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할 수 있는 일은 이것까지야" 
"내 능력으로 더 이상은 안 돼."
'한계'라는 성(城)에 스스로를 가두지 마세요.
그 성벽을 허무는 순간 당신의 제국이 넓어집니다.


- 김정민ㆍ노지민의《바보들의 행복한 유언》중에서 -


* "성을 쌓으면 망한다."
그 유명한 징기스칸의 어록입니다.
안주를 경계한 말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기만의 성을 쌓고 그 한계 안에 스스로 갇혀 
살아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성을 허물기 전에
처음부터 성벽을 쌓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혜로운 몸의 변화  (0) 2018.10.22
나를 위한 일  (0) 2018.10.20
성벽을 허무는 순간  (0) 2018.10.20
설사와 변비  (0) 2018.10.18
행복보다 더 기분 좋은 상태  (0) 2018.10.17
'한국의 구엘'을 기다리며...  (0) 2018.10.1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