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눈물

도전은 나이가 아니라 용기로 하는 것이다 젊었을 때 흘리지 않은 땀은 나이를 먹었을 때 눈물로 돌아온다. 한 살이라도 힘이 있을 때 도전하고, 또 도전해야 한다. 도전하면 성공과 실패를 맛볼 수 있지만, 도전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경험하지 못한다는 걸 명심해야 한다. 도전은 나이가 아니라 용기로 하는 것이다. - 노무라 가쓰야, 일본 명 감독 노무라 가쓰야 감독은 75세의 나이에도 ‘감독으로서 미국 무대에 도전해보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도전을 하면 성공을 하거나 아니면 실패를 하게 됩니다. 성공도 좋지만, 젊어서 실패는 더 좋다고 할 수 있습니다. 도전하지 않으면 아무 일도 발생하지 않습니다. 더보기
눈물이 쏟아진다 갑자기 목울대가 뜨거워진다. 알 수 없는 감동이 온몸 가득히 차오른다. 분명 기쁨도 아니고 슬픔도 아니다. 눈물이 쏟아진다. 내 몸 안에 숨어있던 눈물의 샘이 터진 것 같다. 울고 싶어도 울 수 없었던 날들이 참 길었다. 누구에게도 기댈 수 없었던 시간들, 혼자서 감당해야 했던 시간들이다. 가슴이 터질 것 같다. - 조송희의《길 위에서, 우리는 서로에게 깃든다》중에서 - * 눈물이 쏟아질 때가 있습니다. 여러 이유가 있고, 이유를 모를 때도 있습니다. 누구에게도 기댈 수 없어 혼자서 견디고 버티다가 터져 나오는 눈물입니다. 새소리 바람 소리에 외로움을 위로받고, 겨울 바이칼 호수 얼음 갈라지는 소리에 눈물샘이 열려 터져 나오는 눈물입니다. 감동과 자기 정화의 눈물입니다. 더보기
갑자기 눈물을 터뜨린 30대 남성 환자는 30대 중반 남성이었다. 그런데, 그날은 좀 사달이 났다. 예진이 끝날 무렵 그가 갑자기 눈물을 터뜨린 것이다. 그도 처음에는 예상하지 못했던 것 같다. 그는 자기의 출생과 성장, 그리고 정신과를 찾게까지 이야기를 미처 다 끝내지도 못하고 눈물을 터뜨리고 말았다. 살면서 여태껏 한 번도 이런 이야기를 끝까지 말해본 적이 없었다고 했다. 말하고 나니까 시원하다고. - 이효근의《우리는 비 온 뒤를 걷는다》중에서 - * 어려운 발걸음으로 옹달샘에 와서 제 앞에서 펑펑 울고가는 사람들을 이따금 봅니다. "선생님만 보면 그냥 눈물이 나요." "그래요. 실컷 울고 가세요." 그는 눈물을 쏟고 저는 눈물을 삼키는 시간입니다. 삶은 눈물입니다. 때때로 쏟아내야 합니다. 영혼을 씻어내는 시간입니다. 더보기
내면아이 우리 안에는 죽을 때까지 좀처럼 자라지 않는 내면아이가 살고 있다. 이 내면아이는 피터팬처럼 영원한 순수를 간직한 사랑스러운 모습이기도 하고, 상처 입은 채 하염없이 눈물 흘리지만 도와달라는 외침조차 안으로만 삼키는 안타까운 모습이기도 하다. - 정여울의《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중에서 - * 누구에게나 자기 안에 '내면아이'가 있습니다. 평소에는 있는 듯 없는 듯 숨어 있다가도 어떤 상황이 갑작스레닥쳤을 때 여지없이 자기 모습을 드러내곤 합니다. 순진무구함 속에 박힌 상처와 쓴 뿌리가 나를 흔들어놓기 때문입니다. 내 무의식 안에 잠자는 내 내면아이의 상처를 잘 달래고 잘 보듬어줄 때 오늘의 나도 평화로울 수 있습니다. 더보기
좋은 경험 내가 경험하는 모든 것은 나 자신의 반영이다. 나의 삶은 다른 모든 삶의 일부다.나는 다른 누구든, 다른 어떤 것이든 지배할 필요를 느끼지 않는다. - 디팩 초프라의《완전한 삶》중에서 - * 삶은 경험입니다.경험이 삶을 만들고 나를 만듭니다.고통과 시련을 이겨낸 경험, 땀과 눈물을 흘려본 경험. 꿈을 이뤄본 경험, 봉사의 경험.그 좋은 경험들을 거치면서 내가 성장하고나의 삶이 풍요로워집니다. ... 더보기
매력 있는 지도력 지도력을 가지려면 반드시 문화를 알아야 합니다. 군사력, 경제력 다음에는 남을 감동시키는 매력이 필요합니다. 그 사람만 보면 즐겁고, 그 사람이 말하면 어려운 일도 함께하고 싶은 것. 이렇게 절로 우러나오는 힘은, 금전과 권력이 현실인 것처럼 보이는 이 세상에서도 돈과 권력으로 안 되는 일이 있다는 것을 가르쳐 줍니다. - 이어령의《지성에서 영성으로》 중에서 - * 지도력에도 격이 있습니다.사람의 마음을 움직여 감동으로 이끄는지도력이 최상의 격입니다. 무력, 금력이 아니라마음으로 움직이는 힘, 그것은 문화에서 나옵니다. 문화를 안다는 것은 사람을 이해한다는 것이고,사람과 사람 사이의 아픔과 슬픔과 눈물을 이해한다는 것입니다. 그곳에서부터매력 있는 지도력이 나옵니다. ... 더보기
'나도 어른이 되었구나' 나도 어른이 되었구나 느꼈던 순간이 있었어요. 그건 바로 엄마가 해 준 음식이 먹고 싶다는 생각을 처음 했을 때였어요. 끝도 없이 눈물이 쏟아지더라고요. 두 번 다시 만날 수 없는 어렸을 때 먹었던 엄마의 맛. - 히라마쓰 요코의《어른의 맛》중에서 - * 아이가 엄마를 알아보면아, 제법 자랐구나 할 수 있습니다.'엄마의 맛'을 알고 다시 찾게 되었다면아, 더 많이 자랐구나 할 수 있습니다.기억 속에 묻혔던 엄마의 사랑을그리워하며 눈물이 쏟아진다면아, 어른이 되었구나!할 수 있습니다. ... 더보기
그냥 눈물이 나요 그거 알아요? 정말 뭔가에 정신을 쏟으면 눈물이 나는 거? 슬퍼서도 아니고 서러워서도 아니고 그냥 눈물이 나요. 내 안에 엄청난 힘이 숨어 있다는 걸 알았다고 할까요. 태어나서 처음으로 나한테 감동한 거였어요. 무슨 일이든 할 수 있을 것 같았어요. 무슨 일이든.나는 무엇을 말하는지 알 것 같았다. 그것은 몰입과 열정에 관한 이야기였다. 듣는 사람의 피까지 뜨겁게 만드는 열정. - 정희재의《어쩌면 내가 가장 듣고 싶었던 말》중에서 - * 눈물에도 여러 종류가 있습니다.지나간 세월, 떠나간 사람을 생각하며흘리는 회한의 눈물도 있고, 어느 것에 집중하다가 감정에 복받쳐 펑펑 쏟아지는 정화의 눈물도 있습니다. 기도와 명상 중에도 그냥 눈물이 납니다. 그리고는 놀랍게도 다시 더 큰 열정과 몰입의힘을 얻습니다. . 더보기

반응형