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여러분은 재고품 목록과
수표책 또는 다른 수단들을 관리합니다.
심지어 여러분 자신을 관리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다른 인격체를 관리할 수는 없습니다.
사물은 관리하는 것이지만, 사람은
리드하는 것입니다.


- 제임스 C. 헌터의《서번트 리더십》중에서 -


* 사람을 무엇으로 리드하는가.
미래 리더십을 위한 중요한 물음입니다.
무력으로? 권력으로?금력으로? 심지어 폭력으로?
아닙니다. 섬김으로 사람을 리드해야 합니다.
그 섬김의 리더십이 바로 '서번트십'입니다.
낮은 자리에서 다른 사람을 올려주고
높여주고 받쳐주는 것입니다.
서번트십이 답입니다.


리더의 종류를 단계별로 살펴본다면,

 

1단계 ; 통제위주에서 발전 – 리더 자신의 관점 -> 타인의 관점으로 전환 - 부하들은 리더가 지시하는 일을 충실히 수행하는 업무를 잘해야

2단계 ; 참여를 더욱 지향 – 자신의 업무 수행에 보다 적극적으로 임하게 됨

3단계 ; 스튜어드십, 청지기적인 태도를 강조 – 리더의 책임과 권한보다는 점차 부하의 책임과 권한 부각

 

* 서번트 리더십 ; 스튜어드십 차원을 넘어선 리더십

                     ; 리더는 부하들을 통제하고 제어하지 않으며 리더보다 구성원에 더욱 관심이 집중됨

 

 

이렇게 나누어 볼 수 있겠는데요, 구체적으로 각 리더의 특징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1) 권위형 리더

- 전통적인 가부장적 리더

- 구성원들을 능숙하게 지시하고 통솔해야 하며 조직 권력을 갖고서 추구하는 목적에 책임을 지는 리더십

- 전제적 리더십과 유사, 벌과 보상이 적절히 사용, 안정성과 효율성이 매우 강조

- 구성원들은 독창성을 보일 필요가 없으며 표준화되고 전문화된 비 인간적 관리방식에 익숙하게 됨

- 종업원들의 개인적 특성을 중요하지 않고 표준화시키고 인간적인 차원에 못미치는 수준에서 종업원을 평가하고 분석하는    데 중점을 둔다

 

2) 참여형 리더

- 구성원들의 발전적인 제안등을 고려, 자율적인 품질관리를 장려

- 조직에서 팀워크를 높이기 위한 노력이 가시화되고 효과적인 업무성과 제고를 위한 지속적 노력

- but 구성원들에게 충분한 권한을 부여하거나 재량권을 허용하지는 않음

- 리더들은 구성원들에 대한 멘토 or 코치 역할 (여전히 가부장적 리더십 중요)

- 리더의 주요역할은 구성원 통제

- 리더는 구성원들을 스스로 책임지고 사고할 수 있는 정도로 생각 x

 

3) 스튜어드십 리더

- 청지기 리더십

- 리더십 사고가 전적으로 리더에게 한정되지 않고 점차 구성원 쪽으로 이동

- 목표를 공유하고 구성원들이 리더의 역할을 담당하기도 함

- 리더가 구성원들과 조직을 전적으로 책임지기는 하지만 구성원들을 통제하는 것이 아니라 상호배려하면서 목표를 추구해가는 리더십

 파트너십 마인드의 수용

; 정직을 바탕으로 서로를 충분히 신뢰, 조직의 비전과 목표 설정에 공동으로 책임지고 상호 책임

‚ 종업원과 고객들에게 의사결정 권한과 권위를 부여

; 새로운 관계 구축, 모든 사람들이 리더가 되고 조직의 핵심업무를 수행

ƒ 직위보다는 수행 성과와 연동된 보상 제공

; 보상은 직위에 기준하여 이루어지기 보다 탁월한 성과와 연관되게

„ 핵심업무팀 중심의 조직 운영

; 변화하는 환경과 시장에 그들 스스로를 구성하고 재구성

* 스튜어드십이 발휘되는 상황에서 리더와 구성원의 관계는 상호협력 (배타적 x)

 

4) 서번트 리더  servant leadership

; 스튜어드십이 제시하는 기본 가정을 포함하고 있으면서 더욱 구성원 중심적인 리더십 특징

- 상하의 입장이 바뀐 리더십이며 리더십의 근원이 조직의 상층부적인 관점보다 부하들의 입장을 견지한다

- 타인의 필요에 맞추어 봉사하고 타인을 성장, 발전시키며 다른 사람에게 정서적, 실질적 기회 제공

- 주된 특징 ; 봉사!!!!!

