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짜증

말이 씨가 된다 그 말은 과학적으로 사실이다 평소에 자주 하는 말을 아주 중요하게 생각해야 해. “아 짜증나, 난 맨날 이 모양이야” 이런 말을 자주하면 그 말이 청각기관을 거쳐 뇌에 입력돼버려. 그렇게 되면 독한 스트레스 호르몬이 죽죽 분비되어, 결국 완전 짜증나는 상태로 만들어버리는 거야. ‘말하는 대로 이루어진다’란 말은 그래서 과학적이라구. - 우종민 박사, ‘티모스 실종사건’에서 말이 뇌와 생각을 지배합니다. 긍정적인 말을 많이 하면 생각과 활동이 긍정적으로 바뀌고 결과적으로 좋은 일이 많이 생겨납니다. 그 반대도 마찬가지입니다. 행복한 삶, 성공적인 삶을 살고 싶다면 말하는 습관부터 바꿔야 합니다. 더보기
분노 발작(Temper Tantrum) 정신과 용어 중 'Temper Tantrum'이라는 말이 있다. 보통 '분노 발작'이라고 번역한다. 자연적 또는 사소한 자극으로 유발되는 분노 혹은 짜증. 주로 욕구가 충족되지 않고 좌절될 때 분노를 폭발적으로 표출하는데, 울거나, 소리 지르거나, 발을 구르거나, 발길질을 하며 뒹굴거나, 펄쩍펄쩍 뛰거나, 숨을 몰아쉬면서 호흡이 가빠지거나, 몸이 뻣뻣해지는 등의 행동으로 나타난다. - 이효근의《우리는 비 온 뒤를 걷는다》중에서 - * 화산 폭발의 원인은 다양합니다. 땅속 뜨거운 용암이 여러 지질학적 요인으로 어느 순간 지표면을 뚫고 폭발해 엄청난 재난을 몰고 옵니다. 사람의 내면에도 용암이 가득합니다. 그 불덩이가 우울, 짜증, 분노, 스트레스와 뒤엉켜 '분노 발작'으로 폭발합니다. 폭발하면 늦습니다. .. 더보기
'오라' 에너지 우리 몸의 정보는 일기예보랑 비슷해요. 비 내리기 전 하늘엔 먹구름이 잔뜩 끼잖아요. 오라도 우리의 생명 전기들이 모여서 이루는 전자기장의 구름이라고 할 수 있어요. 건강하지 못한 사람의 오라는 비 내리기 전 하늘처럼 거무튀튀해요. 그런 게 지속되면 건강에는 상당한 적신호가 오겠죠. 오라 에너지의 정보는 몸의 건강 상태를 알려준다고 할 수 있어요. - 윤덕현의《가슴의 대화》 중에서 - * '오라'. '아우라'라고도 하지요. 우리 몸을 감싸고도는 신비로운 기운입니다. 그 오라만 보고도 그 사람의 건강 상태와 삶의 태도, 수련의 깊이를 알 수 있습니다. 늘 미소 짓고 살면 미소 오라, 짜증을 내고 살면 짜증 오라가 그 사람 주변을 감싸고돕니다. 나의 '오라'는 내가 만듭니다. 더보기
감사가 행복과 건강을 가져온다 감사는 기쁨을 준다. 감사는 기분을 좋게 만든다.감사는 어떤 동기를 불러일으킨다.감사를 느낄 때 행복을 다른 사람과 나누고 싶어 하는 마음이 생긴다.감사를 느끼는 사람은 건강 문제가 없었다.다른 그룹에 비해 행복도가 25% 더 높다.- 로버트 이먼스 (긍정 심리학자) 감사를 잘하는 사람은 매일 잠도 잘 자고 감정의 기복이 없었고,불평 그룹은 짜증이 늘고 집중력이 떨어지고일에 대한 만족도도 떨어졌다고 합니다.결국 감사는 나를 위한 것입니다.마지막 강의를 쓴 랜디 포시 교수는“우리가 평생 가져야 할 태도가 있다면,지금 이 순간에 늘 감사하며 살아야 한다는 것이다”고 했습니다. ... 더보기
자기 몸이 건강하면 탱이가 하는 말이, 자기 몸이 건강하면 남이 뭐라 해도 웃어넘기는데, 몸이 피곤하면 작은 일에도 짜증이 나더란다. 힘에 부치게 일한 날 저녁에 나도 모르게 짜증을 내면 탱이가 받아준다. 그리고 나중에 유머러스하게 이야기한다. "'건강한 내가 받아줘야지'하고 받아준 거예요." - 장영란, 김광화의《아이들은 자연이다》중에서 - * 그래서 건강이 중요합니다. 자기 몸이 건강하면 세상도 건강하게 보입니다. 내가 건강해야 다른 사람도 돌볼 수 있습니다. 사람 사이의 관계도 표현도 부드럽습니다. 사랑도 더 아름답게 할 수 있습니다. 자기 몸의 건강 관리가 그 시작입니다.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