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판사 대표 30인이 뽑은 '숨어있는 최고의 책'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철식재료 : 가을(9,10,11월) 

게, 대하, 고등어, 광어, 고구마, 전복, 참나물, 갈치, 꽁치, 무, 해삼, 호박, 배추, 도미, 삼치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http://naver.me/wtdk

 

네이버 뭐하지판 공유하면 N페이 1천원

추석맞이 나들이 특가 확인하고 뭐하지판 공유해 N페이도 받으세요~

m.naver.com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첫째는 내 아이가 자연의 대지를 딛고
동물들과 마음껏 뛰놀고 맘껏 잠자고 맘껏 해보며
그 속에서 고유한 자기 개성을 찾아갈 수 있도록
자유로운 공기 속에 놓아두는 일이다

둘째는 '안 되는 건 안 된다'를 새겨주는 일이다
살생을 해서는 안 되고
약자를 괴롭혀서는 안 되고
물자를 낭비해서는 안 되고
거짓에 침묵 동조해서는 안 된다
안 되는 안된다! 는 것을
뼛속 깊이 새겨주는 일이다

셋째는 평생 가는 좋은 습관을 물려주는 일이다
자기 앞가림을 자기 스스로 해나가는 습관과
채식 위주로 뭐든 잘 먹고 많이 걷는 몸 생활과
늘 정돈된 몸가짐으로 예의를 지키는 습관과
아름다움을 가려보고 감동할 줄 아는 능력과
책을 읽고 일기를 쓰고 홀로 고요히 머무는 습관과
우애와 환대로 많이 웃는 습관을 물려주는 일이다

그러니 내 아이를 위해서 내가 해야 할 유일한 것은
내가 먼저 잘 사는 것, 내 삶을 똑바로 사는 것이었다
유일한 자신의 삶조차 자기답게 살아가지 못한 자가
미래에서 온 아이의 삶을 함부로 손대려 하는 건
결코 해서는 안 된 월권행위이기에

나는 아이에게 좋은 부모가 되고자 안달하기보다
먼저 한 사람의 좋은 벗이 되고
닮고 싶은 인생의 선배가 되고
행여 내가 후진 존재가 되지 않도록
아이에게 끊임없이 배워가는 것이었다

그리하여 나는 그저 내 아이를
'믿음의 침묵'으로 지켜보면서
이 지구별 위를 잠시 동행하는 것이었다

박노해, 부모로서 해줄 단 세 가지 <그러니 그대 사라지지 말아라> 중에서

https://brunch.co.kr/@rok574/36

 

부모가 아이에게 해줄 세 가지

#1. 부모가 되면서 고민되는 몇 가지. 어떻게 내 아이들을 행복하게 해 줄 수 있을까? 험난한 세상에서 고생하지 않고 잘 살게 할 수 있을까? 수도 없이 던지는 질문들. 아이들이 좋은 집에서 풍족하게 먹고 살아가게 해주는 것. 아이들이 원하는 거 맘껏 할 수 있는 여건 만들어주는 것.  하지만 이러한 조건을 만들어주기에는 경제적 현실이 만만치 않다. 경

brunch.co.kr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부모, 아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JAVA] HttpURLConnection로 REST API 호출하기 

public void post(String strUrl, String jsonMessage){
		try {
			URL url = new URL(strUrl);
			HttpURLConnection con = (HttpURLConnection) url.openConnection();
			con.setConnectTimeout(5000); //서버에 연결되는 Timeout 시간 설정
			con.setReadTimeout(5000); // InputStream 읽어 오는 Timeout 시간 설정
			con.addRequestProperty("x-api-key", RestTestCommon.API_KEY); //key값 설정

			con.setRequestMethod("POST");

            //json으로 message를 전달하고자 할 때 
			con.setRequestProperty("Content-Type", "application/json");
			con.setDoInput(true);  // InputStream으로 응답 헤더와 메시지를 읽어들이겠다는 옵션
			con.setDoOutput(true); //POST 데이터를 OutputStream으로 넘겨 주겠다는 설정 
			con.setUseCaches(false);
			con.setDefaultUseCaches(false);

			OutputStreamWriter wr = new OutputStreamWriter(con.getOutputStream());
			wr.write(jsonMessage); //json 형식의 message 전달 
			wr.flush();

			StringBuilder sb = new StringBuilder();
			if (con.getResponseCode() == HttpURLConnection.HTTP_OK) {
				//Stream을 처리해줘야 하는 귀찮음이 있음.
				BufferedReader br = new BufferedReader(
						new InputStreamReader(con.getInputStream(), "utf-8"));
				String line;
				while ((line = br.readLine()) != null) {
					sb.append(line).append("\n");
				}
				br.close();
				System.out.println("" + sb.toString());
			} else {
				System.out.println(con.getResponseMessage());
			}
		} catch (Exception e){
			System.err.println(e.toString());
		}
}