- 구성원들에게 권한을 위임하고 공유하여 참여시키고 공동체 신뢰를 구축하는데 중점을 둠

 자기 관심사를 초월하여 봉사한다

‚ 경청한다

ƒ 신뢰감을 형성한다 ; 자신의 이익보다는 집단의 이익을 먼저 생각

„ 상대방을 육성, 발전시킨다 ;  전인적인 차원에서 구성원들을 아끼고 열정적으로 배려



출처: https://sosolifestory.tistory.com/25 [소소한 일상 나누기]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버지의 손, 아들의 영혼  (0) 2020.10.29
내 기쁨을 빼앗기지 않겠다  (0) 2020.10.28
'서번트십'이 답이다  (0) 2020.10.27
사람 만드는 목수  (0) 2020.10.26
원하는 것을 현실로 만들려면  (0) 2020.10.26
파도치는 삶이 아름답다  (0) 2020.10.23
반응형

어른이란 

'한몫'을 하는 사람을 말한다. 

한몫을 맡아서 할 만큼 자랐다는 의미다. 

아이로만 알았던 아들이 커서 아버지 대신 

역할을 해낼 때 '이제 커서 한몫을 한다'고 표현한다. 

어른으로 대접을 받으면 울력에 참여할 수 있다. 

여럿이 힘을 합해 일하는 것을 울력이라 하는데, 

마을 울력에는 한 집에서 한 명씩 어른이 

참여해야 한다. 이 때 어른의 의미 역시 

한몫을 하는 사람이다. 



- 김준의《섬: 살이》중에서 - 



* 요즘 어른은

'한몫'만으로는 안됩니다.

두 몫, 세 몫, 열 몫을 해야 생존할 수 있고,

울력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울력'은 파트너십을 

의미합니다. 두 몫, 세 몫, 열 몫을 해도 파트너십을

모르면 전체 일을 망가뜨리게 됩니다. 파트너십은

기본이고 여기에 서번트십까지를 더해야

제대로 한몫을 하는 것입니다.     



...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단지 20초만 만져봐도...  (0) 2017.07.27
'산소가 씹힌다'  (0) 2017.07.26
'한몫'을 한다  (0) 2017.07.25
온수기도 가끔 고장이 난다  (0) 2017.07.24
거울을 보라  (0) 2017.07.24
뒤처지는 사람  (0) 2017.07.21
반응형
손님이 덥다면 더운거다.
손님이 한 말을 가볍게 지나치는 일을
나는 경계한다. 우리가 만든 매장이라
우리가 제일 잘 안다고 생각하는 건 오산이다.
매장을 잘되게 하는 건 만든 사람이 아니라
오는 사람들이다. 그러니 당연히 오는
사람들의 관점에서 사고해야
하는 것이 맞다.


- 김윤규의《청년장사꾼》중에서 -


* 매장에만 국한된 이야기가 아닙니다.
모든 영역에서 '손님'의 말에 답이 있습니다.
몸을 낮춰 열린 귀로 들어야 비로소 들립니다.
귀를 열면 나보다 더 좋은 사람을 만납니다.
더 훌륭한 사람을 만날 수 있습니다.
손님의 말을 겸손하게 듣는 것이
서번트십(servantship)의 시작입니다.

 

반응형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회복 탄력성  (0) 2015.02.04
달리는 여자가 아름답다  (0) 2015.02.03
손님이 덥다면 더운거다  (0) 2015.02.02
꽃보다 더 아름다운  (0) 2015.01.31
곁에 있어주자  (0) 2015.01.30
대물림의 역전  (0) 2015.01.2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