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이틀 비 오면, 다음 날은 비가 안 와' 어떤 어르신이 하신 말씀이 아직도 생각납니다. "이틀 비 오면, 다음 날은 비가 안 와. 살면서 사흘 내내 비가 오는 것을 못 봤어." 맞습니다. 슬픔도 기쁨도 오래가지 않습니다. 삶의 짙은 경험에서 우러나온 말입니다. 어찌 되었든, 우리 인간의 선택과 판단, 예측에는 자기만의 이유가 있습니다. 경험에서 우러나온 직관이나 영감의 영역에서 이루어지는 것입니다. 내일 비가 오는 것은 오늘 비가 온 것과 별개의 일입니다. - 반은섭의《인생도 미분이 될까요》중에서 - * "이틀 비 오면, 다음 날은 비가 안 와." 아닙니다. 요즘은 달라졌습니다. 지구온난화 탓에 날씨를 종잡을 수 없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어르신의 삶의 경험에서 나온 말씀은 여전히 귀중한 잠언으로 받아들일 만합니다. 기쁘다고 해서 너무 좋아하지 .. 더보기
2019-07-10 제주, 비 2019-07-10 제주, 비, 어린이집 등원 중 더보기
2018-06-28 제주 비 2018-06-28 제주 비 https://youtu.be/XiYFuNcQh7E ... 더보기
2018-04-04 제주, 비 오고 습하고. 습하고. 비 오고. 하나로마트에 생선이 많이 들어왔군. 한치 사다가 한치제육 만들었다. 한라산 땡기는 밤이군. 더보기
우연히, 당신과 만나는 여행 비가 싫었다.15년 가까운 시간 동안, 두 달에 한 번은 길 위에 있었다. 여행일 때도 있었지만, 여행이라 부르기 힘든 때가 더 많았다. 목적이 분명한 여행, 해내야 하는 과업이 있는 여행, 돌아다님으로써 생계를 잇는 자의 관점에서, 비는 방해꾼이었다. 하지만 사실은, 비가 싫지 않다. 비를 피할 곳을 찾다가 우연히, 당신과 만나는 여행이었으면 좋겠다. - 탁재형의《비가 오지 않으면 좋겠어》중에서 - * 여행은 만남입니다.비도 만나고, 문화도 만나고, 상처도 만나고,사람도 만납니다. 우연히 만났을 뿐인데, 그러나그 만남이 결코 우연이 아닌 것을 발견하게 됩니다.마치 오래 전부터 이미 이어져왔던 것처럼전혀 낯설지 않은 모습으로 성큼 다가와꿈이 되고, 치유가 되고, 사랑이 됩니다.그 여행에서 만났던 당신이그.. 더보기
혼자 비를 맞으며 사람이 잘 살아간다는 것은누군가의 마음에 씨앗을 심는 일과도 같다.어떤 씨앗은 내가 심었다는 사실을 까맣게 잊은 뒤에도 쑥쑥 자라나 커다란 나무가 된다. 살다가 혼자 비를 맞는쓸쓸한 시절을 맞이할 때, 위에서 어떤 풍성한 나무가 가지와 잎들로 비를 막아주면 그제야 알게 된다.'그 때 내가 심었던 그 사소한 씨앗이 이렇게 넉넉한 나무가 되어 나를 감싸주는구나.' - 위지안의《오늘 내가 살아갈 이유》중에서 - * 살다보면혼자 비를 맞을 때가 있습니다.온몸이 흠뻑 젖어 외로움이 더해집니다.그러나 바로 그때가 새로운 발견, 새로운 만남의시작입니다. 가물가물 잊힌 멀고 오래전 인연들이우연처럼 기적처럼 나타나, 우산이 되어 주는 것을경험하게 됩니다. 외로움은 충만함으로 바뀌고온몸은 사랑으로 흠뻑 젖습니다. . 더보기
비 내리는 날 진종일 비가 내린다 너도 젖고 나도 젖고 우리 사랑도 젖어간다. - 유승희의 시〈비 내리는 날〉(전문)에서 - * 반가운 비도 있고 더없이 힘든 비도 있습니다. 머리도 젖고 가슴도 젖고 발도 젖습니다. 슬픔도 젖고 기쁨도 젖습니다. 비가 계속 내립니다. 우리의 사랑처럼. 더보기
돌아와 보는 방 세상으로부터 돌아오듯이 이제 내 좁은 방에 돌아와 불을 끄옵니다. 불을 켜 두는 것은 너무나 괴로운 일이옵니다.비를 맞고 오던 길이 그대로 비 속에 젖어 있사옵니다.하루의 울분을 씻을 바 없어 가만히 눈을 감으면 마음속으로 흐르는 소리 이제, 사상(思想)이 능금처럼 저절로 익어 가옵니다. - 윤동주 시집《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에 실린 시 중에서 - * 떠날 때의 방과 돌아와 보는 방의 느낌은 다릅니다. 같은 방, 같은 공간인데도 세상 풍파에 흔들리고 비에 젖은 몸으로 바라보는 방은 딴 세상처럼 보입니다. 그러나 조용히 불을 끄고 눈을 감으면 나의 방, 나만의 공간으로 다시 살아납니다. 그날의 괴로움과 울분도 어둠 속에 씻겨나가고 깊은 생각과 영감과 시어(詩語)들이 능금처럼 익어갑니다.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