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제사

제사.조상이 있다면 아픈 자손에게 '제사 그만 지내라' 먼저 말할 거예요. 제사. 조상이 있다면 아픈 자손에게 '제사 그만 지내라' 먼저 말할 거예요. 자손을 괴롭히는 조상은 없습니다. 더보기
제사 지내는 순서 지방쓰는법 제사 지내는 순서 지방쓰는법​ 이제 다음주면 우리민족 최대의 명절중 하나인 설명절 인데요~​이번 주제는 제사 지내는 순서와 지방쓰는법 입니다.​ ​​*제사지내는순서 ​1.강신-신위가 강림한다는 의미로,제사에서 강신은 제사를 지내는 사람 아래의 모든 사람이 순서대로 서서 제주가 앞에서 분향을 합니다. 제사에서 향은 위에계실 조상에게 향기로운 연기를 타고 내려오시도록 하는 의미가 있다고 합니다.​ 2.참신-조상께 드리는 문안인사를 참신이라고 합니다. 3.초헌-제사에 처음 잔을 올리는 것이 초헌인데,남자 조상은 집사가 잔반을 제주에게 주면 집사가 ​ 술을 가득 붓고 제주는 이 술잔을 집사에게 주면 받아서 잔반자리에 올립니다.​ 여자 조상도 이처럼 지내며 절을 두번하고 뒤로 물러 꿇어 앉느 것이 다릅니다. 4... 더보기
제사 지내는 방법 제사의 절차 제사의 주인이 되는 사람을 제주(祭主)라고 하고, 제주를 돕는 사람을 집사라고 한다. 제사에서는 술을 3번 올리는데, 각각 '초헌', '아헌', '종헌'이라고 한다. 다음 영상은 '초헌'이라는 절차를 보여준다. 영상 후에는 대체적인 제사의 절차를 나열하였다. 1. 강신 : 제주가 향을 피운다. 집사가 잔에 술을 부어주면, 제주가 모삿그릇에 3번 나누어 붓고 두 번 절한다. 신주를 모실 때에는 아래 참신을 먼저 하고 강신한다. 2. 참신 : 일동이 모두 두 번 절한다. 3. 초헌 : 집사가 잔을 제주에게 주고 술을 부어준다. 제주는 잔을 향불 위에 세 번 돌리고 집사에게 준다. 집사가 술을 올리고, 젓가락을 음식 위에 놓는다. 제주가 두 번 절한다. 4. 독축 : 모두 꿇어 않고 제주가 축문을..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