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에 나는 
화를 많이 참았다. 
화를 내면 내 삶에 부정적인 것을 
끌어들일 거라고 믿었기 때문이다. 거기에 
다른 이들을 걱정시키고 싶지도 않아서, 내 생각을 
통제하려고 애썼고 늘 긍정적이 되어야 한다고 
스스로를 다그쳤다. 하지만 이제 나는 안다. 
핵심은 내 모습을 있는 그대로 존중하고 
늘 내 자신의 진실안에 머무는 데에 
있다는 것을 말이다. 


- 아니타 무르자니의《그리고 모든 것이 변했다》중에서 -


* 화를 마냥 참는 것만이 능사는 아닙니다. 
감정을 통제하려고 애쓰는 것도 좋지 않습니다.
중요한 것은 내면을 다스리는 훈련입니다. 예전에는
화가 났던 일도 화가 아닌 다른 좋은 감정으로 다가오도록
내면을 단련시키는 것입니다. 그 출발이 존중입니다.
자신의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쓰다듬고 보듬고
다독거리다 보면 화낼 일도 줄어듭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베르니(Giverny), 모네가 살았다는 이유만으로  (0) 2018.11.22
오르막 내리막 숲길  (0) 2018.11.22
있는 그대로  (0) 2018.11.21
을지로통  (0) 2018.11.20
연민  (0) 2018.11.19
선한 인사  (0) 2018.11.1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내면, 참기,
다른 사람들이 당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걱정하는 한,
당신은 그들에게 소유된 셈이다.
외부의 승인을 필요로 하지 않을 때 비로소
당신은 스스로의 주인이 될 수 있다.
- 닉 도널드 월시

“외부의 시선과 내면의 목소리, 어느 쪽에 중점을 둘 것인가?”
스토아학파 철학자 에픽테토스의 물음입니다.
다른 사람의 평가에 연연할수록 자기 자신의 정체성을
잃어버릴 가능성이 커집니다.
스스로 떳떳할 수 있다면 외부 시선에서 자유로워질 수 있습니다.
내면이 먼저입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명상은 
세상의 환경과 단절한 뒤 
자신의 내면으로 향하는 행위이다. 
그렇다면 명상에 좋은 장소는 어디일까? 
정답은 역시 숲이다. 숲은 물리적 공간적으로
외부의 모든 것을 차단시켜 더 쉽고 효과적으로 
내면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이런 이유 때문에
세계적으로 손꼽히는 명상센터는 모두 숲에 위치하고 있다. 
마음을 닦는 수련을 하고자 집을 떠난 사람들이 
찾아가는 곳도 바로 산과 숲이다.


- 신원섭의《숲으로 떠나는 건강여행》중에서 -


* 그래서 저도 숲을 찾아
'깊은산속 옹달샘'을 만들었습니다.
어느덧 세계적인 명상치유센터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숲으로 가면 산다'는 말이 있습니다. 맞습니다. 
치명적인 질병에 노출되었을 때 산으로 들어가면 삽니다. 
질병에 노출되기 전에 산을 찾으면 더욱 좋습니다. 
건강할 때 산과 숲을 자주 찾으십시오. 
정답은 역시 숲입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내면, 명상,
목표를 설정하고 그 목표를 뇌에 저장하면,
뇌는 목표에 도달할 때까지 최적의 궤도를 수정하며
당신의 목표를 향해 곧장 나아가게 한다.
목표는 삶에 힘과 목적, 방향을 준다.
목표는 당신 내면에 있는 최선을 끄집어내어
당신의 잠재력을 온전히 실현하게 한다.
- 브라이언 트레이시, ‘겟 스마트’에서

이어지는 내용입니다. “단지 3%만이 매일 자신이 하는 일에 관해
분명하고 구체적이며 명시된 목표를 갖고 있다.
나머지 97%에게는 희망과 꿈, 소원과 환상은 있지만, 목표는 없다.
그들이 그 차이를 모른다는 것이 가장 큰 비극이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모든 엄마들은 마음속 
'엄마라는 아이'를 잘 달래야 
자신은 물론 엄마로서도 원숙해진다. 
엄마도 속에서부터 꺼내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 
그 이야기는 그동안 외면당한 '엄마라는 아이'의 
울음 섞인 목소리다. 잘 들어만 주어도 
그 아이는 치유되고 성장한다. 


- 박성만의《엄마라는 아이》중에서 -


* 엄마도 때론 아이가 됩니다.
아니, 내면의 아이가 울면서 나타나
"내 말 좀 제발 들어줘" 하는 바람에
그 자리에 주저앉곤 합니다.
그냥 주저앉지 마십시오.
잘 들어주십시오. 
잘 달래 주세요.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낡은 부속품'이 아니다  (0) 2018.03.05
몸이 말하는 것들  (0) 2018.03.04
'엄마라는 아이'의 목소리  (0) 2018.03.02
미래 개척의 길  (0) 2018.03.01
일 밖에서 일 속으로  (0) 2018.02.28
사랑의 자양분  (0) 2018.02.2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저 너머에' 뭔가가 있다.
인식이 가능한 일상의 경계를 넘어선
그곳에, 어떤 실재가, 어떤 힘이 있다.
그것은 신비로우며 우리에게 위안을 준다. 
이제 그것에 대해 이야기해보자. 
우리는 그것을 느낀다.

