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질병 중에는
세균이나 바이러스 등 질병을 일으키는
인자들의 공격 때문에 발생하는 것도 적지 않지만
내 몸의 방어 시스템이 정상적일 경우 비의료의 자연치유에
의한 회복이 가능하다. 대부분 공해의 증가에 따른 질병은
오염된 환경으로 인해 음식이나 호흡을 통해 체내에
유입되는 독성 물질의 증가와 무도(無道)하고
무리한 섭생에 따른 인체의 방어 체계, 즉
면역력 약화에서 비롯된다는 점을
간과하지 말아야겠다.


- 김윤세의《자연치유에 몸을 맡겨라》중에서 -


* 시간이 갈수록
자연치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20년 전 '깊은산속 옹달샘'을 꿈꿀 때만 해도 많은
사람들이 긴가민가 했습니다. 저를 두고 "드디어 맛이
갔다"라는 말도 했습니다. 그러나 코로나 상황을 맞으면서
자기 몸의 방어 시스템과 자연치유의 중요성을 더욱
절감하게 됩니다. 궁극적으로는 결국 각 개인의
자기 면역력입니다. 육체와 정신, 여기에
정서의 면역력까지 높여야 내 몸의
방어 시스템이 강화됩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벽 에너지  (0) 2021.09.27
괜찮아질 겁니다  (0) 2021.09.27
내 몸의 방어 시스템  (0) 2021.09.27
불가능한 것을 목표로 삼아라  (0) 2021.09.27
농촌에 별장 하나쯤  (0) 2021.09.23
운명을 따라가는 자세  (0) 2021.09.23
반응형

미세먼지가 심해졌을 때
나는 감옥에 갇힌 죄수가 되었다.
운동도 할 수 없고 산책도 불가능했다.
환자분들과 씨름하는 동안, 일상의 행복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동안 미세먼지가 일상을 덮어버렸다.
지금이 아닌 다른 무언가를 꿈꾸며 일상의 감옥을
탈출하기 위해 이 삶을 견디고 있던 나는 멀리
보이던 산을 뿌옇게 덮어버린 미세먼지를
보면서 깨달았다. 결국 더 크고 거대한
감옥에 갇혀 있다는 것을.


- 양창모의《아픔이 마중하는 세계에서》중에서 -


* 갈수록 감옥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미세먼지라는 감옥, 코로나라는 더 끔찍한 감옥.
우리의 일상을 무너뜨리고 우울과 절망과 병고를
안겨주고 있습니다. 인류가 그동안 해온 일에 대한
응보이자 자연의 복수이기도 합니다. 감옥 탈출의
답은 우리 인류가 찾아야 합니다. 자연의 회복과
더불어 각자 자신의 면역력을 높여야 합니다.
감옥에 갇혀 있다고 해서 마음과 정신까지
무너지지 않도록 마음 관리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감  (0) 2021.05.17
혼돈과 어둠의 유혹  (0) 2021.05.14
미세먼지가 심해졌을 때  (0) 2021.05.13
평화롭다. 자유롭다. 행복하다  (0) 2021.05.12
그릇된 호흡 탓  (0) 2021.05.11
저절로 좋은 사람  (0) 2021.05.10
반응형

아이가 아플 때는 
성급하게 약을 먹이기보다 
생강차 등 따뜻한 음식으로 
면역력을 회복시켜 주는 것이 
중요하다. 

- 상형철의《병원 없는 세상, 음식 치료로 만든다》중에서 -


* 면역력이 핵심입니다.
'아이가 아플 때'보다 '아이가 아프기 전에'
면역력이 강한 아이로 키워야 합니다.
아무리 독한 박테리아나 바이러스도
면역력이 강한 사람에게는 감히 
근접하지 못합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조선이 보인다!  (0) 2020.02.13
스쿼트와 핵심근육(Core Muscle)  (0) 2020.02.13
면역력이 강한 아이  (0) 2020.02.11
가슴으로 듣기  (0) 2020.02.11
미련없이 버려라  (0) 2020.02.11
'디제스터'(Disaster)  (0) 2020.02.07
반응형

미소를 짓는 행동만으로도 기분이 좋아지고 면역력이 증가하며,
스트레스가 줄어들고 혈압이 낮아진다.
또한 심장마비의 위험성이 적어진다. 1번 웃으면
초콜릿바 2000개를 섭취하는 것에 필적하는 수준으로 뇌를 자극할 수 있다.
웃는 얼굴은 수명과도 관련이 있다.
- 크리스틴 포래스, ‘무례함의 비용’ 

활짝 웃는 메이저리그 선수들의 평균 수명은 79세,
별로 웃지 않는 선수들의 평균 수명은 72세였습니다.
웃는 얼굴 덕분에 7년을 더 살았습니다.
“미소나 다정한 말 한마디, 경청하는 자세, 마음을 담은 칭찬,
아주 사소한 배려는 우리 삶의 방향을 바꿀 수 있는데,
사람들은 이런 행동의 잠재력을 너무 과소평가한다.”(레오 버스카글리아)

반응형
반응형

더 기뻐하라. 사소한 일이라도 한껏 기뻐하라.

기뻐하면 기분이 좋아질 뿐만 아니라, 몸의 면역력도 강화된다.

부끄러워하지 말고 참지 말고 삼가지 말고 맘껏 기뻐하라.

웃어라. 싱글벙글 웃어라.

마음이 이끄는 대로 어린 아이처럼 기뻐하라.

- 니체,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에서


이어지는 내용 함께 보내드립니다.

“기뻐하면 온갖 잡념을 잊을 수 있다.

타인에 대한 혐오와 증오도 옅어진다.

주위 사람들도 덩달아 즐거워할 만큼 기뻐하라.

기뻐하라. 이 인생을 기뻐하라. 즐겁게 살아가라.”



...

반응형
반응형

체온이 1도 상승하면
면역력은 삼십몇 퍼센트나 증가한다.
거꾸로 체온이 저하하면 면역력은 떨어진다.
암세포도 35도의 체온에서 가장 빨리 증가하고
39.3도 체온에서 사멸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야생 동물들은 의사도 간호사도 병원도 없지만
병이 나거나 상처를 입었을 때 절식을 하거나
몸에 열을 내어 몸 상태를 원상 복구한다.
이처럼 체온은 건강에 매우 중요하다.


- 이시하라 유미의《체온 혁명》중에서 -


* 당신의 체온을 아십니까?
오늘 한 번 체온을 재보시지요.
놀랍게도 36.5도 안팎을 유지하는 사람이
매우 드뭅니다. 대부분 35도 수준에 머물러 있고
심지어는 34도대 체온인 사람도 더러 있습니다.
몸의 체온에 더해 마음의 체온도 중요합니다.
마음이 차가운 사람은 그 주변도 싸늘합니다.
마음이 따뜻한 사람이어야 그의 얼굴도
그의 주변도 화사해집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 시간 명상이 10 시간의 잠과 같다  (0) 2013.01.23
정신적 우아함  (0) 2013.01.22
차가워진 당신의 체온  (0) 2013.01.21
아침을 다스려라  (0) 2013.01.19
인생 기술  (0) 2013.01.18
과식  (0) 2013.01.17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