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분명한 건, 믿는 대로 된다는 겁니다 당신도 이제 당신만의 길 위에서 앎의 씨앗을 발견하기 시작할 텐데, 첫 번째로 해야 할 질문은 이거예요. “나는 무엇을 믿는가?” 당신은 당신이 행복, 성공, 풍요, 성취, 평화, 기쁨, 그리고 사랑을 누릴 자격이 있다고 믿나요? 분명한 건, 믿는 대로 된다는 겁니다. - 오프라 윈프리 오프라 윈프리의 소명에 대한 주장 함께 보내드립니다. “나는 우리 모두가 목적을 갖고 태어난다고 믿어요. 우리가 누구든, 무슨 일을 하든, 혹은 얼마나 먼 길을 가야 하든, 우리는 우리보다 더 큰 힘에 의해 선임됐어요. 신이 주신 소명으로 발을 내디딜 수 있도록 말이에요. 우리는 저마다 인류에 꼭 필요한 역할을 담당합니다. 더보기
앎은 경험으로부터 온다 작업을 시작할 때는 으레 일을 그르치겠거니 생각하라. 경험이 쌓여가면서 정교해지고 체계가 생길 것이니 너무 낙심하지 말자. 책은 아무리 산더미 같이 쌓여 있어도 한 번의 몸소 경험만 못하다. 앎은 경험으로부터 오며, 지식은 경험할 때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난다는 사실을 명심하자. - 웬디 제하나라 트레메인의《좋은 인생 실험실》중에서 - * 앎은 경험으로부터 오고, 내가 직접 해서 완성하면 뿌듯함이 있다는 것을 알면서도 솜씨가 없다는 이유로, 내가 남보다 잘하지 못한다는 이유로, 남들이 어떻게 생각할까 하는 생각으로, 잘못해서 실수를 하면 시간을 허비했다는 생각으로 아무것도 안 하고 하루, 이틀 헛되이 시간을 흘려보내며 살고 있지는 않는지 다시금 돌아보게 됩니다. ... 더보기
'느낌' '앎'이라는 말보다'느낌'이라는 말을 쓰는 것이 더 좋다.느낌 쪽이 보다 본질에 가깝기 때문이다.'앎'은 두뇌적이다. 그러나 '느낌'은 전체적이다. 느낄 때는 머리만으로 느끼지 않는다.가슴만으로 느끼지 않는다.그대 전 존재의 세포 하나하나가그대로 느낌 그 자체가 되어 느낀다.느낌은 전체적이다. 느낌은 유기적이다. - 타골, 라즈니쉬의《까비르 명상시》중에서 - * '느낌'은 '앎'을 뛰어 넘습니다.아는 것은 없어도 느낌 하나만으로 모든 것을 통째로 읽어낼 수 있습니다.한순간의 느낌 때문에 진한 사랑도 하게 되고돌이킬 수 없는 선택을 하기도 합니다.0.1초 사이에 느껴지는 느낌 하나에때론 우리의 운명이 갈립니다.'느낌'도 훈련입니다. ... 더보기
'느낌' '앎'이라는 말보다 '느낌'이라는 말을 쓰는 것이 더 좋다. 느낌 쪽이 보다 본질에 가깝기 때문이다. '앎'은 두뇌적이다. 그러나 '느낌'은 전체적이다. 느낄 때는 머리만으로 느끼지 않는다. 가슴만으로 느끼지 않는다. 그대 전존재의 세포 하나하나가 그대로 느낌 그 자체가 되어 느낀다. 느낌은 전체적이다. 느낌은 유기적이다. - 타골, 라즈니쉬의《까비르 명상시》중에서 - * '느낌'은 '앎'을 뛰어 넘습니다. 아는 것은 없어도 느낌 하나만으로 모든 것을 통째로 읽어낼 수 있습니다. 한 순간의 느낌 때문에 진한 사랑도 하게 되고 돌이킬 수 없는 선택을 하기도 합니다. 0.1초 사이에 느껴지는 느낌 하나에 때론 우리의 운명이 갈립니다. '느낌'도 훈련입니다.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