 

// 요청할 파라미터의 정보를 입력한다.
String body = "id=asdf&pass=asdf";

// URL클래스의 생성자로 주소를 넘겨준다.
URL u = new URL( 주소 );

// 해당 주소의 페이지로 접속을 하고, 단일 HTTP 접속을 하기위해 캐스트한다.
HttpURLConnection  huc = (HttpURLConnection) u.openConnection();

// POST방식으로 요청한다.( 기본값은 GET )
huc.setRequestMethod("POST");

//InputStream으로 응답 헤더와 메시지를 읽어들이겠다는 옵션을 정의한다.
   huc.setDoInput(true);

// OutputStream으로 POST 데이터를 넘겨주겠다는 옵션을 정의한다.
   huc.setDoOutput(true);

// 요청 헤더를 정의한다.( 원래 Content-Length값을 넘겨주어야하는데 넘겨주지 않아도 되는것이 이상하다. )
   huc.setRequestProperty("Content-Type", "application/x-www-form-urlencoded");

// 새로운 OutputStream에 요청할 OutputStream을 넣는다.
   OutputStream os = huc.getOutputStream();

// 그리고 write메소드로 메시지로 작성된 파라미터정보를 바이트단위로 "EUC-KR"로 인코딩해서 요청한다.

// 여기서 중요한 점은 "UTF-8"로 해도 되는데 한글일 경우는 "EUC-KR"로 인코딩해야만 한글이 제대로 전달된다.
   os.write( body.getBytes("euc-kr") );

// 그리고 스트림의 버퍼를 비워준다.
   os.flush();

// 스트림을 닫는다.
os.close();

// 응답받은 메시지의 길이만큼 버퍼를 생성하여 읽어들이고, "EUC-KR"로 디코딩해서 읽어들인다.
BufferedReader br = new BufferedReader( new OutputStreamReader( huc.getInputStream(), "EUC-KR" ), huc.getContentLength() );

String buf;

// 표준출력으로 한 라인씩 출력
while( ( buf = br.readLine() ) != null ) {
    System.out.println( buf );
}

// 스트림을 닫는다.
br.close();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주, 일상. 간만에 비 안오는 아침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일상, 제주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사.
조상이 있다면 아픈 자손에게 '제사 그만 지내라' 먼저 말할 거예요.
자손을 괴롭히는 조상은 없습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제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간관계는 직장 생활의 행복에 큰 영향을 미친다.
직장에 긴밀한 우정을 나누는 동료가 있으면
직장에 대한 만족도가 50% 상승한다.
그리고 그런 경우에 앞으로 직장 생활이 더 행복해질 것으로 예측한다.
갤럽 조사에서는 직장에 단짝이 있는 직원은
업무에 완전히 몰입할 가능성이 7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미셸 레더맨, ‘아는 사람의 힘’에서 

업무는 인간관계를 통해 이뤄집니다.
회사에 친한 사람이 있으면 만족도와 업무 몰입도가 높아집니다.
존중과 배려가 몸에 베인 사람을 우선 채용해야 하는 이유입니다.
직원들끼리 관계를 돈독히 하려는 조직이 가장 생산성이 높고
좋은 직장으로 여겨집니다.
이런 직장이 더 좋은 직원을 쉽게 채용할 수 있습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언젠가 예루살렘에서
아우슈비츠 강제 수용소의 최연소
생존자였던 랍비의 강연을 들은 적이 있다.
그 내용 가운데 가장 오싹하게 느껴졌던 것은
아우슈비츠에 아이들이 없었다는 이야기였다.
그 수용소에 보내진 사람들은 나이에 관계없이
(당시 그는 여섯 살이었다) 고압 전류가 흐르는 철책을
지나는 순간 모두 어른이 된다고 그는 말했다.
아우슈비츠에는 아이들이 없었다.

- 스티브 레더의《고통이 지나간 자리, 당신에겐 무엇이 남았나요?》중에서 -


* 지나간 역사지만
천인공노할 만행이었습니다.
인류가 저지른 일 중에 가장 비인간적인,
가장 비인륜적인 일입니다. 고압전선 철책은
처음부터 비인륜적인 목적으로 만들어졌습니다.
그곳을 통과하는 사람은 그 순간 모든 성장이
멈추고 아이도 어른이 되었습니다.
동심도 빼앗겼습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라' 에너지  (0) 2019.09.16
나한테 필요한 옷  (0) 2019.09.11
아우슈비츠에는 아이들이 없었다  (0) 2019.09.10
걸어서 고치는 것이 낫다  (0) 2019.09.09
'언젠가'는 대체 언제쯤일까?  (0) 2019.09.07
빙판  (0) 2019.09.0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