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배려

감사가 행복과 성공을 불러온다 만사에 고마워하는 사람들은 더 배려하고, 기민하고, 활기차고, 행복한 생활을 하며 체육관에 다니는 등 건강을 증진하는 행동을 하기가 쉽다. 감사하는 사람이 더 잘 자고 병에 걸릴 확률도 적고 혈압도 낮고 다른 사람들과 더 연결되어 있다고 느끼고 남을 더 잘 도왔다. - 프란체스카 지노, 하버드 경영대학원 교수 연구결과에 따르면 ‘감사하는 사람들은 스트레스를 더 잘 관리하고, 시기하거나 분해하는 파괴적 감정을 느낄 가능성이 적다. 그들은 직업과 관련해 더 행복해한다. 행복한 직원들은 더 열심히 일하고 고객들을 더 행복하게 만든다. 그리고 행복한 고객은 행복한 주주를 만들게 된다.’ 감사하는 습관이 개인과 조직의 성공과 행복을 불러옵니다. 더보기
네가 진짜 하고 싶은 걸 하도록 해. 배려나 양보 같은 건 집어치우고. 네가 진짜 하고 싶은 걸 하도록 해. 배려나 양보 같은 건 집어치우고. 내가 제일 중요하잖아요. 안 그래요? 더보기
사사로움을 뒤로 할수록 더 크게 얻게 된다 지혜로운 자는 항상 자신의 사사로움을 뒤로 하기에 앞설 수 있다. 남들 뒤에 머물려 할수록 누구보다 앞설 수 있고, 자신의 몸을 돌보지 않기에 생명을 온전히 보전할 수 있다. 사사로움을 뒤로 할수록 자신의 사사로움도 이룰 수 있다. - 노자 뒤에 서려고 할수록 앞에 설 수 있고, 남을 먼저 배려할수록 내가 더 크게 성공하게 됩니다. 밑에 서려고 할수록 리더의 자리에 오를 수 있고, 눈앞의 이익을 버리면 장기적으로 더 큰 이득을 얻게 됩니다. 작은 이익을 멀리할수록 얻는 것이 더 커지는 것이 세상의 이치입니다. 더보기
상냥한 사람이 뛰어난 사람이다 상냥함을 뜻하는 부드러울 우(優)라는 글자는 사람인(人) 변에 근심 우(憂)자를 쓴다. 다른 사람의 일을 걱정한다. 요컨대 다른 사람의 슬픔, 괴로움, 외로움을 배려하는 마음이 상냥함이다. - 이케다 다이사쿠, ‘인생좌표’에서 이어지는 글입니다. ‘또 이 글자는 우수하다고 말할 때 쓰는 뛰어날 우(優)자이기도 하다. 상냥한 사람, 다른 사람의 마음을 헤아리는 사람이 인간으로 우수한 사람이다. 뛰어난 사람이다. 그것이 참된 우등생이다. 상냥하다는 것은 인간으로서 가장 인간다운 삶이자, 인격이다. ... 더보기
사소한 친절과 배려가 인생을 바꾼다. 우리는 손길, 미소, 따뜻한 말 한마디, 경청하는 귀, 진솔한 칭찬, 사소한 애정 표현의 위력을 과소평가하기 일쑤지만, 이 모든 것은 인생을 180도 바꿔놓을 잠재력이 있다. - 레오 버스카글리아 교수 사소한 것이 사소한 것이 아닙니다. ‘사람들은 우리가 그들에게 얼마나 관심이 있는지 알기 전까지는 우리가 얼마나 아는지에 관심이 없다.’는 말이 있습니다. 사소한 관심과 배려, 친절이 사람을 바꿉니다. “친절하세요. 당신이 만나는 사람은 모두 격심한 전쟁을 치르고 있으니까요.” 플라톤의 말입니다. ... 더보기
가치를 제대로 알아내는 것 정직하고, 절약하고, 항상 최선을 다하고, 다른 사람들을배려하는 것을 가치있게 여기는 것이야말로 다른 어떤 것보다도 중요하다. 만일 이런 가치들을배우지 않으면 기술면에서 아무리 최신의 것들을익혔다 하더라도 결국 아무 쓸모도없다고 했다. - 포리스트 카터의 《내 영혼이 따뜻했던 날들》 중에서 - * 뛰어난 기술도, 많은 학식도 중요하지만그 안에 담긴 가치를 제대로 알고 행하는 것이야말로더 중요한 것 같습니다. 가치를 어디에 두느냐에 따라빛이 나기도 하고 쓸모없는 일이 되기도 하니까요.가치를 제대로 알아내는 것이 먼저입니다.그것이 삶의 지혜입니다. ... 더보기
손잡지 않고 살아남은 생명은 없다 언뜻 보기에 자연은 한정된 자원을 두고 오로지 경쟁만 존재하는 것 같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손잡지 않고 살아남은 생명은 없다. 자연의 모든 생물 중 짝이 없는 생물은 없다. 말하자면 손을 잡은 자들이 미처 손잡지 못한 자들을 물리치고 사는 게 세상이다. - 최재천, ‘숲에서 경영을 가꾸다’에서 위대한 일은 혼자 힘으로는 이룰 수 없습니다. 뭔가 큰 일을 하려면 다른 사람들과 함께 해야만 합니다. 신뢰와 배려를 바탕으로 한 협업 능력, 성공에 필요한 가장 큰 요소 중 하나입니다. ... 더보기
남을 도우려는 마음은 나에게 행운으로 돌아온다 남을 도우려는 마음은 나에게 더 큰 행운으로 되돌아온다. ‘동정은 남을 위한 것이 아니다’라는 말처럼 친절과 배려심에서 나온 행동은 선한 결과를 가져올 뿐만 아니라, 반드시 자신에게로 되돌아오는 법이다. 남을 돕겠다는 친절한 배려, 아름다운 이타심이 결국은 자신의 인생까지 더 훌륭하게 만든다. - 이나모리 가즈오 교세라 회장 사람은 보통 자신을 제일 먼저 생각하기 쉽지만 사실은 누구에게나 남을 돕고 기쁘게 하는 것을 최고의 행복으로 여기는 마음이 있습니다. 이타심으로 남을 돕고 친절하게 대하는 것은 결국 자신을 성장시키고 발전시키는 원동력이 됩니다. 그것이 쌓일수록 행운도 커집니다. ...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