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둘로 나누어
하나는 마음에 든다며 좋아하고
다른 하나는 마음에 들지 않는다며 싫어하지 말고,
그래서 하나는 받아들이고 다른 하나는 버리려고
애쓰지 말고, 매 순간의 '나'를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고 경험해 보십시오.

- 김기태의《지금 이 순간이 기회입니다》중에서 -


* 가만히 들여다 보니
'나'는 하나가 아니고 참으로
다양한 모습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매 순간순간에도 말투, 표정, 행동 등이
수없이 변하는 나의 모습을 발견하곤 합니다.
대하는 사람마다, 벌어지는 상황마다 전혀 다른
모습의 나, 알고보니 그 모두가 나였습니다.
감사하게도 '나'였습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좋은 상상력  (0) 2020.01.07
자식과 부모 사이  (0) 2020.01.06
나는 나다  (0) 2020.01.04
자기 그림을 그리는 사람  (0) 2020.01.03
긍정적 목표가 먼저다  (0) 2020.01.02
새해 복 많이 지으세요!  (0) 2020.01.02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공간은 
인간의 삶을 투영합니다. 
한 사람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그가 속한 
자리에 대한 묘사를 잘 들어봐야 합니다. 
그곳에서 어떤 느낌이 드는지 들어야 합니다. 
그가 차지하고 있는 물리적 공간에 대한 이야기가
그의 삶을 더 정확하게 보여줍니다. 

- 김병수의《마흔, 마음 공부를 시작했다》중에서 - 

* 공간은 
나의 모든것들을 그대로 담아내는 
그릇과 같습니다. 그 공간에서 우리가 하는 
행동, 건네는 말 한마디가 그대로 스며들어 나의
모습이 그대로 투영합니다. 공간이 바로 나이기도 
합니다. 그 공간에 마음을 담아 함께 하는 우리가 
방향을 잃지 않고 중심을 잘 잡아 아름다운 
공간이 될 수 있기를 꿈꿉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말 좋은 집  (0) 2019.11.26
주방장의 자존심  (0) 2019.11.25
나, 우리=공간  (0) 2019.11.23
통이 찌그러진 분유  (0) 2019.11.22
만족감  (0) 2019.11.21
'좀 어떠세요?'  (0) 2019.11.20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의 치유는 너다.
달이 구름을 빠져나가듯
나는 네게 아무것도 아니지만
너는 내게 그 모든 것이다.
모든 치유는 온전히
있는 그대로를 받아들이는 것
아무것도 아니기에 나는 그 모두였고
내가 꿈꾸지 못한 너는 나의
하나뿐인 치유다. 

- 김재진의 시집《삶이 자꾸 아프다고 말할 때》에 실린
시〈치유〉(전문)에서 -


* 당신 때문에 내가 살고
당신 때문에 내가 죽습니다.
당신의 눈빛, 당신의 손길 하나에
내 온몸의 세포가 일어나 춤을 춥니다.
지친 내 마음 안에 당신이 있는 순간, 
당신 마음 안에 내가 있는 순간이
오직 하나뿐인 치유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럴 의도가 없었다  (0) 2019.06.03
그럴 의도가 없었다  (0) 2019.06.01
나의 치유는 너다  (0) 2019.05.31
두통약을 끊어라  (0) 2019.05.30
아버지가 되어 보니  (0) 2019.05.29
우리 아이의 잘못된 습관  (0) 2019.05.28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람은 
나를 그대로 
드러내는 사람에게 끌린다. 
사람이 가장 매력적인 순간은 
거침없이 나를 표현할 때다. 모든 
아기가 아름다운 것도 그 때문이다. 


- 정혜신의《당신이 옳다》중에서 - 


* 왠지 끌리는 사람이 있습니다.
그만의 매력을 발견하는 순간입니다.
있는 그대로의 모습, 꾸밈없이 거침없이 
당당하게 드러냈을 뿐인데 빨려들 듯
마음이 끌리는 사람, 혹시
당신이 아닌가요?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명한 게으름  (0) 2018.12.11
무엇이 사람을 깊이 다치게 할까  (0) 2018.12.08
끌리는 사람  (0) 2018.12.07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0) 2018.12.07
함께 식사를 한다는 것은  (0) 2018.12.05
진짜 사내 안중근  (0) 2018.12.0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 매력, 사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

55년을 살고 나서야 
이제 인생의 중요한 진실 하나를 깨달았어.
'누군가를 용서한다는 건 자기 자신을 위한 일'
이라는 진실!


- 더글라스케네디의《빅퀘스천》중에서 - 


* 용서하는 것은
지나간 일에 대해 놓아버림과
마음에 갖고 있는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한 
방법 가운데 하나입니다. 나를 위해 상대방에게 
그리고 나에게 용서를 구합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독과 몰입  (0) 2018.10.23
지혜로운 몸의 변화  (0) 2018.10.22
나를 위한 일  (0) 2018.10.20
성벽을 허무는 순간  (0) 2018.10.20
설사와 변비  (0) 2018.10.18
행복보다 더 기분 좋은 상태  (0) 2018.10.1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 자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무 표현도 하지 말고,
아무 판단도 하지 말고, 
네 안에 있는 그 소리에 귀를 기울여라. 
마음에서 일어나는 갈등과 혼란은, 네가 진정한 
마음의 부름을 듣게 되면 자연히 사라지게 마련이란다. 
결국, 네가 가야 할 길은 네 마음이 이미 알고 있던
본래의 고향을 찾아가는 것임을 알게 될 것이다.


