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은
어려운 것이 아니다.
그것은 자신에 대한 탐구이며,
그 저변의 어두움 속에 감춰져 있는 것들에 대한
물음과 발견이다.


- 구본형의《그대 스스로를 고용하라》중에서 -


* 명상도 어려운 것이 아닙니다.
명상(瞑想)은 '어둡다'(暝)는 뜻과
'생각하다'(想)는 뜻이 합쳐진 말입니다.
자신을 알지 못하면 어둡기에, 그 어둠 속에 머물러
생각하는 시간이 필요합니다. 묻고, 헤매고, 넘어지고
또다시 물으면 자기 안에서 빛을 발견합니다.
그것이 명상의 길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휴전 상태  (0) 2020.05.20
'너 참 대범하더라'  (0) 2020.05.18
어둠 속에 감춰진 빛  (0) 2020.05.18
무한대 부드러움  (0) 2020.05.15
선택의 기로  (0) 2020.05.14
'일등석 안전벨트가 고장 났어요'  (0) 2020.05.1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