- 그렉 브레이든의《잃어버린 기도의 비밀》중에서 - 


* 산을 넘으면
그 너머의 또 다른 세계가 있습니다.
지금은 보이지 않는 그 너머의 세계를 볼 수 
있어야 합니다. 산을 보면서 산 너머를 보고,
사람을 보면서 그의 내면을 깊이 보고,
한 사람의 꿈을 보면서 꿈너머꿈을 
바라보십시오. 1차원을 넘어선 
'그 너머에' 뭔가가 있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가 가장 원하는 것  (0) 2018.01.31
한 발 물러서서  (0) 2018.01.30
'저 너머에' 뭔가가 있다  (0) 2018.01.29
감사한 마음  (0) 2018.01.27
팔 운동, 다리 운동  (0) 2018.01.26
햇볕의 맛  (0) 2018.01.2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사람의 마음은 거울과 같다.

거울에 비친 모습이 자신의 본 모습이니 

굳이 다른 사람의 모습에 부합하려고 애쓸 필요가 없다.

그러니 우선 마음을 잘 들여다보라. 

마음의 자화상을 그려라.

마음의 거울을 통해 자신을 성찰하며 

후회없고 의미있는 인생을 만들어가자.


- 정인호의《화가의 통찰법》중에서 -



* 세계적으로 유명한 화가들은 

먼저 자화상을 많이 그린다고 합니다.

자화상은 자신의 내면을 돌아볼 수 있는 

성찰의 기회를 주기 때문이겠지요. 요즘 일어나는

여러 문제와 사건 사고들이 우리 마음을 아프게 합니다.

마음의 거울을 통해 자아를 돌아보는 성찰이 

필요한 시기인 것 같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이 즐겁다  (0) 2018.01.02
순조로운 출발  (0) 2018.01.01
내면을 보는 눈이 있는가?  (0) 2017.12.30
'아힘사'  (0) 2017.12.29
밤마실, 별이 총총한 밤에...  (0) 2017.12.28
안목의 차이  (0) 2017.12.2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아름다움을 추구하고 싶다면 

자신의 삶부터 아름답게 가꿔야 하고, 

지혜를 구한다면 자신의 삶부터 지혜롭게 살아야 

한다. 검과 불화로 평화를 정착시킬 수 없고, 

가십과 비난으로 화합을 이룰 수 없다. 


- 맨리 P. 홀의《별자리 심리학》중에서 - 


* 아름다움도 자라납니다.

잘 가꾸어야 더 아름답게 자라납니다.

외면의 아름다움도 중요하지만 '내면의 아름다움'이 

더 중요합니다. 그래야 삶의 지혜도 자라고

마음의 평화도 얻을 수 있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땅속의 보물  (0) 2017.07.12
열렬한 사랑  (0) 2017.07.11
아름다움을 아름답게 가꾸려면  (0) 2017.07.10
야금야금  (0) 2017.07.10
'나도 어른이 되었구나'  (0) 2017.07.07
독소 배출과 황금변  (0) 2017.07.0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매너리즘에 빠졌을 때 우리는
내면으로 더 깊이 들어갈 필요가 있다.
그래서 자기 삶을 움직이는 힘을 재발견하고,
굳어버린 뇌를 깨우는 적극적인 행동을 해야 한다.
아무런 불편이나 노력 없이 주어지는 편한 자극이 아니라
적절한 노력과 스트레스를 동반한 건강한 자극이 필요하다.
외부 환경의 변화와 새로운 경험은 우리의 뇌를 깨우고
삶에 새로움을 불어 넣는다. 그런 의미에서 여행은
매너리즘에 대한 좋은 처방이다.


- 문요한의《여행하는 인간》중에서 -


* 늘 가던 학교, 회사, 집...
익숙해서 편안하지만 가끔은 벗어날 필요가 있습니다.
울타리를 뛰어넘어 새로운 세상으로 과감하게 자기를
던져놓는 일! 바로 여행을 통해 우리는 배우고
성장합니다. 낯선 곳에서 발견하는 새로운 나!
그 설레임이 같은 시간을 다르게 살게 하는
내 안의 불꽃같은 에너지를 깨웁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아이가 노는 모습  (0) 2016.12.27
얼굴을 씻고, 이를 닦고...  (0) 2016.12.26
삶을 깨우는 처방  (0) 2016.12.26
더 나은 것을 향해  (0) 2016.12.23
그냥 보여줘라  (0) 2016.12.22
내가 아팠던 이유  (0) 2016.12.2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내가 만나는 사람들은
곧 나 자신의 내면이 외부로 투영된 결과다.
나에게 주어진 삶의 상황 또한 내 마음의
외적 그림자다. 내 밖의 외부 세계,
그것은 곧 내 안의 실상과
정확히 일치한다.


- 법상의《눈부신 오늘》중에서 -


* '친구를 보면 그 사람을 안다'
많이 들어온 말이고 맞는 말입니다.
내가 만나는 사람들 속에 나의 실상이
그림자처럼 그대로 투영되어 있습니다.
내가 누구를 만나고 사느냐에 따라
나의 그림자도 크게 달라집니다.
그 그림자가 곧 내 모습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기 배꼽만 쳐다보지 말라  (0) 2016.11.21
'평균수명'보다 '건강수명'이 더 중요하다  (0) 2016.11.18
내 마음의 외적 그림자  (0) 2016.11.17
원인과 결과  (0) 2016.11.16
마음에서 마음으로  (0) 2016.11.15
간절한 마음  (0) 2016.11.1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