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사물인터넷

스마트폰 이후…'AI비서 전쟁' 승자는 스마트폰 이후…'AI비서 전쟁' 승자는 지난 10년은 애플의 시대였다. 2007년 내놓은 아이폰을 앞세워 ‘모바일 시대’를 지배했다. ​ 애플 파워의 핵심은 ‘생태계’였다. 생물학에서나 쓰였던 이 단어는 애플 이후 비즈니스 상용어로 바뀌었다. ​ 생태계와 함께 애플의 또 다른 무기는 ‘디자인’과 ‘인터페이스’였다. 특히 물리적 키보드를 깔끔하게 치워버린 터치스크린 UI는 아이폰 파워를 극대화한 ‘회심의 한 수’였다. ​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한 생태계 안에선 애플을 당할 자가 없다. 그런데 이젠 조금씩 경기 규칙이 바뀌려 하고 있다. 그럴 경우엔 얘기가 달라진다. 굳이 비유하자면, 프로복싱의 시대가 가고 종합격투기 시대가 열리려는 조짐이 보이고 있단 얘기다. ​ 그 상징적인 무대가 올 초 열린 CES 20.. 더보기
AI혁명…'제로스크린 시대'가 온다 AI혁명…'제로스크린 시대'가 온다 올초 공개된 로이터연구소의 ‘디지털 뉴스 프로젝트 2017’에도 눈길 끄는 내용이 담겨 있다. (☞ 로이터연구소 보고서 바로가기) 로이터연구소가 주목한 것도 최근 IT 시장 흐름과 비슷하다. 아마존 알렉사를 비롯해 애플 시리, MS 코나타, 삼성의 비브, 구글 어시스턴트 같은 것들이 연이어 등장하면서 홈 디지털 생태계 경쟁이 뜨겁게 달아오를 것이란 전망에 바탕을 두고 있다.​뉴스 시장 경쟁도 이런 흐름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이란 얘기다.​여기서 중요하게 대두되고 있는 개념이 ‘제로 UI’다. 제로UI란 쉽게 얘기하면 ‘스크린이 없는 이용자 인터페이스’(screen-less user interface)를 의미한다.​지난 10년 간 IT 시장의 중심이 된 스마트폰의 상징은.. 더보기
[도서구매] 사물인터넷, 모바일 인사이트 사물인터넷 클라우드와 빅데이터를 뛰어넘는 거대한 연결 사물 인터넷 국내도서 저자 : 커넥팅랩 출판 : 미래의창 2014.06.25상세보기 커넥팅랩 지음 | 미래의창 다가오는 사물인터넷 시대, 우리의 일상은 어떻게 바뀔까? 지금까지의 온라인 혁명이 ‘인간’을 중심으로 한 스마트 시대였다면, 앞으로 펼쳐질 세상은 ‘사물’이 중심이 된 진정한 스마트 세상이 도래할 것이다. 스마트폰이 인간을 중심으로 하여 언제 어디서든 연결될 수 있는 상태를 만들어 주었다면, 사물인터넷은 인간 주변의 모든 사물을 연결하고, 인간과 상호 소통할 수 있도록 만들 것이다. 이 책은 이러한 사물인터넷의 현재와 미래를 소개하고, 사물인터넷이 개인의 삶에 어떠한 영향을 미칠 것인지를 구체적으로 다룬다. 헬스케어 분야, 생활 분야, 보안 ..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