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스님

받아들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일 때 모든 것을 모든 사람을 사랑할 수 있습니다. 바로 지금 이 세상에서 단 한 가지도 받아들일 수 없는데 어떻게 한없는 사랑을 키울 수 있겠습니까? 받아들임이 없는 상태가 갈등입니다. - 아남 툽텐의《티베트 스님의 노 프라블럼》중에서 - * 모든 다툼과 갈등은 '받아들임'이 없는 데서 비롯됩니다. '받아들임'은 나와 다른 것을 인정하는 것입니다. 받아들여야 열고, 믿고, 맡길 수 있습니다. 사랑을 키울 수 있습니다. 더 사랑할 수 있습니다. . 더보기
천천히 글 쓰고, 천천히 커피 마시고... 나는 요즈음 천천히 글을 쓰고 싶다. 천천히 그리고 또박또박, 마치 옛날의 스님들이 경판을 새길 때 한 자의 글을 새기고 절을 삼배 올리고, 한 권의 경전을 새기고 목욕재계하였던 것처럼... 글뿐 아니라 삶 자체도 그렇게 변화해서 살고 싶다. 천천히 커피를 마시고, 천천히 차를 몰고, 천천히 책을 읽고, 천천히 밥을 먹고, 천천히 잠을 자고, 그러나 그 천천함이 지나치지 않게. - 최인호의《산중일기》중에서 - * 한 시대를 풍미한 노작가의 말이 좋은 가르침을 줍니다. 커피도 후루륵 한숨에 마시면 맛을 못 느낍니다. 천천히 찻잔을 씻고, 천천히 물을 붓고, 천천히 물을 끓이고, 천천히 커피를 내리고, 천천히 향을 느끼고, 한 모금씩 천천히 마시고... 그런 모든 과정이 새로운 맛과 멋, 여유와 행복을 안겨..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