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4'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9.07.04 2019-07-04 어린이집 가기 좋은 날씨다!
  2. 2019.07.04 스트레스가 조직을 강하게 만든다
  3. 2019.07.04 '자기 완성'
어린이집 가기 좋은 날씨다!

'육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9-07-17 제주, 육아, 고등어구이  (0) 2019.07.17
2019-07-16 제주, 육아  (0) 2019.07.17
2019-07-04 어린이집 가기 좋은 날씨다!  (0) 2019.07.04
2019-07-02 제주, 일상  (0) 2019.07.02
2019-07-01 제주, 육아  (0) 2019.07.01
해솔이 분신술  (0) 2019.06.2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트레스가 적은 상황일수록 시스템은 취약해지기 마련이다.
따라서 강한 조직을 위해서는 언제나 무너지지 않을 정도의
스트레스를 일정하게 가해야 한다.
의도적인 실패를 설정해두는 것도 좋다. 그 실패가 학습을 독려하고
조직의 창조성을 끌어올리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 야마구치 슈, ‘철학은 어떻게 삶의 무기가 되는가’에서

외부의 혼란이나 압력에 오히려 성과가 상승하는 성질을
반 취약성이라 합니다. 절식이나 운동이라는 부하를 걸어 놓으면
오히려 건강해지는 것도 반취약적 특성에 해당됩니다.
앞이 안보이는 불확실성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예방차원에서라도 미리 조직을 흔들어 놓을 필요가 있습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리는 모두 같은 것을 추구한다. 
우리는 누구나 가장 숭고하고 가장 진실되게 
자신을 표현하고 완성하고자 하는 열망을 갖고 
있다. 나 역시 직접 경험해봐서 잘 알고 있다. 
뭔가가 가슴에 깊이 와닿으면 그게 
마치 진리를 비추는 등불처럼 
느껴진다. 

- 오프라 윈프리의《위즈덤》중에서 - 


* '자기 완성'.
누구나 갖고 있는 열망입니다.
어떻게 하면 타고난 자기 잠재력을 극대화하고,
그것을 다른 사람 앞에 제대로 표현하느냐, 우리 모두의 
과제이고 숙제입니다. 더 큰 과제는 '참나', '참된 나'를
찾는 것입니다. 무언가가 가슴에 깊이 다가올 때가 
첫 신호입니다. 이 신호를 놓치지 않고 단단히 
붙잡아야 자기 완성의 등불이 켜집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짜 음식을 먹어라!  (0) 2019.07.06
잔병치레  (0) 2019.07.05
'자기 완성'  (0) 2019.07.04
오프라 윈프리의 '인생 목표'  (0) 2019.07.03
일관(一貫)  (0) 2019.07.02
7월의 숲  (0) 2019.07.0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