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1.04~05 제주도 여행

 

토요일 새벽 비행기 타고 제주로~

스타렌트카 셔틀은 아침8시부터 운행이다. 난 8시 출차신청했는데. 7시 25분에 공항도착. 한참 기다림.

모닝 바이퓨얼 차량 렌트.

휘발유로 시동걸고, LPG로 운행.

시동걸고 "GAS" 표시 꺼지지 않으면 핸들 좌측의 LPG 버튼에 불이 들어왔는지 확인필요.

LPG 다 떨어지면 그냥 가솔린으로 전환됨. 일단 만땅 넣고 출발.

 

자매국수에서 드디어 국수 먹어볼 기회 생겼군. 비빔이 맛있다고해서 고기국수 2개와 비빔국수 하나를 시켰다.

비빔에 고기가~ 맛나다.

 

 

그렇게 먹고 9시.

함덕 방향으로 그냥 달려본다.  김녕해수욕장에서 잠깐 쉬고. 해안도로로. 군데군데 해안도로가 짧아서 좀 많이 돌아야 한다. 풍력발전기가 많이 보이더니, 에코 무슨 센터가 떡하니 나온다.

 

 

성산 지나고, 혼인지 지나서 황금륭버거 서귀포 지점으로 가본다.

이런. 한참 산속을 달려 어디 산장같은곳에 2호점이 있다. 다음엔 오지 않을것을 다짐하며 연인세트(4조각) 포장을 해서 나왔다.

 

서귀포 신시청으로 가는 중간 산 바로 밑의 도로를 달려서일까, 차가 막히지 않는다. 토요일이라 서귀포 일대에 교통체증이...

바닷가하우스 펜션에 도착. 오후 3시정도.

형제섬이 정면으로 보이는, 정말이지 전망이 끝내주는 곳이다.

 

 

잠깐 쉬고 모슬포항에 방어회를 사러 출발.

신영수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대정읍 하모리 770-33에서 방어회 3만원짜리를 시켰다.

보통은 포로 떠 주는데, 우리는 숙소로 가져가서 먹을꺼라 회로 썰어달라고 했다.

엄청 큰놈이다.

모슬포항 인근 하나로 마트에 갔으나 너무 시설이 좋지 않고, 인근의 홍마트(모슬포점)에서 양념 및 부식을 사서 다시 숙소로 이동. 홍마트가 물건이 많다.

제주감귤 작은 종이팩에 든 음료를 사서 마셨는데 맛이 좋다.

 

 

일요일아침. 일찍 일어나서 일출 멋지게 관람하고.

난 잠깐 화장실 다녀온사이에 일출이 지나가 버렸다.

짐 싸들고 나와서 한림 방향으로 출발. 그렇게 서에서 북으로 전진.

산간도로도 약간 들어갔다가.

금능해수욕장 잠깐 들러 화장실 갔다가 커피마실만한 곳이 없어서, 협재로 이동.

쉼표 까페에서 커피한잔. 난 자몽티.

 

올해 시작 계획을 한바탕 정리하고 해안도로 타고 스타렌트카로 이동.

가스를 풀 충전했었는데, 대여시 기준점보다 한칸이상 남아서 1만원을 돌려받았다.

제주공항에서 보는 한라산도 어찌나 멋지던지.

공항에서 "오니기리와 규동"가서 점심먹고, 노보민(멀미약) 드시고.서울로~ 1시 45분 비행기.

서울에 도착해서 롯대몰 텐바이텐 가서 잠깐 쇼핑하고 집으로.

집이 최고다!!!

 

한라산 등반을 위해 상반기에 한번 더 가야겠다.

 

 

자매국수 - 비빔국수,고기국수

 

김녕해수욕장

 

형제섬

 

대정에서 바라본 한라산,산방산

 

형제섬 노을

 

비양도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