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모두 서로 돕기를 원합니다.

인간이란 그런 존재입니다.

우리는 서로의 불행이 아니라

서로의 행복에 의해 살아가기를 희망합니다.

- 찰리 채플린 


“행복한 사람은 남을 행복하게 만들어줄 수 있다.

남을 복되게 해주면 자신의 행복도 한층 더해진다."

독일 시인 글라임의 글입니다.

남을 먼저 돕는 사람, 남의 행복을 먼저 챙겨주는 사람이

더 크게 성공하고 더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일은 이웃과 사회에 대한 봉사다.

내가 하는 일이 사람들과 사회에 도움이 된다면

내 돈을 써가면서라도 해야 할 일인 것이다.

내가 이웃을 돕는 것만큼 그들이 또 나를 돕게 되어있다.

그것이 인생이다.

적게 받고 더 많은 것을 베풀면서 살 수 있다면

그보다 보람 있고 행복한 삶은 없을 것이다.

- 김형석 교수, ‘백년을 살아보니’에서

 

김교수는 주장합니다.

“내가 지금 지닌 것 모두는 남에게 받은 것이다.

내가 받은 것에 대한 보답으로 사회를 위해 보답하는 것이

바로 나의 일이요, 직업이다.

어찌 정성껏 봉사하지 않을 수 있겠는가?”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누군가를 도울 때 일반적으로 기분이 좋아진다.
다른 사람을 돕는 것은 말하자면
일종의 마약과 같은 것이다.
이는 진화과정에서 포유류가 획득한 특성으로 판단된다.
서로를 도우면 종(種)의 번영으로도 이어질 수 있다.
- 페기 메이슨 시카코대 교수

 

100세를 앞둔 노 철학자 김형석 교수(97세)는
“‘내가 누군가로부터 얼마나 많이 받았느냐’가 아니라,
‘누군가에게 얼마나 많이 주었느냐’가 행복을 결정한다.”는
가르침을 주십니다.
받는 것이 아닌 주는 것이 행복을 가져오고,
먼저 주는 것이 번영을 불러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