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백남준

'사랑하고 존경한다' 위대한 부인이고위대한 요리사이고위대한 간호사이고위대한 작가이고 . .그리고 이런 내용이 100페이지는 더 계속되는구보타 시게코를 나는 사랑하고 존경한다.2003년 3월 28일, 마이애미남편 백남준 - 구보타 시게코의《나의사랑, 백남준》중에서 - * '사랑하고 존경한다'.쉽게 나오는 말이 아닙니다. 특히 자신과 가까이 있는 사람에게 진심을 담아 사랑과 존경을 표현하는 것은더욱 어렵습니다. '영혼이 자유로운 예술가' 백남준이 반평생을 함께 한 아내에게 '위대한'이란 어휘까지 사용하며 사랑과 존경을 나타내는 모습에서, 자유로운 예술가의 '위대한 영혼'의뿌리를 발견하게 됩니다. . 더보기
'백남준' 아내의 고백 가난하던 시절, 돈에 대한 개념이 없이 비싼 TV를 수백대씩 사들이던 그 때문에 나는 더 가난하게 예술을 해야 했지만, 그의 작품이 하나씩 탄생하는 것을 볼 때마다 너무 경이롭고 신기해 모든 아픔을 잊고 그의 다음 작품을 기대하던 나를 발견하곤 했다. 그가 뇌졸중으로 쓰러진 뒤 옆에서 간호하느라 작품 창작은 아예 손 놓고 있었지만, 그래서 남준이 이것 때문에 무척 미안해했지만 나는 후회나 미련이 없다. 백남준과 함께 사는 것 자체가 내게는 '아트'였으므로. - 구보타 시게코의《나의 사랑, 백남준》중에서 - * 한 여자가 한 남자와의 지난 삶을 회고하면서 '예술'이었노라고 고백하는 것은 엄청납니다. 옹달샘에 오신 분들이 식사 후에 "음식이 예술이다"고 칭찬해 주시는 것도 엄청난 힘을 안겨 줍니다. 우리가 ..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