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02'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20.03.02 억지로라도 밝게 웃자
  2. 2020.03.02 어린이집 대체 언제부터 가는거야?

냉소가 
정말 무서운 게 뭔지 아니? 
힘든 상황 속에서도 어떻게든 좌절을 이겨 내려고 
노력하는 사람은 언젠가 한 발자국이라도 앞으로 
나아가게 되지만 냉소로 자신을 무장한 사람은
그저 제자리만 맴돌 뿐이라는 것이다. 그러니 
아무리 힘들어도 냉소적으로 살아서는 안 된다. 
냉소야말로 절망에 빠진 인간을 벼랑 끝으로 
몰고 가 결국 스스로를 망치게 하는 
주범이기 때문이다. 


- 한성희의《딸에게 보내는 심리학 편지》중에서 -


* 냉소(冷笑).
말 그대로 '찬웃음'입니다.
몸과 마음을 차갑게 만들고, 돌처럼 
굳어지게 합니다. 무관심과 부정적인 마음이
냉소를 낳고, 그 냉소가 바이러스처럼 번지면 
개인도 사회도 절망의 벼랑끝으로 몰고 갑니다.
냉소의 반대가 미소입니다. 같은 '웃음'이지만
하늘과 땅 차이입니다. 밝게 웃으세요.
억지로라도 밝게 웃으십시다.
희망이 보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이 내리는 벌  (0) 2020.03.04
달라이라마가 말하는 '종교의 역할'  (0) 2020.03.03
억지로라도 밝게 웃자  (0) 2020.03.02
아침에 일어나 꼭 챙겨야 할 것들  (0) 2020.03.01
극복할 수 있다!  (0) 2020.02.28
힘을 냅시다  (0) 2020.02.2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웃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