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오늘날 전문 경영자는 자신의 역할이 어떤 아이디어에 대해
‘예’ 또는 ‘아니요’라고 말하는데 있다고 생각한다.
자신의 역할이 의자에 앉아 결정을 내리는 데만 있다고 믿는 최고경영자는
새로운 아이디어에 대해 반드시 거부권을 행사한다.
왜냐하면 새로운 아이디어는 ‘비실용적인’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 피터 드러커


한때는 의사결정의 핵심이 합리적이고 과학적인 의사결정에 있다고 믿었습니다.
그러나 이제는 비합리적, 비과학적 의사결정,
즉 직관에 의한 의사결정이 더 중요하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수많은 반대에 부딪칠 수밖에 없는
비과학적/비합리적 의사결정을 즐겨 내리고 끝까지 이를 밀고 나가야 하는
최고경영자의 길, 쉽지만은 않아 보입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행복한 경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분석에 심취한 경영자  (0) 09:46:31
우정은 금보다 귀한 것이다  (0) 09:44:45
세상에서 가장 이자가 높은 은행  (0) 2022.05.13
명성은 꿀벌이다  (0) 2022.05.12
작가가 되기를 꿈꾸지 말고  (0) 2022.05.11
지혜로 가는 길  (0) 2022.05.10
반응형

1980년대에 이루어진 한 연구에 따르면
5000달러를 받는 것은 행복이 2% 증가하는 것과 같다.
한편 행복한 친구 한 명을 곁에 두는 것은
2만 달러를 받는 것과 동일한 효과를 낸다.
우정은 말 그대로 금보다 귀한 것이다.
사랑하는 사람들과 시간을 보낼 수 있는 탄력성 있는 직장은
스톡옵션보다 더 좋은 보너스다.
- 켈리 하딩, ‘다정함의 과학’에서


최고의 복지는 훌륭한 동료라는 말이 있습니다.
행복을 비롯한 정서적 안녕은 부와 명성보다 훨씬 더 값집니다.
“위대한 사람이 된다는 것은 단지 훌륭한 사냥꾼이나
유명한 전사가 되는 것을 의미하지 않는다,
위대한 정령은 우리가 서로 사랑하고 서로에게 친절하게 대하는 것을
훨씬 더 중요하게 여긴다.” 샤이엔 (Cheyenne)족 속담입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행복한 경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분석에 심취한 경영자  (0) 09:46:31
우정은 금보다 귀한 것이다  (0) 09:44:45
세상에서 가장 이자가 높은 은행  (0) 2022.05.13
명성은 꿀벌이다  (0) 2022.05.12
작가가 되기를 꿈꾸지 말고  (0) 2022.05.11
지혜로 가는 길  (0) 2022.05.10
반응형

6.25 전쟁 이후,
TV 뉴스에 등장하는 남북 관계를 보면
철렁할 때가 많다. 남북 관계가 좋을 때는 마음이
편안하지만, 험악해질 때는 걱정이 앞선다. 혹시라도
전쟁이 터진다면... 결코 있을 수도 없고, 있어서도
안 되는 일이다. 나는 나의 사랑하는 손주들을
비롯한 후손들이 결코 전쟁의 위협 속에서
살아가지 않기를 바란다. 전쟁의 상처는
우리 세대에서 끝나야만 한다. 이런
생각을 가지고 늘 대한민국이
평화롭기를 기도한다.


- 한준식의《여든아홉이 되어서야 이 이야기를 꺼냅니다》중에서 -

* 혹시라도 전쟁이 터진다면...
꿈에서도 상상조차 하지 말아야 할 일입니다.
우크라이나 전쟁의 참혹상을 보면 더욱 그렇습니다.
비극 중의 비극, 지옥 이상의 지옥이 전쟁입니다.
당대 사람도 비참해지지만 후대의 자손에게도
엄청난 상처입니다. 전쟁의 폐허를 자손에게
물려줘서는 안됩니다. 여든아홉 실향민의
평화의 기도가 가슴을 울립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평화의 기도  (0) 09:42:55
내 몸에 좋은 물  (0) 09:36:31
프렌치 키스  (0) 09:35:05
소양강 산책  (0) 09:34:07
그녀의 손을 잡는 것만큼 즐거운 일은 없다  (0) 2022.05.13
우주의 언어  (0) 2022.05.12
반응형

