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5.31 나의 치유는 너다

나의 치유는 너다.
달이 구름을 빠져나가듯
나는 네게 아무것도 아니지만
너는 내게 그 모든 것이다.
모든 치유는 온전히
있는 그대로를 받아들이는 것
아무것도 아니기에 나는 그 모두였고
내가 꿈꾸지 못한 너는 나의
하나뿐인 치유다. 

- 김재진의 시집《삶이 자꾸 아프다고 말할 때》에 실린
시〈치유〉(전문)에서 -


* 당신 때문에 내가 살고
당신 때문에 내가 죽습니다.
당신의 눈빛, 당신의 손길 하나에
내 온몸의 세포가 일어나 춤을 춥니다.
지친 내 마음 안에 당신이 있는 순간, 
당신 마음 안에 내가 있는 순간이
오직 하나뿐인 치유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럴 의도가 없었다  (0) 2019.06.03
그럴 의도가 없었다  (0) 2019.06.01
나의 치유는 너다  (0) 2019.05.31
두통약을 끊어라  (0) 2019.05.30
아버지가 되어 보니  (0) 2019.05.29
우리 아이의 잘못된 습관  (0) 2019.05.28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