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의 마지막 순간에
바다와 하늘과 별 또는 사랑하는 사람들을
마지막으로 한 번만 더 볼 수 있게 해달라고 기도하지 마십시오.
지금 그들을 보러 가십시오.
- 엘리자베스 퀴를러 로스, ‘인생 수업‘에서 

오늘 행복한 사람이 내일도 행복합니다.
행복을 내일로 미루지 마십시오.
가족과 함께하는 풍성한 한가위 되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온갖 먹구름이 달려들어도,
언제 그랬냐는 듯 세상의 아름다운 색을
전부 끌어다 자신을 물들이던 하늘. 저러다
하늘이 산산조각 나는 건아닐까 싶은 강력한 
천둥 번개에도 다음 날이 되자 무슨 일이 있었냐는 듯 
말끔히 털어 버리는 하늘. 면역력이 얼마나 좋은 건지 
항상 고요를 되찾는 하늘. 그날, 하늘을 
닮아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 이민주의《그래도 오늘은 좋았다》중에서 - 


* 쉴 새 없이 흔들렸다가도 
어느새, 고요함을 찾아가는 하늘이기에 
우리는 가끔씩 하늘을 바라보며 위로받는가 봅니다.
마음의 먹구름이 드리워질 때 하늘을 바라봅니다.
그리고 내 마음의 먹구름을 걷어내봅니다.
아름다운 무지개가 뜨기를 기다리며...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피라미드와 긍정 에너지  (0) 2019.08.20
천륜(天倫)  (0) 2019.08.19
하늘을 닮아야겠다  (0) 2019.08.17
스트레칭과 운동  (0) 2019.08.16
다시는 부서지지 않는다  (0) 2019.08.16
매년 티베트에 가는 이유  (0) 2019.08.1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하늘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얼마나 오래 지났을까.
한 나무가 자라 땅과 하늘을 연결하다가
인간의 톱에 베어졌고, 또 많은 시간이 지나
그 밑동이 적당히 썩어갈 무렵 솔 씨 하나가
그 밑동 위로 떨어져 생명의 기운을 지피기 시작했으리라.
죽은나무 위에서 자라난 새 나무의 푸른 기상은 
확실히 생명의 멋진 찬가였다. 죽어서도 
새 생명을 키우는 나무, 그러니까 
죽어도 죽지 않은 나무.

- 우찬제의《나무의 수사학》중에서 - 


* 생명이란 참 신비합니다.
모두 죽어가는 것처럼 보이지만,
그 안에서 또 생명을 움 틔우고 이어갑니다.
죽어도 죽지 않은 나무가 그것을 말해 줍니다.
우리의 삶도 그러합니다. 필연적으로 죽어가고 
있지만 그 안에서 사랑을, 꿈을, 생명을 피워갑니다. 
삶 너머의 꿈과 희망을 품고 살아갑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목련 한 그루 심고 26년을 기다렸다  (0) 2019.07.23
압록강 강가에서  (0) 2019.07.22
죽어도 죽지 않은 나무  (0) 2019.07.20
수면 효율  (0) 2019.07.19
'오히려'  (0) 2019.07.18
꿈과 사명  (0) 2019.07.1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하늘의 창고라는 것이 있다. 100만큼 일하고 80의 보수를 요구하고
나머지 20은 다른 사람에게 보내라.
그러면 하늘이 그것을 지켜보다가 하늘에 있는 창고에 20을 저축한다.
하늘 창고에 저축한 것이 많을수록 하늘은 기뻐하며
그 사람의 우방이 되어 줄 것이다.
- 니시나카 쓰토무, ‘운을 읽는 변호사’에서 

100만큼 일하고 120이나 200을 취하려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100만큼 일하고 80만 요구하면 손해라고 생각할지도 모르지만
이런 분들에게는 반드시 행운이 찾아옵니다.
많이 일하고 적게 취하면 다른 사람의 감사를 받을 뿐만 아니라,
운까지 좋아집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칠월 숲은 
나뭇잎 소리로 분주하다. 
하늘을 가득 채운 잎사귀들이 
만드는 스킨십이다. 서걱서걱 여름 
소리에 마음이 열린다. 

