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다리

여수 화양∼고흥 적금 해상교량, 설 명절 임시개통 여수 화양∼고흥 적금 해상교량, 설 명절 임시개통 https://v.kakao.com/v/20200115170540542 여수 화양∼고흥 적금 해상교량, 설 명절 임시개통 [여수=뉴시스]김석훈 기자 = 전남 여수시 화양면과 고흥군 영남면을 연결하는 5개의 해상교량이 설명절 임시로 통행이 허가된다. 15일 여수시는 화양면 장수부터 고흥을 잇는 해상교량 5개소를 설 명절 특별교통 대책 기간인 23일 0시부터 28일 24시까지 6일간 임시개통한다고 밝혔다. 현재 교량 5개는 모두 연결된 상태며 임시 개통을 대비해 막바지 공사가 v.kakao.com 2월말 개통 앞두고 오는 23~28일 6일간 개방 여수 화양~고흥 간 차로 30분이면 'OK' 더보기
불가사리형 조직이 거미형 조직을 이긴다 거미 다리를 하나 자르면 다리가 7개인 생명체가 된다. 하지만 불가사리 다리를 자르면 새로 다리가 자란다. 그뿐만 아니라 잘린 다리는 완전히 새로운 불가사리로 성장한다. 불가사리가 이렇게 재생될 수 있는 이유는 분권화된 네트워크처럼 기능하기 때문이다. 불가사리의 주요 기관들은 모두 각각의 다리에서 복제된다. - 오리 브래프먼 & 로드 A. 벡스트롬, ‘불가사리와 거미’에서 회사가 커질수록, 그리고 변화의 소용돌이가 거세질수록 중앙집권형 조직의 경쟁력은 약화됩니다. 전통적 상명하복, 피라미드 조직, 중앙집권적 조직은 나날이 쇠퇴하고 있습니다. 책임과 권한을 현장에 위임하는 불가사리형 조직이 미래형 조직입니다. 더보기
스트레스가 발전을 가져온다 눈 호박 속에 보존된 채 발견된 곤충의 수 백만년 전 조상과오늘날의 그것을 비교해 보면 한 가지가 다르다.현생 곤충은 살충제가 다리에 묻으면그 다리를 허물 벗듯 버리고 새 다리가 나온다.놀랍게도 살충제가 사용되기 시작한2차 대전 당시부터 그런 능력이 생겼다.우리에게 주는 교훈은 스트레스 없이는 진화가 없으며,그 진화는 급격히 이루어질 수 있다는 사실이다.- 조나단 와이너 스트레스가 발전을 가져옵니다.스트레스가 변화의 위협으로 다가올 때 이를 활용해 제대로 변화하면 경쟁력이 생겨납니다.위협과 스트레스는 개인과 조직을 발전시킬 수 있는소중한 기회가 됩니다.위협을 기회로 환영할 수 있어야 합니다.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