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5'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9.05.25 2019-05-24 제주 우도근고기
  2. 2019.05.25 오월에서 유월 사이
  3. 2019.05.25 2019-05-25 제주, 일상, 테니스, 제주소년
제주 우도근고기
고기 다 구워주시고, 김치청국장도 나오는데 모르고 안먹고 가지마시오. 후회할지 모르니 ㅎㅎ 배부른데 한공기 더먹게되는 청국장.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삼도2동|우도근고기전문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매년 봄이 되면
따뜻한 공기를 타고 
향기가 들어와 마음을 마구 간지럽힌다.
이 향기에 대한 유일한 정보는 
어린 시절 엄마 손을 잡고 갔던 
숲에서 맡은 향기라는 
것뿐이었다. 


- 이민주의《그래도 오늘은 좋았다》중에서 - 


* 오월에서 유월 사이
바람에 실려 콧속에 파고드는
달달한 아카시아 향이 어린 시절로 이끕니다.
그 향에 담긴 엄마의 체온, 손길, 사랑이 느껴집니다.
해마다 오월과 유월 사이 어김없이 나를 찾아오는
아카시아 향기, 그 반가운 친구를 보며 
미소가 번집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 아이의 잘못된 습관  (0) 2019.05.28
'남편은 내게도 선생님이었다'  (0) 2019.05.27
오월에서 유월 사이  (0) 2019.05.25
6,000년 된 기마의 기원  (0) 2019.05.24
거짓 반성과 후회  (0) 2019.05.23
시스템보다 사람이 먼저다  (0) 2019.05.22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T.E.N.N.I.S
#tennis #테니스
#해솔이 #제주소년
#제주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