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프리 포코 아기 캐리어(Poco Carriers), osprey poco premium 설명

배낭처럼 매고 다니는 아기 캐리어는 아직 우리나라에서는 흔히 볼 수 없는 아이템이다.

오스프리 포코 아기 캐리어.  제가 너무 잘 사용하고 있어서 적어봅니다. 

배낭처럼 매고 다니는 캐리어. 

야외활동시 이동에 제약이 별로 없고, 우리나라보다는 해외 하이킹 영상을 많이 찾아볼 수 있어요. 

애가 생기고 나서 찾아보니 이런 아이템이 있어서 구해보려했으나, 지금 제주도에 거주하고 있어서 중고를 구하기 쉽지 않더군요. 육지에는 새것같은 중고가 많이 있던데. 어렵사리 중고를 구해서 아직까지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4세 이하의 아기가 있다면 피난상황시 굉장히 유용한 아이템이 될거라 생각합니다. 

대신 아빠의 능력치에 따라 얼마나 이동할 수 있을지는 미지수. 

 

뒤에 분리되는 세컨 가방이 있고, 받침대 부분을 접지 않으면 수납공간이 넓어요. 

작년에 젓병,보온병,기저귀 이것저것 다 넣고 다닐때는 정말 어깨가 빠지는 줄 알았네요 ㅎㅎ 짐은 많이 넣을수 있어요. 비행기탈때 탑승카운터에서 유모차라고 얘기하고 수화물로 붙일 수 있어요. 

 

넷플리스에 '카고'라는 영화를 보면 좀비 사태 터지고 아빠가 아기를 업고 피난을 떠납니다.

영화 보시면 바로 이해되실듯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VO9GgocrMXE

 

https://www.youtube.com/results?search_query=osprey+poco+premium

 

osprey poco premium - YouTube

 

www.youtube.com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배낭 사용 기능 알아보기

https://youtu.be/SGF5ektfGmU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등산화 끈 안풀리게 매는 법

https://youtu.be/gJFiZDPH8Dw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DB - Oracle : # to_char()의 'FM90' 의 의미

'9'는 해당 자리 숫자를 의미하고, 없을경우 공백으로 표시

'0'은 해당 자리 숫자를 의미하고, 없을경우 '0'으로 표시 

'FM'은 좌우 공백 제거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24시똑똑똑동물메디컬센터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도령로 129 드림플라자 1층 (우)63126지번연동 2333-8

운영시간 안내

영업시간 영업중

  • 월~토 10:00 ~ 10:00 (주간진료 10:00 ~ 20:00 , 야간진료 20:00~10:00(24시간))
  • 월~토 점심시간 13:00 ~ 14:00더보기

홈 페이지 24시똑똑똑동물메디컬센터.com

연락처 064-749-7585 대표번호

http://kko.to/pPrDu3jjo

 

24시똑똑똑동물메디컬센터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도령로 129

map.kakao.com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지금 제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건입동|사라봉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배움에는 평생이 걸린다. 어디 가나 좋은 스승이 있지만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를 제대로 배우려면 평생이 걸린다.
역사를 장식한 수많은 위인도 삶을 마감하는 순간까지
제대로 사는 법을 배우지 못했다고 고백하며 세상을 하직했다.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오는 인생의 마지막 날까지
배우기를 게을리 하지 말라.
- 세네카

매일 매일 새로운 지식이 쏟아지고 기존에 알던 지식은
쓸모없어 지거나 유해한 지식이 되고 있습니다.
한편 100세 시대는 피할 수 없는 대세가 되고 있습니다.
평생학습은 이제 인생의 성패를 가르는 가장 중요한 척도가 되었습니다.
피할 수 없으면 즐겨야 합니다.
위대한 선인은 무려 2000년 전에도 평생학습을 강조했습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아이디어가 
떠오르지 않는다면 
문제를 푸는 데 필요한 공간이
턱없이 부족한 상태인 거예요. 명상은 
그러한 상태를 해결해 주죠. 호흡에 집중하고 
내가 가장 편한 상태에 있다고 상상하다 보면 
내 몸과 마음이 이완이 돼요. 그럼 공간이
생기죠. 뭐든지 들어올 수 있는 
텅 빈 공간이요. 


- 윤덕현의《가슴의 대화》중에서 -


* 새 아이디어는 둘째치고
있던 생각마저 날아갈 때가 있습니다.
생각하는 것조차 지치고 귀찮아집니다.
머릿속이 꽉 차 있어 숨 쉴 공간이 없기 때문입니다.
머리에 숨 쉴 공간을 만드는 것이 '쉼표'입니다.
잠깐의 명상, 멍 때리기를 해보세요.
재충전의 공간이 생깁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거짓 반성과 후회  (0) 2019.05.23
시스템보다 사람이 먼저다  (0) 2019.05.22
아이디어가 떠오르지 않을 때  (0) 2019.05.21
이야기의 강  (0) 2019.05.20
강아지 눈빛  (0) 2019.05.20
꿈에 취한 사람들은 서로 알아보고 모인다  (0) 2019.05.1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