- 스튜어트 에이버리 골드의《Ping》중에서 - 


* 한순간의 섣부른 판단은
자신을 망치고, 주위를 힘들게 합니다. 
선택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나'입니다.
그러나 그 '나'가 어떤 나인지가 더 중요합니다.
나약하고 경솔한 '나'인지, 강인하고 현명한 '나'인지... 
나에게 귀기울이기를 통하여 진정한 나를 만나고
내가 원하는 것을 잘 찾아가야겠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를 탓하지 말고, 내가 문제라고 여겨서도 안된다.
만일 내가 문제라고 생각한다면 넌 나를 바꿔야겠지.
하지만 네가 문제라는 걸 깨달으면 너 자신을 바꿀 수 있어.
그러면서 뭔가를 배우고 더 현명해지는 거지.
대부분의 사람들은 자기 자신은 그대로 놔두고 늘 남들을 바꾸려고만 하지.
이 점을 명심하렴.
다른 사람들보다 나 자신을 바꾸는 것이 훨씬 쉽단다.”
- 로버트 기요사키,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에서

부자 아빠가 로버트 기요사키에게 주는 교훈입니다.
남이 문제라고 단정 짓는 것은 결국
본인은 변화하지 않겠다고 선언하는 것과 같습니다. 따라서
남 탓, 외부 탓을 주로 하는 사람에게 더 이상의 발전은 없습니다.
급속한 쇠퇴만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 변화, 자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느 세계에서 일하건 
가장 힘든 것은 나를 다스리는 일이다. 
발레단을 책임지는 내가 나를 다스리지 못하면, 
그 영향이 다른 단원과 직원에게 고스란히 전해진다. 
내 안이 완전하지 않으면 일이나 관계에서 균열이 
일어난다. 리더가 존경할 수 있는 모습을 보여야 
조직이 하나로 똘똘 뭉쳐 발전한다. 그래서 
이전보다 더 나를 돌보는 일이 
중요해졌다. 


-  강수진의《한 걸음을 걸어도 나답게》중에서 - 


* 하루 24시간,
나를 다스리기 위해 
시간을 얼마나 할애하고 계시는가요.
사실은 따로 시간을 내지 않아도 됩니다.
더 감사한 마음으로 음식을 먹는 것. 더 사랑하는 
마음으로 다가가는 것, 더 즐거운 마음으로 일을
하는 것, 나의 감정과 정서와 기분을 약이나 
술이 아닌 명상으로 조절하는 것. 그 모두
나를 다스리는 시간입니다.  


. .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통과 경청  (0) 2018.03.24
사랑과 인내  (0) 2018.03.23
나를 다스리는 시간  (0) 2018.03.22
일에도 순서가 있다  (0) 2018.03.21
사람을 만난다는 것  (0) 2018.03.20
빗속에서 춤을!  (0) 2018.03.19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세상은 강자와 약자,

또는 승자와 패자로 구분되지 않는다.

다만 배우려는 자와 배우지 않으려는 자로 나뉠 뿐이다.

- 유명 정치학자 벤저민 바버 


배우려는 자가 강자고 되고 승자가 됩니다.

배우려고 하지 않는 자가 약자가 되고 패자가 됩니다.

승자가 될 것인가? 패자가 될 것인가?

나의 선택에 달려있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놀라운 것은 

나를 완전히 잊어버리는 순간 

진정한 나, 완전한 나와 대면하게 된다는 것이다. 

경배는 나 자신으로부터 자유로워지는 것에 대한

그리움, 늘 나를 중심으로 돌아가던 삶과 내가 

주인공이고 내가 주인인 삶으로부터 

자유로워지는 것에 대한 그리움을 

내포하고 있기도 하다. 



- 안셀름 그륀의《지금과 다르게 살고 싶다》중에서 -



* 내가 내 삶의 주인인 것은 맞습니다.

지구도 우주도 나를 중심으로 움직입니다.

그러나 끝내 나 중심으로만 삶을 살아가면

진정한 자유로움을 얻지 못합니다. 갈등과 

다툼의 틀에 갇힐 뿐입니다. 나 중심에서

나를 풀어내어 이타심을 갖는 것,

그것이 자유를 얻는 길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나를 끝까지 파고들어 본 사람  (0) 2017.10.23
계란을 익히는 소리  (0) 2017.10.20
자유로워지는 것에 대한 그리움  (0) 2017.10.19
생태적 각성  (0) 2017.10.18
초기 노화 현상  (0) 2017.10.17
터벅터벅, 건들건들  (0) 2017.10.1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