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생활의 발견/아침편지

말실수

반응형

말실수를 했어도
이미 엎질러진 물이라며 포기하지 말아요.
다행히 '말'은 '물'이 아니에요. 말실수를 대하는
내 태도에 달렸어요. 설령 상대방 때문에 내가 말실수를
했어도 얼른 인정하고 수습할 때 실수가 내 인생의
스승이 되는 거예요. 잊지 말아요. 한 번 실수한 말은
수습할 수 있지만 같은 말실수는 수습되지
않는다는 것. 그건 더 이상 실수가
아니기 때문이에요.


- 임영주의《열세 살 말 공부》중에서 -


* 어른이든 아이든
우리는 누구나 말실수를 할 수 있습니다.
이때 어른과 아이의 구분은 나이가 아닐 겁니다.
실수한 것을 알게 된 직후, 최대한 빨리 진심을 다해
사과를 하고 다시는 그런 실수를 하지 않기 위해
노력해야겠지요. 그렇게 한다면 다섯 살도
어른이고, 그렇지 않다면 예순 살도
아이라고 봐야겠지요.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릇된 호흡 탓  (0) 2021.05.11
저절로 좋은 사람  (0) 2021.05.10
말실수  (0) 2021.05.10
자기 인생을 공유하는 사람들  (0) 2021.05.07
상대와 눈을 맞추라  (0) 2021.05.06
예수는 왜 어린이를 품에 안았는가  (0) 2021.0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