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꽃향기

춤추는 나비 꽃을 피우는 건 춤추는 나비가 아닐까. 그래서 나는 꽃을 피우기 위해서 춤을 추었을 뿐만 아니라 꽃향기를 따라 여행하였다. 그러다 문득 내가 서 있는 곳이 사막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사막으로 간 꽃밭 여행자의 사랑과 그리움, 그것이 나의 시이다. - 소강석의 시집《사막으로 간 꽃밭 여행자》중에서 - * 나비가 있어야 꽃이 핍니다. 나비가 있어도 춤을 추지 않으면 꽃씨가 영글지 못합니다. 아무리 고단해도 나비는 꽃밭에서 춤을 춰야 합니다. 춤추는 나비처럼 오늘도 열심히 춤추는 사람이 있기 때문에 마른 사막에서도 꽃이 핍니다. 더보기
꽃향기처럼 피어나는 것 행복이란 무엇인가. 밖에서 오는 행복도 있겠지만 안에서 향기처럼, 꽃향기처럼 피어나는 것이 진정한 행복이다. 가족들끼리, 아니면 한두 사람이라도 조촐하게 녹차를 마시면서 잔잔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면 거기서 또한 삶의 향기가 피어날 수 있다. - 법정의《살아있는 것은 다 행복하라》중에서 - * 행복이란 삶의 향기를 맡을 수 있을 때입니다. 바쁜 일상에서 살고 있지만 그 안에서 함께 있는 감사한 사람과 따뜻한 차 한 잔을 하며 도란도란 담소를 나누면 몸이 편안해지고 마음에 여유공간이 생겨 넉넉해집니다. 삶의 향기를 마음으로 맡을 수 있는 행복한 시간입니다.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