- 김준태의《나무의 말이 좋아서》중에서 - 


* 7월의 숲.
푸르름의 절정입니다.
녹음방초 생명이 가득합니다.
그러나 와보지 않으면 소용없습니다. 
푸른 숲으로 오세요.
숲이 부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프라 윈프리의 '인생 목표'  (0) 2019.07.03
일관(一貫)  (0) 2019.07.02
7월의 숲  (0) 2019.07.01
표정의 양식  (0) 2019.06.29
열렬한 애정, 그리고 열정  (0) 2019.06.28
마음에 소음이 일 때  (0) 2019.06.27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큰 경지에 이른 사람은 
하늘이 나를 태어나게 한데는 
반드시 목적이 있다고 확신한다. 
그러나 작은 경지밖에 이르지 못한 사람은 
정신없이 세월을 허송하다 결국 
아무 일도 하지 못한 채 
인생을 끝낸다. 

- 위단의《위단의 장자심득》 중에서 - 

* 큰 경지, 작은 경지의 문제가 아닙니다.
사람은 누구나 그 사람만의 특성을 갖고 태어납니다.
타고난 재능, 천부적 끼, 얼굴, 골격, 그 모두가
하늘이 준 선물들입니다. 거저 받은 선물을
어떤 목적을 갖고 어떻게 사용하느냐, 
결정은 오로지 당신의 몫입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그대 그려본 일 있는가

꿈꾸는 대로 열리는 세상

그대 세상에 나올 때

저 하늘의 해와 별

지상의 모든 바람과 꽃들

빛을 모아

그대 마음 깊은 그 자리에 심었으니

그대 마음 뜨겁게 뜨겁게 솟아라

세상은 이제 그대를 기다리고 있으니


- 홍광일의《가슴에 핀 꽃》중에서 - 



* 당신의 꿈은 무엇입니까?

세상은 꿈꾸는 대로 열립니다.

꿈이 없다면 당신은 아무것도 아닙니다.

이제 다시 당신의 꿈을 만나 보세요.

하루라도 빨리 만나세요. 

오늘이 다 가기 전에.



...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참하게 사는 백만장자  (0) 2018.07.17
지적 신앙  (0) 2018.07.16
꿈꾸는 대로 열리는 세상  (0) 2018.07.16
꾸준히 해야 바뀐다  (0) 2018.07.16
'제가 맡아 키우겠습니다'  (0) 2018.07.16
버들치, 피라미, 메기와 함께  (0) 2018.07.1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주 맑음.
요며칠 빨래 계속 마당에 널고 있다.
저 높이 날아가는 비행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건입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하늘의 도는 꽉 찬(滿) 것을 일그러뜨려 겸손한 자를 보태주고,

사람은 찬 (滿)것을 싫어하고 겸손한 자를 좋아한다.

- 주역


‘허영에 물든 사람은 칭찬이외에는 아무것도 들으려 하지 않는다.’

어린왕자에 나오는 글입니다.

몽테뉴는 ‘끊임없이 비판을 수용하고 만족하지 마라’고

천장 들보에 글귀를 새겨 놓았습니다.

스스로 자제하지 못하면

내가 가장 자랑스러워하는 것이 나를 파멸로 이끌 수 있습니다.




滿

찰 만

1. 차다

2. 가득 차 있다

3. 가득하다

4. 그득하다

5. 풍족하다(豐足--)

6. 만족하다(滿足--)

7. 흡족하다(洽足--)

8. (일정(一定)한 한도(限度)에)이르다(어떤 정도나 범위에 미치다), 미치다(영향이나 작용 따위가 대상에 가하여지다)

9. 꽉 채우다

10. 교만하다(驕慢--)

11. 만주(滿洲)의 준말

12. 모두의

13. 아주

14. 전혀


단어 뜻풀이

제 돌이 꼭 찬 것을 나타내는 말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열정을 느끼는 뭔가에 몰두하다 보면

삶이 바뀔 수 있고,

손을 뻗어 하늘에 닿을 수 있다.

- 시모어 번스타인 


사람은 누구나 무한 잠재력을 갖고 태어납니다.

적성에 맞는 일, 좋아하는 일,

사회적 가치가 있는 일을 찾아 열정을 다해 꾸준하게

도전한다면 누구나 자신의 무한한 잠재력이

현실이 되는 기적을 맛볼 수 있습니다.



...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