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시골

[도서대여] 시골이 좋다고? 개뿔! , 무빙 1, 겨울날 눈송이처럼 너를 사랑해:아빠가 들려주는 감성 태교동화, 어쿠스틱 라이프 [도서대여] "겨울날 눈송이처럼 너를 사랑해." 책 내용이 너무 좋다. 시골이 좋다고? 개뿔! 벨씨네 엄벙뗑 시골 이야기시골이 좋다고? 개뿔!국내도서저자 : 김충희출판 : 낮은산 2015.05.20상세보기 무빙 1 , 응원할게 뭘 응원해 너무빙 1국내도서저자 : 강풀(Kangfull)출판 : 위즈덤하우스 2016.04.25상세보기 겨울날 눈송이처럼 너를 사랑해:아빠가 들려주는 감성 태교동화겨울날 눈송이처럼 너를 사랑해국내도서저자 : 이야기꽃출판 : 한빛라이프 2015.11.23상세보기 어쿠스틱 라이프어쿠스틱 라이프 1국내도서저자 : 난다(NANDA)출판 : 애니북스 2011.08.31상세보기 ... 더보기
밤마실, 별이 총총한 밤에... 별이 총총해지는 밤, 저녁밥을 먹은 여자 넷이 우리 집에 모였다. 소위 밤마실. 각자 먹을 것 조금씩 들고 슬리퍼를 끌면서 왔다. 밤길 안전 걱정 같은 건 없다. '여자 혼자' 캄캄한 밤길에 '일말의 두려움' 없이 걷는다는 것, 도시에선 상상할 수 없는 일이지만 시골에서는 가능하다. 그 해방감을 남자들은 짐작이나 할 수 있을까. - 윤인숙의《마음을 정하다》중에서 - * 초저녁 밤하늘에 별이 총총해지기 시작하면 괜스레 엉덩이가 들썩거립니다. 밤참거리를 챙겨 이웃 친구 집에 가면 하나둘 같은 마음으로 나온 친구들을 만납니다. 집안 이야기, 동네 처녀 총각 이야기, 지나간 옛 추억 이야기... 지금도 시골 한켠에서는 밤마실의 해방감을 맛보며 사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