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깨달음

아이들이 번쩍 깨달은 것 아이들은 많은 걸 깨달았단다. 아무리 돈이 많은 집에도 걱정거리가 있다는 것, 까다롭고 남을 힘들게 하는 돈 많은 사람보다는 가난하더라도 건강한 삶이 더 행복하다는 것, 저녁상을 차리는 일이 아무리 힘들어도 저녁을 구걸하러 다니는 것보다 행복하다는 것, 예쁜 홍옥 반지보다는 예의바른 행동이 소중하다는 것을.... - 루이자 메이 올컷의《작은 아씨들》중에서 - * 아이들의 '깨달음'은 무섭습니다. 평생을 좌우합니다. 단 한 번의 깨달음이 두고두고 가슴에 남아 인생의 지표가 됩니다. 그것도 누가 시켜서가 아니라 스스로 깨닫는 것일 때 더 빛을 발합니다. 어른의 역할은 무엇일까요? 아이들이 스스로 번쩍 할 수 있도록 군데군데 부시갯돌을 깔아놓은 것입니다. 한 아이의 번뜩임이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더보기
항상 초심을 유지하라 시작하는 사람의 마음에는 많은 가능성이 있지만, 숙련된 사람의 마음에는 가능성이 아주 조금 밖에 없습니다. ‘나는 선(禪)이 무엇인지 안다’거나, ‘나는 깨달음을 얻었다’는 식이 되어서는 안됩니다. 항상 시작하는 사람으로 남아있는 것, 이것이 진정한 비법입니다. - 스즈키 순류 안다고 생각하는 것은 곧 멈춤을 의미합니다. 모든 것이 급속도로 변화하는 세상에서는 멈춤은 곧 후퇴를 의미합니다. 마치 모든 것을 처음 보듯이 대하는 겸손함, 단순하고 순수한 마음, 모든 가능성에 열려 있는 편견 없는 마음, 호기심으로 가득한 어린 아이의 마음 같은 초심을 잃지 말아야 합니다. 더보기
역경이 존재하는 이유 역경이 존재하는 이유가 있다. 역경은 우리를 몰아내기 위해 존재하는 것이 아니다. 우리가 무언가를 간절히 원하는지 깨달을 수 있는 기회를 주기 위해 있는 것이다. 그것을 충분히 간절히 원하지 않는 사람들에게 역경은 그만하라고 말한다. 역경은 그런 사람들을 단념하도록 하기 위해 존재한다. - 랜디 포시, ‘마지막 강의’에서 “질병과 몰락, 환멸과 파산, 친한 친구와의 이별, 이러한 것들은 처음에는 다시 찾을 수 없는 손실로 생각된다. 그러나 시간이 흐름에 따라 이런 손실 속에 숨겨져 있던 강한 회복력이 나타나기 시작할 것이다.” 에머슨의 말입니다. 지혜로운 사람에겐 역경은 포장된 신의 선물이 될 수 있습니다. ... 더보기
일에도 순서가 있다 필요한 일부터 시작하라. 그다음에는 할 수 있는 일을 하라. 그러다 보면 어느 순간 자신이 불가능한 일을 해내고 있음을 깨닫게 될 것이다. (아시시의 성 프란치스코) - 조던 매터의《당신이 잠든 사이에 도시는 춤춘다》중에서 - * 일에도 순서가 있습니다. 이 순서가 뒤바뀌거나 헝클어지면 본인은 물론 그가 속한 조직도 어려워집니다. 싫어도, 귀찮아도, 필요한 일을 먼저 해야 합니다. 그다음에 잘 하는 일, 하고 싶은 일, 좋아하는 일을 해도 늦지 않습니다. 어느덧 일을 잘하는 사람, 일을 즐기는 사람이 됩니다. ... 더보기
깨달음 깨달음은 갑자기 온다. 어느 순간, 그동안 지니고 있던 생각을 버리고 전혀 다른 시선으로 사물을 바라보게 되는 것이다. 바람직한 삶을 만들어가는 과정도 깨달음을 얻는 것과 비슷하다. - 리처드 J. 라이더 / 데이비드 A. 샤피로의 《인생의 절반쯤 왔을 때 깨닫게 되는 것들》중에서 - * 깨달음은 갑자기 온다? 그렇지 않습니다. 갑자기 오는 것처럼 보일 뿐입니다. 그것은 마치 물이 끓는 이치와 같습니다. 물은 99도 온도에 이르기까지는 아무 일도 없는 듯 잠잠하다가 1도 더 높여 100도가 되었을 때 비로소 '갑자기' 끓게 됩니다. 깨달음은 99도까지 삶을 숙성시킨 사람에게 어느 순간 갑자기 주어지는 선물입니다. ... 더보기
눈부신 깨달음의 빛 지금 당신이 겪는 시련을 통해자신의 진정한 모습을 발견하기를.지금 당신이 지나고 있는 깜깜한 고통의터널 끝에서 눈부신 깨달음의 빛을 만나기를.그 여정 끝에 희망을 만나기를. 그리고 괴로움의 폭풍이 지나가고 난 후에더 없는 평온과 기쁨을 누리기를. - 대프니 로즈 킹마의《인생이 우리를 위해 준비해 놓은 것들》중에서 - * 세상의 모든 것이 눈부신 깨달음의 재료입니다.시련, 고통, 괴로움의 폭풍도 마찬가지입니다.그때는 견딜 수 없는 시련이었고 고통이었으나 한 순간 깨닫고 나면 빛으로 변합니다.깨달아야만 비로소 빛이 됩니다.희망이 되고 기쁨이 됩니다. ... 더보기
내 몸을 알자 자신의 몸에 대해 아는 것은 자신을 사랑하는 일의 시작과 다르지 않습니다. 그리고 더욱이 그것은 사람을 표현하고, 사람들에게 희망과 깨달음을 안겨줄 의무를 지닌 예술가들에게는 필수적인 일이죠. - 석정현의《석가의 해부학 노트》중에서 - * 몸이 사람입니다.몸이 없으면 사람이 아닙니다.그 몸 안에 마음과 정신과 영혼이 깃들어 있고그것을 공부하고 표현하는 것이 예술입니다.몸 공부가 곧 예술 공부입니다.내 몸을 제대로 아는 것이그 시작입니다. . 더보기
혼자서 외로이 조용한 시간 홀로 걷고 싶을 때가 있습니다. 동반자도 대화도 필요하지 않습니다. 혼자서 외로이 조용한 시간을 가지게 되면 나와 내 주변의 모습이 다시 보입니다. 사무치는 외로움이 때로는 깊은 깨달음과 새로운 발견을 안겨줍니다. - 고도원의《절대고독》중에서 - * 혼자서, 외로이, 조용한 시간.우리는 때때로 이런 시간이 필요합니다.이른바 '멍 때리는 시간'입니다. 그저 멍하니아무것도 안하며 뇌를 쉬게 하는 시간인데, 그것이 오히려 뇌를 활성화하고 더욱 창의적인 사람으로만들어 줍니다. 사무치는 외로움이솟구치는 기쁨으로 바뀝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