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20.06.02 뱅크사인(BankSign)이란?
  2. 2020.06.02 2020-05-30 서울, 일상,백련산
  3. 2020.06.02 다시 말하고, 또 말하라
  4. 2020.06.02 '고맙습니다. 역장 올림'

뱅크사인(BankSign)이란?

뱅크사인이란 은행권이 공동으로 도입한 새로운 인증서비스입니다.
뱅크사인은 공개키(PKI) 기반의 인증 기술, 블록체인 기술, 스마트폰 기술 등 첨단기술의 융합을 통해 전자금융거래를 더 안전하고 편리하게 해 줄 것입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울,일상,백련산

텃밭 다녀오던 친구가 시금치도 주고

저녁엔 처가모임 에서 문어도 먹고.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커뮤니케이션이 가장 중요합니다. 가장 끔찍한 팀은 말이 없는 팀입니다.
뛰어난 팀은 말을 많이 하며 커뮤니케이션도 잘합니다.
코치들은 선수들에게 매일 두 가지를 알려줘야 합니다.
하나는 ‘잘하고 있다는 것(그리고, 그 이유도)’,
다른 하나는 ‘더 잘할 수 있다는 것(그리고, 그 방법도!)’
- 돈 메이어 코치

소통이 가장 중요합니다. 같은 이야기를 너무 많이 반복하다보면
듣는 사람도 말하는 사람도 지겨워지게 됩니다.
하도 자주 말해서 아무도 듣고 싶어 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멈추면 안됩니다. 매일 매일 출근할 때 가슴을 설레게 할 비전,
그리고 잘하고 있다는 칭찬은
오버(over communication)하면 할수록 좋은 것입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내 맘대로,
전철을 타러 가는 길에
잡지와 책들을 역사(驛舍)의 책장에 꽂는 일을
시작했다. 처음엔 눈치도 보였으나 곧 익숙해지면서
자연스러운 일이 되었다. 그러던 어느 날, 책장에
포스트잇 한 장이 붙어 있는 게 보였다. 나는
거기에 쓰인 굵은 글씨를 읽어나갔다.
'슬쩍슬쩍 책을 가져다놓으시는 분,
고맙습니다. 역장 올림.'


- 이병률의《내 옆에 있는 사람》중에서 -


* 매일 아침 전철역에
책을 갖다놓는 사람에게 역장이 보내는 최고의 인사.
'고맙습니다' 말고 무엇이 더 있을까요. 단지 역장에게만
고마운 일이 아니고 그 전철역을 오가는 수많은
사람들에게 고마운 일입니다. 그 중에 어떤
사람은 운명이 바뀔지도 모릅니다.
정말 고마운 일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만큼은 앓아야 사랑이 된다  (0) 2020.06.04
마음을 다스리는 고도의 기법  (0) 2020.06.03
'고맙습니다. 역장 올림'  (0) 2020.06.02
낮과 밤, 빛과 어둠  (0) 2020.06.01
삶의 변화  (0) 2020.06.01
아이의 울음소리  (0) 2020.05.29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