물은 모든 것을 다 기억한다.
사람의 건강에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
내 몸에 좋은 물이란 어떤 것일까? 안 좋은 물을
마시게 되면 입이 텁텁하고 목구멍이 좁아지면서
물을 많이 마실 수 없고, 입도 금방 다시 마른다.
하지만 지리산 중턱의 석간수를 마시면 목구멍이
열리면서 물이 술술 들어가고, 한참 동안
입에서 침이 스며 나온다. 좋은 물은
내 몸이 스스로 알아채고 받아들이기에,
부교감신경이 활성화되어 침이
계속 나오는 것이다.


- 최철한, 고화선, 장중엽의 《자연에서 배우는 음식 공부》 중에서 -


* 물만 잘 골라 마셔도
건강에 대한 걱정을 덜 수 있습니다.
핵심은 내 몸에 잘 맞는 물을 찾는 것입니다,
저에게는 이른 봄철 고로쇠 물이 최고의 물입니다.
냉동실에 얼렸다가 한 병씩 녹여 마시는 물맛이
견줄 데가 없습니다. 심산 약수가 귀해진 시절,
수돗물 또는 생수를 사서 마실 수밖에 없는
세상입니다. 잘 골라 마셔야 합니다.
술술 잘 넘어가고 뒤끝이 깨끗한
담담한 맛이 좋은 물입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평화의 기도  (0) 09:42:55
내 몸에 좋은 물  (0) 09:36:31
프렌치 키스  (0) 09:35:05
소양강 산책  (0) 09:34:07
그녀의 손을 잡는 것만큼 즐거운 일은 없다  (0) 2022.05.13
우주의 언어  (0) 2022.05.12
반응형

한 점 그늘도 없는
사랑의 절정

엿보는 줄도 모르고 삼매경이군
21세기 한 쌍의 프렌치 키스
머물 수 없는 순간

분홍 잠에 안기는 나비의 꿈
꽃처럼 미소가 번지네

잊지 마
청춘이여


- 김계영의 시집《흰 공작새 무희가 되다》에 실린
  시 <그들의 사랑> 전문 -


* 프렌치 키스.
혀가 엉키는 진한 입맞춤입니다.
그 선명한 첫 프렌치 키스의 기억은 일생을 갑니다.
결코 잊을 수 없는 사랑의 절정입니다. 그늘도
근심도 없고, 누가 보든 말든 몰입하던
그 순간을 되살리면, 지나간 청춘이
한 걸음에 미소로 다가옵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평화의 기도  (0) 09:42:55
내 몸에 좋은 물  (0) 09:36:31
프렌치 키스  (0) 09:35:05
소양강 산책  (0) 09:34:07
그녀의 손을 잡는 것만큼 즐거운 일은 없다  (0) 2022.05.13
우주의 언어  (0) 2022.05.12
반응형

하늘엔 구름이
땅엔 강물이 흐르는 무상(無常)을 날마다
학습하지만 내 생각은 흐르지 못하는구나.
한곳에 머물러 잠시 자족하는 삶은 영원을 놓치고
날마다 산책을 한들 사색과 명상은 따라오지 못하니
일흔 무릎 관절만 아프구나. 구름처럼 강물처럼
흘러감이 영원할 뿐 머문 곳엔
아무것도 없으리니.


- 방우달의《어쩌면, 삶은 매운 짬뽕이다》중에서 -


* 세상엔 흐르는 것과
흐르지 않는 것이 있습니다.
흘러야 하는 것이 흐르지 않아도 안되고
흐르지 않는 것이 흘러도 문제입니다.
흐르는 것을 무상(無常)이라며
허무해 합니다. 멈춘 삶은
영원하지 않습니다.
오늘도 흐릅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몸에 좋은 물  (0) 09:36:31
프렌치 키스  (0) 09:35:05
소양강 산책  (0) 09:34:07
그녀의 손을 잡는 것만큼 즐거운 일은 없다  (0) 2022.05.13
우주의 언어  (0) 2022.05.12
쓴 약  (0) 2022.05.11
반응형

原点回帰

원점회귀

반응형
반응형

텃밭 가꾸기
고추,토마토 지지대 세우고
물 주고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