심, , 인생,
화를 조절하는 좋은 방법이 있을까?
당신이 화를 내고 있는 장소에서 벗어나라.
회의, 협상, 세미나, 식탁, 연회를 떠나라.
화의 불길에 의해 뜨거워진 장소에서
가능한 한 빨리 떠나라. 떠났으면
긴장을 풀고 마음을 편안히 해주는 일을 하라.
지혜와 덕이 높은 사람을 찾아가
이야기를 나누라.

- 바지라메디의《아프지 않은 마음이 어디 있으랴》중에서 -


* 화(火)가 났을 땐.
응급처지가 필요합니다.
소방차가 빨리 출동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마음 밑바닥의 불길이 커져,
활활 타오르는 불꽃이 당신의 현재와 미래를
홀랑 태워버릴 수도 있습니다. 다 탄 뒤에는
후회해도 소용없습니다. 작은 불꽃일 때
얼른 응급처치를 하십시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저쪽' 세계로 통하는 문  (0) 2012.12.11
성숙한 지혜  (0) 2012.12.08
화를 다스리는 응급처치법  (0) 2012.12.07
도끼를 가는 시간  (0) 2012.12.06
당신만 외로운 게 아니다  (0) 2012.12.05
폭풍우 치는 날에도 편히 잠자는 사나이  (0) 2012.12.0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 화(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