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리 지루한 날도
24시간 이상은 아니고 
아무리 빨리 가는 날도 24시간 이상은 아니오. 
나는 독서와 수양으로 결코 지루하지 않은 
24시간을 보내고 있소. 다만 내가 
이 시간을 충실히 보내고 있는지 
항시 반성하고 있소. 


- 김대중의《옥중서신》중에서 - 


* 차가운 감방에서도
하루 24시간 지루하지 않게 보낸 비결,
그것은 독서와 수양, 곧 명상이었습니다.
독서와 명상이라는 무기만 품고 있으면
어느 곳에서도 견딜 수 있습니다.
승리할 수 있습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마음은 꽃밭  (0) 2018.12.22
이제부터가 진짜 시작  (0) 2018.12.21
지루하지 않은 24시간  (0) 2018.12.20
'그냥 써라~'  (0) 2018.12.19
루쉰이 평생 고민했던 것  (0) 2018.12.18
명상은 쉬워요!  (0) 2018.12.1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당신의 현재 모습을 

인정하는 것부터 시작하라.

영혼의 성장은 수양을 통해 연마되고 

완성된다. 그것은 악기처럼 연주되어야 한다.  

길처럼 걸어갈 수 있어야 한다. 인생 자체가 

영혼의 여행이다.


- 켄트 너번의《세상을 보는 16가지 지혜, 작은 유산》중에서 -


* 몸이 자라면서

영혼도 함께 자라야 합니다.

몸은 아무리 자라도 2m 안팎에 머물지만 

영혼이 자라면 하늘에 닿을 수 있습니다.

하늘에 닿는 길이 기도와 명상이고,

그것이 내 영혼을 성장시키는

영혼의 여행길입니다.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눈부신 깨달음의 빛  (0) 2017.06.20
꿈이 있는 아내는...  (0) 2017.06.19
영혼의 성장, 영혼의 여행  (0) 2017.06.16
창조 작업  (0) 2017.06.15
'그림 같다'  (0) 2017.06.14
내 몸을 알자  (0) 2017.06.13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항상 귀에 거슬리는 말만 들리고
 마음에 거리끼는 일만 있다면, 이것은
 덕을 쌓고 수양하는데 숯돌의 역할을 한다.
만일 귀를 즐겁게 하는 말만 들리고,
하는 일마다 즐겁다면 자신을 독주에 빠지게 한다.
- 채근담 

 

 
공자는 “좋은 약은 입에는 쓰지만 병에는 이롭고,
진정어린 말은 귀에는 거슬리지만
 행동에는 이롭다.”고 가르칩니다.
당장에 좋은 것은 나중에 해롭고,
당장에 쓴 건은 언젠가는 이롭게 된다는 지혜를 배웁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 수양

 

당신을 부러워하고, 당신에게 잘 해주고,
당신 편만 드는 사람에게서만 얻을 것인가?
당신에게 반대하고, 당신을 지적하고,
당신과 반대편에 선 사람에게서
 더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지 않겠는가?
- 월트 휘트먼 (미국 시인)
촌철활인

생태계에서 천적을 잃은 생물은 자멸하게 됩니다.
천적이 있어야 생존하기 위해 발버둥치고 진화해 갑니다.
비평 없는 성공은 존재할 수 없습니다.
큰 일을 하고 싶다면 비평을 겸허히 받아들일 줄 알아야 합니다.
당나라 시인 백거이는
‘잘못을 지적 받으면 덕을 수양할 수 있다’고 했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