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실마리

아하! 실마리를 찾았어요 수학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을 찾을 때, 과거에 내가 풀어봤던 경험과 감은 풀이 과정에 아이디어를 제공합니다. 비이성의 영역이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겁니다. 수학 문제를 진지하게 풀어본 사람은 공감하시겠지요. 문제가 풀리지 않다가 어느 순간 나도 모르게 갑자기 문제 해결의 실마리가 풀리는 경우가 있습니다. 아하!하고 무릎을 치게 되죠. - 반은섭의《인생도 미분이 될까요》중에서 - * 삶의 문제는 수학과도 같습니다. 답을 찾기가 쉽지 않고 풀기도 어렵습니다. 그러다가 어느 순간 번쩍! 섬광처럼 깨달음과 영감이 다가옵니다. 과거의 풀기 어려웠던 경험, 풀리지 않았기 때문에 여러 날 밤새 씨름했던 시간들이 실마리가 되었음을 체험하게 됩니다. 그 어떤 고통의 경험도 버릴 것이 없습니다. 더보기
나에게 건네는 질문 나를 소중히 여기기 위해서는 제일 먼저 나에게 질문을 건네보자. 오늘 무엇이 나를 즐겁게 했는지 혹은 실망스럽게 했는지 물어보자. 누군가와의 대화를 통해 문제의 실마리가 풀리듯이 나와 대화하면 나의 감정을 명확하게 인지할 수 있다. 그것이 바로 자신을 챙기는 첫걸음이다. - 레몬심리의《기분이 태도가 되지 않게》중에서 - * 다른 사람을 챙기려 할 때 제일 먼저 하는 일은 물어보는 것이지요. "오늘 어땠어?", "잘 지내니?" 하면서. 나를 챙기는 것도 똑같습니다. 스스로에게 물어보면서, 그리고 그 물음에 솔직하게 대답하면서 시작할 수 있습니다. 그렇게 첫걸음을 떼면, 복잡했던 마음도 차분해지고 꼬였던 심사도 풀리게 됩니다.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