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명상

병에 걸리지 않는 사람 당신은 명상, 에너지 치유 그리고 지압, 마사지, 태극권, 요가, 그리고 다른 형태의 신체 운동이 포함한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이미 궁극적인 치유자가 자신 안에 있다는 것을 알고 있거나, 혹은 깨닫게 될 것이다. 이 범주에 속하는 사람들은 사실 거의 병에 걸리지 않는 사람들이다. - 안드레아스 모리츠의《건강과 치유의 비밀》중에서 - * 병은 반드시 원인이 있습니다. 어떤 원인의 결과가 병으로 나타납니다. 물론 도무지 원인을 알 수 없는 병도 있습니다. 하지만 잘 들여다보면 많은 전조가 이미 있었음을 알게 됩니다. 전조가 보일 때, 또는 전조가 나타나기 전에 몸 관리, 마음 관리를 열심히 하게 되면 다가오던 병도 물러나게 됩니다. 생활 습관을 조금만 바꾸어도 병에 걸리지 않는 사람이 됩니다. 더보기
더도 덜도 말고 양치하듯이 일과 중 꼭 챙기는 것이 있습니다. 양치도 그중 하나지요. 아침에 일어나 세수하는 것도 빼놓지 않는 일상이지요. 복잡한 마음을 평온하게 잡아주는 명상도 우리 정신 건강에 참 필요한 시간인데 매일매일 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명상을 양치 정도만 할 수 있다면 우리 머릿속도 매일 아침 깨끗하게 리셋되어 시작될 거예요. 더도 덜도 말고 그냥 양치하듯이. - 이상현의《뇌를 들여다보니 마음이 보이네》중에서 - * 양치질을 거르는 사람은 아마도 없을 것입니다. 손을 씻고 세수를 하는 것도 당연한 일과입니다. 코로나 사태로 요즘은 더욱 열심히 합니다. 그러나 마음을 씻는 일은 아예 염두에도 두지 않거나 등한시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마음도 매일매일 자주 닦고 잘 씻어내야 합니다. 이 사이에 낀 음식 찌꺼기를 볼 때마다 .. 더보기
누구나 숨을 쉰다 명상을 하면 더욱 의식적이고 매 순간에 몰입하는 삶을 살아나갈 수 있다. 내가 말하는 의식적인 삶이란 현재 벌어지는 일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인다는 의미이다. '명상'이란 단어를 '호흡'으로 바꾸자 수행이 그리 부담스럽게 느껴지지 않았고 변화가 찾아왔다. 누구나 숨을 쉰다. 누구나 명상을 한다. - 레이첼 켈리의《내 마음의 균형을 찾아가는 연습》중에서 - * 명상을 어렵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아직도 많습니다. 도사 되고 철학가 되는 것처럼 여기기도 합니다. 그렇지 않습니다. 명상은 생활입니다. 호흡이 그 시작입니다. 그냥저냥 하는 보통 호흡이 아니고 의식적으로 하는 집중 호흡입니다. 길고 깊고 고요하게. 산 사람이면 누구나 숨을 쉬듯, 우리 모두는 누구나 명상을 할 수 있습니다. 더보기
춤과 요가, 그리고 명상 춤과 요가, 그리고 명상은 신체 건강뿐 아니라 정신 건강에도 효과적입니다. 그것은 몸의 움직임을 자각하는 것과 관련되어 있습니다. 몸과 마음은 연결되어 있기에 몸을 자각하고 좋은 움직임이 만들어지면 이는 정신적인 변화로 이어집니다. 대체로 이러한 움직임은 땀을 흠뻑 흘리게 하는 고강도 운동이 아닙니다. 오히려 심박수와 호흡이 비교적 안정된 저강도 운동입니다. 이러한 운동은 몸 수련이자 동시에 마음 수련이 됩니다. 삶을 풍요롭게 만들어줍니다. - 문요한의《이제 몸을 챙깁니다》중에서 - * 몸을 챙기는 것이 먼저입니다. 아닙니다. 마음을 챙기는 것이 먼저입니다. 그것도 아닙니다. 몸과 마음을 함께 챙겨야 합니다. 몸과 마음을 함께 챙기는 것이 춤이고, 요가이고, 명상입니다. 몸을 통해서 마음을 고치고 마음을.. 더보기
마음을 다스리는 고도의 기법 마음을 다스리려면 물리적으로 육체를 세심하게 다스리는 고도의 기법이 필요하다. 명상은 그런 면에서 현대인의 정신 건강은 물론이고 정신 역량을 키우는 가장 중요한 도구임이 분명하다. - 가토 후미코의《명상이 이렇게 쓸모 있을 줄이야》중에서 - * 가장 어려운 것이 자기와의 싸움입니다. 그 어려운 싸움에서 이기려면 마음을 다스리는 무기와 기술이 필요합니다. 명상이 그 하나입니다. 명상의 힘, 명상의 효과는 무궁무진합니다. 이미 과학이 되었습니다. 시작이 중요합니다. 더보기
고통과 분노를 제어하는 방법 행복도 그렇지만 고통도 사회적 성격이 강해서 다른 사람들에게로 전염된다. 따라서 먼저 자신의 고통을 보살펴서 주변으로 퍼져나가지 않도록 하는 것이 분노한 사람이 해야 할 일이다. 게다가 자신의 분노 뒤에 어떤 고통이 숨어 있는지 스스로 인식할 때에만 그 분노를 제어할 수 있다. - 프랑크 베르츠바흐의《무엇이 삶을 예술로 만드는가》중에서 - * 코로나 바이러스도 그렇지만 사람의 고통과 분노도 전염력이 강합니다. 분노는 말 그대로 불(火)과 같아서 잘못하면 산야를 모두 태울 수 있습니다. 번지기 전의 초기 진화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고통이 분노로, 그 분노가 다른 사람에게 전염되어, 더 큰 고통, 더 큰 불로 커지지 않도록 제어해야 합니다. 그 방법의 하나가 명상입니다. 더보기
머리가 맑아졌다! 사람들은 자연환경에서 지낸 경험이 부족해서 자연의 치유력을 제대로 느끼지 못한다. 인간이 자연에서 더 건강해지고 더 창조적이 되고 더 공감할 수 있으며 세계와 서로에게 더 잘 적응한다는 사실이 과학 연구로 밝혀졌다는 사실도 모른다. 자연은 문명에 유익하다. 아리스토텔레스는 밖으로 나가 산책하면 머리가 맑아진다고 믿었다. 다윈, 테슬라, 아인슈타인은 생각하는 데 도움을 받기 위해 정원과 작은 숲을 산책했다. - 플로렌스 윌리엄스의《자연이 마음을 살린다》 중에서 - * 무엇보다도 머리가 맑아야 합니다. 사람 몸에서 가장 많이 쓰는 곳, 가장 빨리 피곤해지는 곳이 머리입니다. 머리가 맑지 못하면 모든 것이 혼탁해집니다. 더 빨리 지치고 더 빨리 무너집니다. 어렵지 않습니다. 밖으로 나가 작은 숲을 걸으면 됩니.. 더보기
걸어서 고치는 것이 낫다 약으로 고치는 것 보다 음식으로 고치는 것이 낫고 음식으로 고치는 것보다 걸어서 고치는 것이 낫다. (허준의 동의보감) - 정명헌의《'19 행복 도보여행 길동무》중에서 - * 다른 방법이 없을 때 시간을 내어 걷는 것이 좋습니다. 다른 방법이 있어도 걷는 것이 좋습니다. 많이 걷는 것이 최선입니다. 명상이고 치유입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